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288명
새알려주는 새아리는 낡은 반복의 메아리가 아니라 거창하지 않은 작은 것이라도 뭔가 새롭게 느끼게 해주며, 소박한 가운데서도 문득 작은 통찰을 주는 그런 글들을 기다립니다. 소재와 형식, 문체에 제약이 없는, 제멋대로 자유롭고 그래서 나름 창조적인 자기만의 글쓰기를 환영합니다.

독일 트리틴 쉿 입조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자유로니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조회 2,597회 작성일 01-03-27 01:38

본문

0,1020,94328,00.jpg녹색당의 2개주 주의회선거패배 이후 당 당위원회는 유어겐 트리틴에게 좀더 입조심하라고 경고했다.트리틴은 여론의 주목을 받고 있기 때문에, 스킨헤드까지 가지 않더라도 별로 해될 것 없는 발언으로도 입방아에 오르기는 충분하다고 한 당원은 지적한다.

프리쯔 쿠운 당수는 트리틴의 스킨헤드발언을 둘러싼 논쟁이 녹색당으로 기울수도 있는 부동층유권자들에게 네거티브한 영향을 발휘했다고 말했다. 그러므로 앞으로 선거전기간에는 그런 종류의 토론은 벌이지 말고 몸을 사려야 할 것이라는 기대를 표명했다. 당위원회는 우리는 트리틴을 지원하기는 하지만 트리틴은 골칫거리에서는 손을 떼고 환경정책에 집중해야 한다는 경고를 보냈다.

한편  외무장관 피셔도 트리틴이 여론에서 부정적인 이미지가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그가 환경부장관으로서 적격한가와 같은 토론은 거부한다는 점을 확실히 했다. 스타일의 문제이지 그의 환경정책이 문제는 아니라는 것이다.

또한 당위원회(Parteirat)에서는 아무도 트리틴이 이번선거의 실패에 주요한 책임이 있다고 말하지는 않았다. 쿠운도 그렇고 피셔도 다른 패인들이 있다는 점을 명백히 했다. 그리고 트리틴은 이에 이성적으로 대응했으며 예민하게 반응하지 않음으로써 객관적인 토론이 가능하도록 길을 열어주었다고 추켜세웠다.

공식적으로 녹색당은 트리틴의 편에 선다. 트리틴은 스킨헤드발언과 관련해 당위원회에서 자신의 실수에 대해 유감을 표명했으며. 이로써 얘기는 끝난 것이라고 쿠운은 말했다. "유어겐 트리틴은 계속 환경부장관으로 머물 것이다. 왜냐하면 그는 좋은 환경부장관이니까."
추천3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새아리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56 동포 자유로니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4
155 한국 자유로니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4
154 독일 자유로니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3
153 동포 고스라니이름으로 검색 04-02
152 동포 고스라니이름으로 검색 04-03
151 동포 고스라니이름으로 검색 04-02
150 독일 자유로니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149 독일 자유로니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148 독일 자유로니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147 독일 자유로니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146 독일 자유로니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145 독일 자유로니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144 독일 자유로니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2
143 한국 고스라니이름으로 검색 04-02
142 한국 고스라니이름으로 검색 03-31
게시물 검색
약관 | 운영진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비밀번호분실/재발급 | 입금계좌/통보방법 | 관리자문의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온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