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Home > 새아리 목록

동포 기독교 재독 한인교회 협의회의 시국선언문

페이지 정보

자유로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7-08 14:30 조회4,729

본문

시국 선언문

지금 우리는 사랑하는 조국의 사회정의 평화 그리고 창조 질서의 보존이 크게 위협받고 있으며, 정치, 사회, 경제, 전반에 상당한 위기가 조성되고 있다는 가슴 저미는 소식을 들으며 안타까움 속에 처해 있다.  독일에서 정의를 강같이 흐르게 하시는 하나님을 믿으며, 민중들의 친구가 되신 예수 그리스도를 구주로 고백하는 기독교 재독 한인교회 협의회는 사랑하는 조국의 앞날에 정의와 평화, 그리고 자유 민주주의가 바로 서는 것을 염원한다.

지난 날 최소한의 생존권을 주장했던 용산 철거민들을 폭거 진압하여 5명이 사망하였으나 150여일 지난 지금까지도 장례를 치르지 못하고 있는 현실에 조국의 인권과 사회 정의의 현주소를 묻지 않을 수 없다. 또한 노무현 전 대통령의 불행한 서거에 그 동안 보여준 추모행렬은 민주주의를 향한 대한민국 국민들의 무언의 행진이며, 어떠한 경우에도 자유와 정의의 가치가 훼손되어서는 안 된다는 열망임을 우리는 확신한다. 이로 인하여 이역만리 이국 땅에서 우리는 외국인들의 차가운 시선과 경멸 속에 부끄러움과 함께 조국의 미래를 향한 염려로 마음을 졸이며 고개를 숙여야 했다. 우리의 조국 대한민국은 더 이상 경찰과 검찰 그리고 국세청을 동원한 비열한 후진국 형의 보복정치가 아니라 국민들과 진정 서로 소통하는 조국이기를 간절히 소망한다. 북한은 핵무기 실험과 미사일 발사로 한반도뿐만 아니라 세계의 평화를 위협하고 있으며, 군사분계선과 서해에서는 일촉즉발의 불안한 상황이 전개되고 있다. 통일의 주춧돌로 생각했던 개성공단까지 중단위기에 빠지게 되면서 민족의 숙원인 통일로 가는 길들이 가로막히고 있는 현실에 낙심만 더해 간다. 이런 긴박한 상황에도 불구하고 현 상황에 대한 불감증으로 인해 현 정권은  국민을 볼모로 잡아놓고 대체 해법을 찾지 못하는 현실에 실망감을 금할 수 없다.

작금 조국 대한민국에서 하나님의 정의가 실현되는 사회와 평화 그리고 자유 민주주의를 갈망하며 외치는 시국선언들에 우리는 적극적으로 지지하며, 정의가 강물처럼 흐르는 세상, 상식이 있어 소통하는 세상, 보습을 쳐서 칼을 만드는 것이 아니라, 칼을 쳐서 쟁기를 만드는 사랑과 평화가 정착된 세상을 실현할 것을 촉구하는 바이다.

  현 정부에 대한 우리의 요구

1. 민주주의를 후퇴시킨 내각의 총사퇴와 후진국 형의 공권력을 앞세운 폭압 정치를 즉각 중단하고 국민의 소리에 겸허하게 귀를 기울이며 소통하는 정책으로 전환하라.                       

1. 이명박 대통령은 노무현 전대통령의 죽음에 대해 사과하고 비리 공직자와 관계자들을 처벌하고 건강한 사회를 위해 개혁에 임하라.

1. 민족자존과 평화통일의 염원을 담아 이룩한 6.15 와 10.4 선언에 대한 이행의지를 밝히고, 이에 근거하여 지난 세기의 유물인 이념적 대립과 갈등을 유발하는 모든 비 민족적이고 반 통일 지향적인 정책을 중단하라.

2009년 6월 28일

 

기독교 재독 한인교회협의회  회장  김재완목사

평화통일특별위원회  위원장        정광은목사

베를린 기독교 한인교회            이영일목사 

기독교 백림교회                      노춘원목사

함부르크 한인교회                  정광은목사         

라인란드지방 아헨 한인교회      김동욱목사

라인란드지방 뒤셀도르프한인교회 김재완목사 

NRW한인교회 연합회            어유성목사

라인마인 한인교회                  윤종필목사       

뉘른베르크-에얼랑엔 한인교회 허승우목사|
추천 2
베를린리포트
목록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Home > 새아리 목록

게시물 검색


약관 | 사용규칙 | 계좌
메뉴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