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46명
매매 혹은 숙소나 연습실 등을 구할 땐 벼룩게시판을 이용하시고 모든 일상의 구인글(예:이사구인/화물구인)은 대자보게시판을 이용하세요. 이런 글은 정보가치가 없는 1회용글로서 검색만 힘들게 합니다. 정보가치없는 글은 질문이라도 데이타베이스지향의 생활문답게시판보다는 자유투고를 이용하시길 추천합니다. 업체실명언급시 광고로 간주될 수 있습니다. 규칙위반글 무통보삭제.

생활 공원 칭챙총 조롱

페이지 정보

작성자 Eleven01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64.84) 댓글 8건 조회 1,299회 작성일 19-08-19 09:48

본문

안녕하세요.

어제 날씨도 따뜻하고 바람도 솔솔 불고 좋아서 오후에 남자친구와 공원으로 산책을 나갔습니다.
공원 카페에서 맥주 한잔 하고 기분 좋게 슬슬 걸으며 평화로운 일요일 오후 풍경을 감상했죠.

그러다가 한 코너를 도는데 멀리서 '칭챙총 칭와추우아~' 하는 소리가 들렸습니다.

처음에는 잘안들려서 그게 나한테 하는 소리인지 잘몰랐는데 주위를 둘러보니 저기 언덕 위에서 한 12살 정도 되는 남자아이 두명이서 저를 보고 춤을 추며 '취잉촤앙초오잉' 하며 놀리려 하더라구요. 키큰 독일남자가 옆에 있었는데도 말입니다.

어떻게 할까 하다가 그 행동이 잘못됐다는 것을 말하려고 저와 남자친구가 그 아이들이 있는 언덕으로 올라갔습니다.
거의 다 다다랐을때 남친이 '헤이 너네들!' 이러니까 그 꼬마들은 '꺄아' 하고 킥보드를 타고 언덕 아래로 도망치더라구요. 도망치면서도 계속 '칭챙총' 노래를 부르면서요.

기분 좋은 주말오후에 아무 이유없이 멍청한 꼬마들한테 그런 놀림을 받으니 그냥 무시를 하려고 해도 기분이 좋진 않더라구요. 그들 부모가 멍청하겠지, 인종차별 하는 수준 낮은 사람들은 상대할 가치도 없다.. 라고 생각을 해도 더러운 기분은 계속 남아있는 것 같아요..

다들 어떻게 반응하시는지, 아니면 어떻게 생각하고 넘기는게 지혜로운 건지 조언 부탁드립니다.
추천0

댓글목록

leeeer님의 댓글

leeee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34.♡.132.165) 작성일

Eleven011님과 같은 상황에서 (멀리서 어린 애들이 칭챙총 어쩌구 저쩌구 떠들며 지들끼리 낄낄 거리고 있거나, 그러면서 지나가거나 하는 상황) 그냥 무조건 무시합니다. 기분 잡치고 화는 나는데요, 특히 꼬마 애들이 니하오 칭챙총 차이나! 거리는건 어느정도 면역력이 생겨서 딱하게 생각하고 어디서 개가 짖는구나 하고 무시합니다.

avocado님의 댓글

avocad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95.♡.235.161) 작성일

당황해서 아무런 말을 못 할 때도 많지만 저는 되도록 인종차별임을 알리고 그러지말라고 합니다. 그냥 넘기면 다른 아시안에게 그럴게 분명하니까요.

CISG님의 댓글

CIS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93.♡.74.38) 작성일

기분 나쁜건 당연한데, 전 그러려니 합니다. 짚고 넘어가봤자 짚고 넘어가는 본인도 피곤해요. 어짜피 한국에서 살면 그 보다 더 미친 경우, 예의 없는 사람들을 훨씬 많이 만나기 때문에, 독일에서 가끔 가다가 저러는건 그냥 애교로 간주해요.

neoteny님의 댓글

neoten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12.♡.165.131) 작성일

바로 앞에 있으면 몰라도, 거리가 멀고 잡으러 가는 순간 도망간다면 더 큰 재미를 주는것 아닐까요? 보통 애들 장난은 반응이 재밌어서 하는거죠.. 무반응이 최고일듯하네요.

beingsimple님의 댓글

beingsimpl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87.♡.193.108) 작성일

흥분하지 않고 조금은 차가운 표정으로 그건 잘못된 행동이라고 말해주면 대부분 조용히 듣고 갑니다. 특히 어린이 청소년이라면 그게 상대를 기분 나쁘게 하는 행동인 줄 모르고 하는 경우가 많아서 가르쳐줘야 해요.

  • 추천 1

Sursss님의 댓글

Surss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93.♡.73.51) 작성일

유럽 전체가 그렇습니다. 독일뿐만아니라 스페인, 폴란드에 있었을때도 칭챙총 거렸어요 거의 어린애들 입니다.

그 중국 슈퍼스타K비슷한 프로그램에서 중국인 남자아이가 랩하던것도있고 우리나라 K팝스타에서도 그 유명한 랩하는 소년 지금은 어느회사에서 아이돌로 일하는.. ㅎㅎ

그래서 서양아이들이 그런거보고 “아 아시안목소리 듣기 싫어!” 라고 생각하고 인종차별 하는발언으로 사용되는거죠

schwarzhase님의 댓글

schwarzhas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87.♡.42.76) 작성일

애들이 그런짓하는거면 그냥 무시합니다. 대응하는거 자체가 더 처참합니다. 안타깝게도 지혜라 한다면 빨리 잊는게 지혜가 아닐까 싶습니다. 좋은 사람들이 더 많으니깐요

  • 추천 1

Eleven011님의 댓글

Eleven01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24.♡.55.45) 작성일

그런거에 괜히 상처 안받는게 지혜로운 처신이겠네요 ^ㅜ 답변 모두 감사합니다!

생활문답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76111 생활 Keeww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 15:27
76110 생활 세발자전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 14:24
76109 화물 면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 13:40
76108 생활 행복이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08:34
76107 여행 WastingTim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1 07:13
76106 비자 rsb156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04:52
76105 근로 시선대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4 01:50
76104 비자 할로안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 02-21
76103 생활 무명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0 02-21
76102 생활 아삭한사과한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3 02-21
76101 비자 며니찡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3 02-21
76100 법률 quo248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3 02-21
76099 생활 유민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02-21
76098 생활 goodluckb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 02-21
76097 지역 흙담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 02-21
76096 세무 kkkiimher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 02-21
76095 생활 freundlich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02-21
76094 전화 툼201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02-21
76093 주거 튼튼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7 02-21
76092 비자 doroth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02-21
게시물 검색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