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94명
매매 혹은 숙소나 연습실 등을 구할 땐 벼룩게시판을 이용하시고 모든 일상의 구인글(예:이사구인/화물구인)은 대자보게시판을 이용하세요. 그밖에 질문이라도 정보로서의 저장 가치가 없는 1회용도의 글은 데이타베이스지향의 생활문답보다는 자유투고를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업체실명언급시 광고로 간주될 수 있습니다. 규칙위반글 무통보삭제.

법률 독일, 이력서 해고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inzip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5.♡.201.48) 댓글 13건 조회 2,050회 작성일 19-04-07 11:52 답변완료

본문

얼마전에도 동료들의 고자질로 인한 경고나 해고가 가능한가를 물었던 적이 있었습니다. 많은 도움 되는 글들을 얻었습니다. 이젠 동료들이 하다하다 이력서까지 뒤져서 잘못된 부분을 찾아 조치를 취하려 하네요.
그만두고 싶은 마음은 하루에도 열두번이지만, 다음 사람들을 위해 지켜보고 싸워봐야겠다 싶습니다.
지원시 제출했던 이력서에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작게라도 있으면 경고없이 해고가 가능한가요? 일한지는 이미 오래되었습니다만, 구글에 찾아보니 fristlosekündigung 사유는 된다고 하는데, 지침으로 넘길지, 경고를 할지, 퀸디궁을 할지는 사안에 따라 다르다고는 하네요.
입사하고 난 후 회사 HR에 제출했던 서류나 정보 기입에는 문제가 없고, 작년에 다시 갑자기 내라했던 Biografie도 사실과 다른 부분 없이 제출했습니다. 다만, 이 회사에 처음 지원시 추가 경력란에 수정해야 될 부분이 있긴 합니다만..
그런 경우로 문제가 생길지 의문이네요..
혹시 이력서로 인해 회사에서 불이익을 당했던 경험이 있으신 분이나 비슷한 경험 혹은 들은바 있으시면 댓글로 알려주시면 많은 힘이 될 듯 합니다.
저희 직장 사람도 볼 수 있겠네요..ㅠ 어디가나 타지에서 한국사람끼리 살기 힘든 세상입니다!!
추천0

댓글목록

semiqw님의 댓글

semiqw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93.♡.253.24) 작성일

직장 분위기가 충격적이네요. 같은 사무실에서 근무하는 동료들이 이력서까지 검토하면서 위에다 짜르자고 한다면 본인이 아무리 노력한다 해도 개선하는 것도 한계가 있을 것 같네요. 나중에라도 동료와의 협업도 중요한 거잖아요. 일단 다른 곳을 알아보겠다 하고 진정시켜 놓고, 구직활동을 시작하는 것이 낮지 않을까요?  독일어 때문에 어려움을 겪는 한국인들이 많지만, 이정도까지는 들어본 적이 없는데요.

Prinzip님의 댓글의 댓글

Prinzip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95.♡.201.48) 작성일

댓글 감사합니다.
처음 올때부터 힘들게 하던 직장입니다. 양쪽의 얘기를 들어봐야 아는게 우리네 상식이니 저도 잘못한 부분이 있겠지요. 먼저 들어왔다고 갑질하는 한국사람, 그사람은 본인이 살겠다고 독일사람에게 붙어 자기말을 안듣는 후에 들어온 한국사람을 고자질하고 힘들게 하고 그렇게해서 몇몇의 한국사람을 힘들게 했는지 모릅니다. 척박한 독일에서 살아남으려다보니 변형된 신기종의 모습같습니다. 제가 처음 왔을때부터 제게 다른 한국사람 치부와 험담을 몇년간 해대더니 제가 돌아서니 이젠 제가 타깃이 되어서, 제게 “내가 마음만 먹으면 당신 왕따 시킬수 있어” “당신 내가 힘들게 하면 감당할 수 있겠어?”를 해대더니 결국 이짓거리를 해대네요.. 함께 일하면서 낄낄거리고, 새로들어온 어린 한국 사람들 데리고 대장노릇하고 다니며..
지켜봐야죠!! 이력서 부분은 변호사와 미리 얘기중입니다. 변호사 말로는 일단 회사 hr부서에서 어떻게 처리하는지 지켜보고 반응 하자는 입장입니다. 입사조건에 관계없는 부분이라 해고까지 가기에는 회사입장에서도 어려움이 있다고하고, 다른 동료들이 그 부분을 물고 늘어진다해도 자칫하면 그것 자체가 법원에선 Mobbing으로 볼수도 있다 하네요. 그리고 약간의 이력서 수정은 세상 어디에나 있으니 다른 모든 동료를 검토해야 하는 상황이 될 수도 있고. 저희 직장엔 전엔 직업관련 전공을 하지 않았던 사람들도 버젓이 잘 다니고 은퇴도 하고 했었으니 그 부분을 문제 삼기엔 쉽지 않을것이라는게 일반적인 상황이랍니다. 암튼 무엇보다 이런 일들이 같은 한국사람끼리 벌어지니 더 슬프지요.. 허나 지금은 다른곳으로 옮겨야 겠다는 생각은 하고 있지 않습니다. 댓글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나중에 결과 보고 이곳에 다시 올려보도록 하겠습니다!!

