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193명
새알려주는 새아리는 낡은 반복의 메아리가 아니라 거창하지 않은 작은 것이라도 뭔가 새롭게 느끼게 해주며, 소박한 가운데서도 문득 작은 통찰을 주는 그런 글들을 기다립니다. 소재와 형식, 문체에 제약이 없는, 제멋대로 자유롭고 그래서 나름 창조적인 자기만의 글쓰기를 환영합니다.

동포 2010년도 “제12회 재외동포문학상“ 수상 결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자유로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조회 5,563회 작성일 10-09-20 14:44

본문

- 총 35개국 929편 응모, 총 30편 선정
 - 청소년부문 응모작품 크게 증가, 재외한글학교 특별상에는 태국의 ‘치앙마이 한글학교’ 뽑혀
 - 심사위원 “높아진 한국의 위상 응모작품을 통해 실감”

□ 재외동포재단(이사장 권영건)은 17일 “제12회 재외동포문학상” 공모전 수상작 총 30편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 동포재단은 지난 6월1일부터 2개월 간 △성인부문 시, 단편소설, 수필 △청소년 부문 글짓기 분야를 공모하였고, 총 929편의 작품 중 부문별 대상(3명), 최우수상(2명), 우수상(10명), 가작(9명) 및 장려상(6명) 등 총 30편의 작품을 선정했다.

□ 영예의 대상은 시 부문 `훌러싱교회 아카시나무'의 장복자(미국), 단편소설 부문 ‘남의 새’의 김은련(미국), 수필 부문 `서쪽 하늘에서 달을 건지다'의 김기현(뉴질랜드)에게 돌아갔다. 청소년 부문은 조민선(아제르바이잔)의 `사막에서 무궁화 꽃이 피게 해준 그 곳, 바쿠한글학교' 와 강시온(독일)의 ‘종이접기로 알리는 우리문화’가 각각 중·고등부, 초등부 최우수상을 받았으며, 올해 신설된 한글학교 특별상에는 수준있는 작품들을 다수 응모한 태국의 ‘치앙마이 한글학교’가 선정되었다.

□ 소설가 오정희, 은희경, 김형경 등 12명으로 구성된 이번 문학상 심사위원들은 “응모작품 수준이 꾸준히 높아지고 있으며, 글의 소재도 과거 이주사 등 힘들게 살았던 고생담에서부터 거주국 내 작은 성공담, 우리 문화에 대한 자부심을 표현한 글들에 이르기까지 다채로워지고 있다”며 이는 “동포들이 거주국 내에서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있으며, 대한민국의 위상이 높아지면서 더불어 모국문화에 대한 자부심도 커지고 있는 것” 이라며 응모작품의 달라진 경향에 대해 설명했다.

□ 권영건 이사장은 “청소년 글짓기 부문의 응모작품 수가 작년에 비해 2배 이상 증가되었고, 상대적으로 우리 동포 수가 적은 아제르바이잔, 파라과이, 페루 등에서도 수상작이 나온 것은 큰 성과‘라며 ”재외동포 2-3세들의 모국어교육이 중요한 만큼, 앞으로 재외동포문학상을 재외동포 청소년들이 모국어로 마음껏 창작활동을 할 수 있는 참여의 장으로 키워나갈 것” 이라고 강조했다.

□ 동포재단은 이번 공모전 수상작품을 내외동포가 공유할 수 있도록 “재외동포 문학의 창”으로 묶어 올해 말 출간하여 각 국공립 도서관 등에 무료로 배포하고, 재단 웹사이트(www.korean.net)에도 게재할 예정이다.

# 출처: 재외동포재단 보도자료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새아리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72 동포 유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2
171 동포 자유로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8
170 동포
2일본군’위안부’문제 해결을 촉구하는 국제 회의
 1000번째 연대수요시위는 12월14일 14시에 베를린 일본 대사관 앞에서 열린다.
진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5
169 동포 자유로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30
168 동포 유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0
167 동포 자유로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22
166 동포
제3 차 재독 한국여성모임과 베를린 일본 여성이니… 2
 조센징과 쪽발이 여성들의 공동역사 정리
자유로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1
165 동포 pine나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5
164 동포
제948회 베를린 수요시위 보고(이수산 일본군 '위…
  ’용기! 김학순•아시아태평양 지역의 화해를 위한 행동연합 : 한정로(Chungnoh Gross)
자유로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6
163 동포 유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2
열람중 동포 자유로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20
161 동포 유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9
160 동포
2한국의 사대강사업을 중지하라 1
 재독한국여성모임 성명서
자유로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1
159 동포 자유로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0
158 동포 자유로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08
게시물 검색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개인정보취급방침 | 등업방법 | 입금계좌및통보방법 | 관리자메일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온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