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96명
[자유투고] 자유게시판 - 타인에 대한 약간의 배려, 그것 말고는 붓 가는 대로 자유롭게 글을 쓰시면 됩니다. 어떤 글이든지, 잘났든 못났든 태어난 그대로 귀하지 않은 것이 없으니 열린 마음으로 함께 교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세금에 임하는 나의 태도   

앞엣 글을 읽어 보니 탈세와 절세에 대해 각각 다른 의견을 가지신 분들의 피튀기는 논쟁이 있었네요. 저는 논쟁을 잘 하지 못하고 남의 의견을 잘 수긍하는 편이라 누가 옳다 누가 그르다 라고 말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다 그들 나름대로 살아온 경험과 현재의 처지가 다르니까요.
저의 경우를 좀 말씀드리겠습니다.
저는 20년을 독일에서 살았고 앞으로 죽을때까지 독일에서 살고 싶습니다. 그 이유는 독일이 한국보다 제게는 살아가기가 수월해서입니다. 독일에서는 사회적 약자에게도 비교적 많은 기회가 주어지고 저 역시 그 혜택을 누렸던 사람입니다.
제가 처음 독일에 왔을 때 독일에서는 선뜻 저에게 대학엘 다니라고 입학허가를 내주었습니다. 단 독일어가 시원찮으니 대학에서 가르쳐주는 독일어를 배우고(공짜) 시험에 통과하는대로 수업을 들으라는 못믿을 은혜를 베풀어 주었습니다.
학교다니면서 알바를 하는데 독일어가 부족한 내게 누가 일자리를 줄가 의아했지만 맘좋은 한 사장님이 제게 일자리를 주셔서 5년동안 밥걱정을 안하고 살 수 있었습니다. 그후 대학을 중퇴하고 직업교육을 받을 때에도 관청에서 무료로 과목들을 수강할 수 있게 지원해주었고 그 후 저는 안정적인 직장에 취직할 수 있었습니다.
월급쟁이로서 살다보니 내야하는 세금이 생각보다 많습니다. 불평을 한 적도 있습니다. 그렇지만 이 세금들은 제가 지금까지 받았던 혜택을 되돌려주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앞으로 월급이 오를수록 세금도 올라가겠지만 이 돈은 또 다른 누군가, 나보다 늦게 무일푼으로 독일와서 살아갈 기회를 찾고 있는 사람에게 밑거름이 된다고 생각하면 그리 아깝지 않습니다.
좀 재수가 없지요? 이런 모범답안만을 얘기해서. 글쎄요 제가 제도적인 교육을 받으며 말잘듣는 시민으로 자랐는지, 그 탓에 이렇게 세금을 잘내며 꿋꿋히 살아가는지는 모르겠지만 세금에 대한 제 생각은 일단 이렇습니다.

 
 
qwerty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5-23 (수) 09:30 4개월전
동의하는바입니다^^ 대학에서 가르쳐주는 무료 독일어는 어떤 프로세스로 배우신 건가요?
등록금이 타 대학에 비해 비싸겠지요.?
주소 추천 0
 
 
mirumo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5-23 (수) 17:01 3개월전
거의 20년전이라 그때는 등록금이 없었고요, Einstufungstest를 봐서 통과한 사람들은 과목을 수강하면서 Test Daf를 준비하는 코스를 일주일에 한두번 수강했교요, 테스트를 통과하지 못한 사람들은 독일어 인텐시브 코스를 들었어요. 너무 옛날이라 요즘은 어떨지 모르겠네요.
주소 추천 0
 
 
호프만복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5-24 (목) 12:00 3개월전
지금도 타 국가와 비교하면 상당히 괜찮은 편 아닌가요? 등록금 도입하려다가 못하는 경우도 많고...
아무튼 저도 동의합니다 ㅎ
주소 추천 0
Home  > 자유투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66 2Spam MS Headquarter 52Hz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9-22 141
2265 독일남친이랑 하는 유튜브 채널 19 ㅇSunnyㅇ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9-20 1634
2264 2디자인,일러스트 협업 jse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9-19 243
2263 59/12 프랑크푸르트 공항에서 저를 도와주신 … 프푸소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9-17 406
2262 1슈투트가르트 한인축구동호회 ELE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9-14 178
2261 에센에서 한국식 토익학원처럼 TestDaf 같… 훼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9-11 281
2260 02 선불 요금제 정보.. 1 로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9-10 190
2259 독일 공대 순위. 10 hanne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31 2182
2258 아시안컵 결승 한일전 중계 채널? 2 CIS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31 588
2257 그런데 독일은 왜 여전히 동서간 외국인에 대한… 10 나이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29 1911
2256 노예계약 ㅋㅋ 5 Asarj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28 1302
2255 베를린 유튜브, 영어과외 커뮤니티? jjy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23 499
2254 -1이혼 재판중이라는 사실을 알 방법 없을까요? … 6 WesternV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21 2224
2253 3일본의 욱일기 (전범기) 2 intuitiv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20 374
2252 -7독일인들의 언행 불일치 ? 3 츄리닝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16 1322
2251 -210월에 학기 시작하는 대학원들의 원서 결과가… 3 꿈을꾸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08 969
2250 천사들이 들려주는 이야기 1 긍정사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07 282
2249 2프랑크푸르트 한국정원 2018년 7월 29일 3 johhnyparke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04 1036
2248 플릭스 버스 2 학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30 1953
2247 -5연예계X파일 이무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28 1213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