올리올리86님의 댓글

올리올리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62.♡.102.20) 작성일

아 정말 너무 힘드시겠어요, 마음불편하고 그만두고싶으실텐데 버티시는 것 존경스럽네요..ㅠ 하지만 여기서 그렇게 단체로 인신공격
? 당해가면서 상처받으면서 버틸 이유없을 것 가타요, 이직 하시는 것 어떨까요.

레이니님의 댓글

레이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95.♡.236.30) 작성일

힘드시겠습니다
먼저 들어온 한국인이 선배노릇 하려하는것 저도 무슨 얘기인지 압니다
후배가 자기편 안들어주면 돌아서서 이제는 독일인 동료에게 그 후배 험담을 하기 시작하죠
한국인끼리 가장 하지 말아야할것이 편가르기인데요 주변에 그런일들이 허다하게 벌어지는것 같아서 참 안타깝습니다
제 생각에는요, 힘드시더라도 꾹 참고 버티시는게 나을것 같아요
다만, 지금보다는 낮은 자세로 억울한 부분이 있어도 때를 기다리며 묵묵히 일하시다보면 자신을 알아주는 동료가 하나둘씩 생길거예요
이력서 부분에서는 해고당할만한 사유가 딱히 없어보입니다

zzizime님의 댓글

zzizim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34.♡.61.246) 작성일

먼저 힘내시라고 말씀드리고 싶네요.
선의로 도와주시는 분들도 많지만 나쁜 사람들도 많지요.
한국사람이 있어서 처음에는 더 도움을 많이 받으셨을 수도 있고 상대방도 한국사람이라서 더 챙겨줬을 수도 있고요.
서로 맘 안상하려면 타지에서 어렵긴 하겠지만 적당한 선을 유지하는게 좋은 것 같습니다.
암튼 상대방이 꼭 처벌을 받았으면 좋겠네요.

Prinzip님의 댓글의 댓글

Prinzip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95.♡.201.48) 작성일

이민자의 삶속에서 한국 사람끼리 잘지내는것이 참으로 어렵다고 느끼고 있는 상황입니다. 다른 어딜 둘러봐도 잘 지내고 계시는 직장이나 삶은 드문경우처럼 보이네요. 특히 가까워진 사이 일수록 언젠가는 서로 서운하고 그래서 더욱 골이 깊고 하더군요. 저도 마찬가지 였을거라 생각합니다. 친하다보니, 친해지다보니, 막말도 일삼고 누가 있건 없건 할 말 안할말 막해대고, 그것이 싫어서 이젠 그만 만남을 가져야겠다, 업무적으로만 상대해야겠다, 다짐을 하고 행동을 하니, 이젠 너는 끝이다, 두고 봐라.. 하는 상황이 됩디다. 그러면 안되는데, 결국 이곳에선 말씀하신대로 적당선을 두고 유지하면서 지내는게 가장 현명한 방법이라 생각합니다. 진심어린 댓글 감사합니다!!

The라이언님의 댓글의 댓글

The라이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87.♡.107.93) 작성일

한국은 어디가나...어느나라에 가나 같은 소리가 있어요..한국사람 믿지말라고...저도.한인커뮤니티게 가면..친하면 친할수록 막막하는 늙은이들이 있는거..같아서..다 그런건 아니지만..

76gj90님의 댓글

76gj9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12.♡.174.207) 작성일 채택된 답변입니다

주위에 그런분 꽤 많습니다.  보통 다른나라사람들도 한국분들은 유난히 질투가 심하다고 느끼고 있습니다. 모든지  군말없이 열심히 하고요 .워낙 피튀기는 경쟁사회다보니..한국이 싫어서 여기왔는데 한국인이 또 오니 그런생각을 가지는거 같기도 하고 그런데 그분의 텃세는 이력서 찾고 그런거 정말 치졸하고 병적으로 문제있는겁니다. 한국에서 보통이지만 
한국분들은 학교나 직장안에서 정말 친하거나 그게 아니면 서로 말안하거나 경계하고 보통입니다.
또 그룹안에 외국인이 있는데 오로지 한국인만  많다보니 그런일이 있는거같습니다. 한국관련해서 이야기 테마나 밥그릇 빼길까봐 그런겁니다. 그런것들이 다른한국인이 생겨서 나눠지거나 할이야기가 없어지는거죠.
선배나 꼰대 행세는 한국인특유의 성격인거같습니다.남자여자 구분없이. 개인적으로도 경험상 여러나라별 글로벌 회사에 일한적  있는데 저희 한국인끼리 험담하고 서로말안하고 눈치보는게 기억납니다. 한국인이라면서 처음에는 도와주는척하면서 결국에 필요할때는 없던일로  본인이 칭찬받거나 무엇을 잘해서 프로젝트 토론발표할때는 나가버리는 한국인.. 옆에 일본인그룹이나 중국은  정말 잘놀고 그러는데..
독일에서는 아무리 잘못 있어도 험담하는사람을 좋아하지않습니다. 결국에는 험담하는 한국분 본인도 손해이고...
결국에 두분다 피해보는 싸움일겁니다. 사장은 그사이에서 짜증날테고요 지켜보는 독일인은 그걸 또 서로수긍하면서 즐기고
흔히보는 그림입니다. 해외나가서...한국인이 없는곳찾기가 사실 쉽지는 않습니다.
뭔가 해외에서 독일에서 유명하다 싶으면 한국인들은  여러 메일폭탄보내고 찾아갑니다. 그게 한국인입니다. 독일대학 교수들도  한국학생들의 메일보면 정말 성공의 열정인지 욕심인지 무섭다고...하더군요.
계속 남아서  일을 하시는게 가장 좋고 증거를 잡고  정신상담이나 심리상담받고 법정으로  손해배상 가시는걸 추천합니다.

