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27명
낡은 반복의 메아리가 아니라 새롭게 알게 해주는 새아리는 새로운 통찰(Insight)을 주는 유익하고 재미있는 글을 기다립니다. 틀에 박힌 뉴스기사보다는 소재와 형식, 문체에 제약이 없는 자유롭고 창조적인 글쓰기를 환영하며 편집인이 승인하면 게재됩니다.

독일 지난해 최악의 단어 "민족해방구(national befreite Zone)"

페이지 정보

작성자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댓글 0건 조회 3,276회 작성일 01-02-18 01:55

본문

네오나치가 2000년 최악의 단어 컨테스트에서 영예의 대상을 차지했다. 물론 기민당 하원대표인 프리드리히 메르츠의 "주도문화(Leitkultur)"도 끝까지 팽팽한 경합을 벌였으나 네오나치의 "민족해방구"에 당할 수는 없었다. 

[옆 사진은 베를린의 낙서, "오직 독일인을 위해서"]

이 결정은 1월 23일 프랑크푸르트 대학의 심사위원단이 내렸다. 심사위원단은 이 단어가 테러와 폭력으로 외국인과 기타 소수파가 배격되고 주민들이 겁을 먹고 이러한 테러에 대해 저항하지 못하는 지경까지 이른 지역을 냉소적으로 칭하고 있다며 선정 이유를 밝혔다.

이 위원회에 보내진 2천여 통의 편지 중 약 70%는 "독일 주도문화"를 최악의 단어로 추천했지만, 심사위원단은 이 단어의 위험성에도 불구하고, 이 말이 독일에서 필요한 문화에 대해 토론을 불러일으킨 장점도 있어 최악의 단어 선정에서 배제했다고 밝혔다.

그 외에도 저질 단어(Unwort)로 선정된 말에는 한 스위스 기업이 수익율 제고에 도움이 안되는 직원을 칭하는데 쓴 "정원초과 직원(überkapazitäre Mitarbeiter)", 광우병을 일으킬 수 있는 위험한 육류 쓰레기를 미화해서 부르는 "분리 처리 고기(Separatorenfleisch)", 다름슈타트 기민당이 인터넷에서 '보기 싫은' 여러 종류의 인간들에게 외치는 구호였던 "쓰레기는 가라!(Dreck weg!)" 등이 있었다.
추천6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새아리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8 독일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02-18
17 독일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02-18
16 독일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02-18
15 독일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02-18
14 독일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02-18
13 독일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02-18
12 독일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02-18
11 독일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02-18
10 독일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02-18
9 독일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02-18
열람중 독일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02-18
7 독일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02-18
6 독일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02-18
5 독일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02-18
4 독일 새아리 이름으로 검색 02-18
게시물 검색
9월 22일 17시 Rudolf Steiner Haus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