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99명
[독어문답] 실생활에서 독일어를 사용하면서 궁금한 점들을 묻고 답하는 곳입니다. 하늘은 스스로 돕는 자를 돕는다는 것이 이곳의 대원칙입니다. 모두 알아서 대신 해달라는 식의 글은 무통보삭제됩니다. 작문 관련 질문도 가능한 스스로 작문한 것을 제시하면서 먼저 성의를 보이세요. 또 특정인에게 무리한 요구나 귀찮게 하는 행위를 삼갑시다.

텁텁하다, 답답하다, 찌질하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떡볶이사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5건 조회 754회 작성일 21-07-22 14:14

본문

1. 네가 말을 안하면 답답해!
2. 집에만 있었더니 너무 답답해!

3. 계란 노란자, 닭가슴살은 너무 텁텁해

4. 그는 너무 찌질해.

이런 표현들을 독일어로 어떻게 표현하면 좋을까요? ^^
추천0

댓글목록

호프만복근님의 댓글

호프만복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1. 답답하다는 한국말로 여러가지 의미를 내포하기도 하고, 번역이 어렵기도 합니다. 상대방이 말을 안하면 독일에선 그건 뭔가 막혔다고 느끼는게 아니라 그냥 화가 난다고 합니다.
Es nervt mich so, wenn du nichts sagst.

2. 이건 좀더 직역적으로 "숨이 막히다"라고 할 수 있을것 같네요.
Die ganze Zeit nur zu Hause zu sein war echt erstickend.

3. 닭가슴살이나 노른자가 텁텁하다거나 퍽퍽하다는 표현은 참 찾거나 들어보기 힘든 것 같아요. 보통 trocken / zäh 라고 하는데, 이건 고기 자체의 질감 보다는 이렇게 조리가 되는 경우가 많지만 그러면 너무 익힌거라는 느낌입니다. 저라면 ~ fühlt sich für mich (geschmacklich) zu trocken an. 정도로 세심하게 표현할 것 같네요.

4. 찌질하다라는 말도 잘 보면 의미가 다양합니다.
- 변변치 못하다 armselig
- 민폐다, 남에게 피해를 입히는걸 아무렇지 않게 생각한다 asi
- 너무 소심하여 부정적인 인상을 준다
- 잘 삐지거나 멘탈이 약하다 Schisser, Feigling
- 짠돌이다 Geizhals, geiziger Filz
- 의견/속이 좁다 kleinkarriert, engstirnig, kleingeistig

제가 추측하기로는 의도하신 바는 kleingeistig일것 같은데, 일상에서는 그리 잘 쓰지는 않는 것 같고.. engstirnig이나, 거의 욕에 가까운 Schisser 가 적당할 듯 싶네요.

  • 추천 3

떡볶이사랑님의 댓글의 댓글

떡볶이사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자세한 설명과 답변 감사드립니다!! 한국식 표현들을 번역하고 싶을때 종종 난감하네요ㅜㅜ 덕분에 많이 배워갑니당!

williwiberg님의 댓글

williwiber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호프만복근님께서 제일 중요한 표현을 잘 적어주셨고요. 저도 조금 보태드릴게요.

1. Es ist frustrierend/beengend/niederdrückend, wenn du schweigst/nicht mit mir sprichst.

2. Mir fällt die Decke auf den Kopf.
Ich fühle mich eingeengt zu Hause.

3. Es schmeckt trocken/pudrig/pulverig/pappig/pelzig

4. 찌질한 성격:
Sie/er ist borniert /schäbig /philiströs/schmalspurig

구두쇠:
Er/sie ist knauserig.
er/sie ist ein Erbsenzähler.

  • 추천 4

떡볶이사랑님의 댓글의 댓글

떡볶이사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우와 덕분에 다양한 표현들 배워갑니다!!!! 좋은 답변 감사드려요~~

schnappi님의 댓글의 댓글

schnapp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Borniert은 꼰대같은 성격을 말하는데 좋을 거 같고 philiströs는 독일에서 자랐는데 처음 들어본 말이어서 독일애한테 물어봤는데 걔도 모르는 말이라고 하네요... 새로 배우고 갑니다.

독어문답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9328 구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8 09-24
9327 kami114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0 09-23
9326 Biaa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1 09-21
9325 류거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6 09-20
9324 Delightfu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09-20
9323 해피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09-19
9322 lxzi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1 09-18
9321 독일피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3 09-16
9320 Hallöche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09-16
9319 lxzi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9 09-05
9318 lynnp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0 09-01
9317 대니얼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8 08-29
9316 붐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08-26
9315 CommonSens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8 08-25
9314 CommonSens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2 08-25
9313 CommonSens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2 08-24
9312 해피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2 08-23
9311 CommonSens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9 08-21
9310 CommonSens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8 08-20
9309 CommonSens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7 08-20
게시물 검색
약관 | 운영진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비번분실 | 입금계좌및통보방법 | 관리자메일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온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