주리옹님의 댓글

주리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65.♡.72.74) 작성일

혹시나 햇더니 역시나 한국분들하고 문제가 있으셨더거군요... 안타깝습니다. 서로 힘들게 정착해서 살아가면서 한국인들끼리 똘똘뭉쳐서 서로 도와주지는 못할망정 해꼬지는 삼가야할 터인데.... ㅜㅜ
일단, Prinzip 님의 글을 읽어보고 유추해보건데 법적으로 걸고 들어가면 절대 불리한 싸움은 아닌듯 합니다.
저희 회사에서도 비슷한 이유로 섹션헤드가 회사로부터 해고통보를 받았었는데 1년 반 시간동안 법적인 다툼? 을 주고 받더니 결국 승소하고는 다시 회사나와서 잘 다니고 계시더군요. 물론 개인 - 개인의 싸움은 아니었지만 어디에서도 회사가 열거하신 사유로 사람을 내칠 생각을 하지는 못할것 같습니다.

힘내세요!

백조의성님의 댓글

백조의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93.♡.60.208) 작성일

글을 읽다보니 회사내 한국인들의 관계가 영화 "밀정"의 장면을 떠오르게 합니다.
같은 민족끼리 다른나라를 위해 서로 물고 뜯는 우리민족의 고질병.
그런데, 저는 쓴소리 좀 하겠습니다.
이력서에 "처음 지원시 추가 경력란에 수정해야 될 부분이 있긴 합니다만.. "
이라니요. 왜 처음부터 당당하게 사실만을 기입하지 않았습니까?
잠시 눈앞의 자신의 이익에 눈이 멀어서 입니까?
귀하로 인하여 한국인에 대한 이미지에 스크레치가 생긴다는 것은 잘 아시고 계십니까?
앞으로는 언제 어디서나 당당할 수 있게 사실만을 기입하시길 바랍니다.
그리고 이미 생긴 스크레치를 지울수는 없겠지만 열심히 일하셔서 메우시기 바랍니다.
일이 잘 해결 되기를 바랍니다.

  • 추천 2

머하지님의 댓글

머하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2.♡.245.31) 작성일

진짜 지 버릇 개 못준다고 왜케 나와서도 그런 바보스런 행동들을 할까요? 한국같이 극단적 경쟁사회도 아닌데 좀 이지고잉하고 욕심좀 덜 부리면 어디 덧 나는지... 아 진짜 님 힘내시고 꼭 거기 살아남아 이기시기 바랍니다!!!

76gj90님의 댓글

76gj9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12.♡.174.207) 작성일

뻔한 스토리이지만 그런분들은 그 다음단계 과정으로 본인보다 경력상에서 뒤쳐치는대한것들  업무상 실수나 실적,속도,언어미숙등을 핑계만 노리고 독일 동료에게 결점을 부각시키고 불만을 토로해  독일 동료들을 자기편으로 만들고, 그런분들의 심리는 본인이 항상옮기 때문에 어떻해든 구실과 정당한 방법으로 어떻해든 작은실수라도 크게 부각시키려고 기다릴겁니다.
그리고 상대를 안하시고 사장에게 전체적인 이야기를 한다면 이해할거라고봅니다. 물론  피곤해서 나중에  외국인이나 한국인안뽑겠죠. 못참으면 그런사실들을  사소하지만 정신적 손해로 나중에 법정으로 가는것도 방법입니다. 그런일들은 독일에서도 많습니다.

생활문답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75 법률 Edelweis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05-14
174 법률 quo248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2 02-21
173 법률 ExSta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0 05-01
172 법률 흙담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04-20
171 법률 리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7 04-13
170 법률 흙담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7 04-07
169 법률 흙담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04-02
168 법률 aufderrei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03-24
167 법률 토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3 03-19
166 법률 grev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1 03-10
165 법률 저녁노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2 03-05
164 법률 흙담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03-05
163 법률 lebe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02-25
162 법률 마쉬메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6 02-17
161 법률 월남전영웅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2 02-14
160 법률 눈이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5 02-10
159 법률 funnygree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02-05
158 법률 joo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9 01-22
157 법률 pralin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7 02-02
156 법률 hihie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58 08-26
게시물 검색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