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135명
[독일개관]독일에 관련된 유용한 정보를 이곳에 실어 주시기 바랍니다. 이 게시판은 독일관련 데이타베이스를 구축하기 위한 곳입니다. 그러니 1회용도의 글(구인,질문 등)은 정보의 가치가 없으므로 이곳에 올리시면 안됩니다.

문화예술 베케트 – 진정제(앞 부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건 조회 2,537회 작성일 06-10-12 10:37

본문

Samuel Beckett(1906-1989)

Das Beruhigungsmittel: Le calmant (entstanden 1945)

"진정제

나는 내가 언제 죽었는지 더 이상 모른다. 언제나처럼 보이듯, 나는 늙어 죽었으며, 아흔 살을 전후로, 더욱이 어떤 세월이었던가, 그리고 머리부터 발끝까지 온 몸이 이를 보였다. 허나 오늘 저녁 얼음같이 차가운 내 침대에 혼자 누워 느끼기를, 나는 그날보다 더 늙을 것이다, 하늘이 모든 자신의 빛들과 함께 내 위에 떨어지던 그날 밤보다, 내가 멀리 떨어진 땅 위에서 방황한 이래 줄곧 그렇게 면밀히 바라보았던 그 하늘 말이다. 왜냐하면 오늘 저녁 나는 내가 부패되는 소리를 들음에 [...] 너무 많은 두려움을 품고 있다. 나는 그래 내게 이야기를 하련다, 나는 나 스스로를 진정시키기 위해 나 스스로에게 또 하나의 이야기를 들려 주려 시도할 것이며, 그리고 느낌에 나는 그러면서 늙을 것이다, 그날 보다 더, 내가 쓰러져 도움을 청했던 날, 또한 그 도움이 있었던 바로 그날보다 더 늙을 것이다. 아니면 나는 이 이야기 속에서 어쩌면 다시 땅 위로 올라갈지도, 죽은 뒤에. 아니다, 나는 죽음 후에 다시 땅 위로 올라갈 것 같지 않다.
"
(번역: 서동철)

죽은 후 땅 속에 뭍혀 몸뚱이가 점차 부패되어가는 즈음에 그 부패의 냄새를 맡으며 지껄인 이야기를 - 진정제 조로 - 자기 스스로에게 한다는 말이다. 이야기를 실제로 하는 주체는 죽었으나 그 주체가 바로 그 이야기 속에서 재생할지도 모른다는 암시를 던진다. 예술의 (재)창조 찬미다. 재활, 부활에 대한 예술가의 끊임없는 도전적 모습이다. 이러한 '신성모독’이 '진정제’로 탈바꿈하는 순간이다.

혹시 내게 역시 지금 이런 '진정제'가 필요하지 않을까?
추천0

댓글목록

아유해피님의 댓글

아유해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베케트의 사진을 보고있노라니 저렇게 늙어가고 싶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의 눈빛과 패인 주름살이 참 아름답게 느껴집니다. 오늘 하루 얼마나 떳떳했는지 그가 자꾸만 물어오네요. 에고~

독일개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11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89 12-15
210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81 12-13
209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72 12-10
208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71 12-08
207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73 12-07
206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58 12-06
205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24 12-01
204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69 11-22
203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39 11-19
202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36 11-15
201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24 11-09
200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58 11-08
199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21 10-29
198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17 10-25
197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62 10-21
196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74 10-17
열람중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38 10-12
194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89 09-30
193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68 09-29
192 문화예술 서동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18 09-22
게시물 검색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개인정보취급방침 | 등업방법 | 입금계좌및통보방법 | 관리자메일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온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