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122명
[유학문답] Aller Anfang ist schwer. 여기서 도움을 얻으신 분은 유학 오신 후 유학준비생들을 도와주시길. 무언의 약속! 구인구직이나 방을 구하실 때는 이곳 유학문답이 아니라 다른 게시판을 이용하세요. 또 이곳에 올린 글을 다시 다른 게시판에 올리거나, 다른곳의 글을 이곳에 중복게재하시면 안됩니다.(도배금지)

독일 문화에 대해 잘 몰라서 여쭤봅니다! 석사 인터뷰 관련!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핀란드무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9건 조회 1,014회 작성일 21-07-01 07:23

본문

튀빙엔 겨울학기 석사를 지원한 뒤, 어제 면접을 본 학생입니다!

15분동안 영어면접을 본다고 해서 저는 준비를 막 했는데,
정작 면접을 본 시간은 7분밖에 되지 않았어요
제게 뭔가를 많이 물어보려 하지 않으셨고, 그보다는 프로그램에 대해 설명을 많이 해주시더라구요
우리는 이런이런 프로그램이라서 너가 원하는 방향 외의것도 공부해야할 수 있다. 이렇게요

제게는 이 학교가 너무 간절한데,
제가 질문을 많이 하지도 않았고, 어필을 많이 하지 않아서 인터뷰가 일찍 끝났나 싶어서 너무 아쉽고 후회가 되요..ㅠ
(저는 예상질문을 엄청 만들어 놓고 준비했는데, 질문을 안하셔서!! 제가 뭔가 많이 못보여드린거같아요ㅜ)
그래서 제가 여쭤보고 싶은건,
어제 면접을 봤던 교수님께 아래와 같이 메일을 보내봐도 괜찮을까요?

나 어제 면접봤던 학생인데, 어제 내가 이 프로그램에 얼마나 관심이 있는지 다 못보여준거 같아서 아쉽고
내 인터뷰가 짧았던 것 같아서 걱정이다.
나 엄청 이 분야에 관심이 많은데, 혹시 인터뷰 평가 비율이 얼마나 되는지, 많이 영향을 미치는지 알 수 있을까?

이런 식으로 메일을 보내는게 독일 문화에서는 실례이거나, 오히려 마이너스 인상을 심는 행동일까요? ㅠㅠㅠ
도와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ㅠ
추천0

댓글목록

고향페미님의 댓글

고향페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한국에서는 어떨까요? 이미 면접을 본 뒤에 어필을 하면 도움이 될까요?
비슷하다고 생각하면 될꺼같아요. 이미 면접은 끝이났으니 결과를 기다리시는게 더 도움이 될꺼같아요~

  • 추천 1

핀란드무민님의 댓글의 댓글

핀란드무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그렇네요,, ㅎㅎ
너무 초조해서 메일이라도 보내야할까 했는데 기다려야겠어요 감사합니당

hhhh님의 댓글

hhhh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이미 면접은 끝났기 때문에 더 이상 면접에 대해 질문하는건 마이너스 일 것 같아요. 그래도 굳이 메일을 보내고 싶다면 어제 시간 내줘서 감사하고 짧지만 많은 도움이 되었고 내가 원하는 방향과 같다 더 이야기할 기회가 있으면 좋겠다. 이런식으로 감사 메일을 쓰는 걸 추천드립니다.

핀란드무민님의 댓글의 댓글

핀란드무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아! 그렇게 메일을 보내는게 더 낫겠네요
그치만 다른분들 댓글을 읽고나니, 그냥 기다리는게 더 맞는건가 싶어요 ㅠㅠ
성격이 급해서인지 겨우 하루 지났는데도 이러네요;; 하핳

kindult님의 댓글

kindul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독일의 석사는 학사의 연장선입니다. 한국의 대학원을 생각하시면 안됩니다. 그리고 독일 학석사 과정은 대부분 입학정원이 정해져 있지 않습니다. 경쟁입학제도라기보다는 그냥 최소허들만 넘으면 됩니다.
면접본 교수도 같이 연구하는 지도교수라는 개념보다 그냥 학과장같은 개념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학과장이 뭐 학생들 개개인에게 관심이 있지는 않잖아요? ㅎㅎ
걱정마시고 열심히 유학준비 하시면 됩니다. 합격하셨다고 봅니다.

핀란드무민님의 댓글의 댓글

핀란드무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그렇군요! 초조해서 수만가지 걱정을 하게 되더라구요 ㅠㅠ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 추천 1

hyhydd님의 댓글

hyhydd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안녕하세요! 게시글보고 댓글남깁니다! 저도 이틀전에 15분동안 튀빙엔 석사 영어면접을 봤는데 같은 과 지원하셨나 해서요! 혹시 어느 전공 지원하셨는지 여쭤보고 싶은데 쪽지 드려도 될까요?!

핀무민님의 댓글의 댓글

핀무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안녕하세요! 답변이 더 안달릴꺼라 생각해서 이제야 확인했어요!
반갑습니다!! 제가 쪽지 드리려했는데, 안되네요ㅠㅠ

유학문답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8949 그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 09-25
28948 강아지귀여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 09-24
28947 테닾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4 09-24
28946 Gregoriu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7 09-23
28945 Stella1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1 09-23
28944 dlgnltjdzmff…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5 09-23
28943 게르마니스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09-23
28942 eulku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4 09-22
28941 Minttt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8 09-20
28940 daniii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4 09-20
28939 쟈쨔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9 09-19
28938 독독독독독수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5 09-19
28937 PUDD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5 09-19
28936 S0y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4 09-18
28935 마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4 09-18
28934 jamo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 09-18
28933 Olive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6 09-18
28932 ppssn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0 09-17
28931 lxzi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09-16
28930 Zena제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7 09-16
게시물 검색
 
약관 | 운영진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비번분실 | 입금계좌및통보방법 | 관리자메일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온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