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211명
[새아리] 새아리는 뉴스라는 뜻으로 새로 만든 말입니다. 여러분을 시민기자로 초대합니다. 새아리는 베리의 얼굴이기에 일정수준이 요구되므로 편집장이 승인채택해야만 글이 게재됩니다.

[한국]
Immer weniger Studenten an koreanischen Unis

Südkorea gehört zu den Ländern, die nach OECD-Bildungsbericht die höchste Hochschulabsolventenquote haben. Anfang 2000 besuchten 84% der Schulabgänger Universitäten und Hochschulen.

 

Zurzeit liegt die Quote bei ca. 70%. Dies bedeutet aber nicht, dass die restlichen 30% nicht Hochschulen besuchen wollten. Ein Teil von ihnen versucht wiederholt die Hochschuleingnungstests zu bestehen, um die Studienplätze der besseren Universitäten oder gewünschten Fächer zu bekommen.

 

Es wird aber in Korea ab 2020 erstmals in der Bildungsgeschichte mehr Studienplätze als Schulabgänger geben. Nicht alle Schulabgänger wollen unbedingt an der Universität studieren, die Geburtenzahl wird zudem immer niedriger. Voraussichtlich bis 2030 wird es ca. 10 000 weniger Studenten an den Hochschulen geben als heute. Dies bedeutet auch, viele kleine Hochschulen, insbesondere in den ländlichen Regionen, müssten gegebenenfalls schließen und die Professoren entlassen werden.

 

Heute besuchen die Professoren der kleineren Hochschule Gymnasien, um dort für die eigene Hochschule zu werben. Sie sind aber anscheinend nicht immer willkommen. Schon seit einiger Jahren hängt das Schlid an der Tür manchen Gymnasiums:

 

„Eintritt von Professoren und Hausverkäufern verboten!“

 

 

 

 

 

 

 

 

 


푸에블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1-19 (금) 23:40 1개월전
독일에서도 기사가 나오네요. 우리에게는 놀랍지는 않겠죠. 뭐 인구감소야 데모그라피가 다 나온 상태이고, 대학들도 늦어도 10년전부터 이미 구조조정을 하고 있었으니까요. 피할 수 없는 현실이죠. 한편으로는 외국인 학생들을 유치하는 것도 생각해봐야 하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일본도 한국학생들 유치하더군요. 우리도 동남아, 아프리카, 동유럽, 남미의 인재들 데려와서 한국어 공부시키고 그다음에 대학에서 공부시켜야 하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물론 그렇게 한다고 줄어드는 입학생 숫자를 채워넣을 수 있는건 아니지만요.

보다 더 중요한것으로는 구조조정 방식이 너무나 잔인하다는데 있는것 같습니다. 돈 안되는 학과들은 제가 확인안해봐서 모르겠습니다만 이미 많이 정리가 되었을겁니다. 앞으로도 더 그럴테구요. 배움의 선택지가 줄어드는 것 (물론
 예컨대 A라는 학문이 몇몇 대학이나 많은 대학에서 사라지는 것이지, 배울수 있는 대학은 언제나 존재할겁니다만)은 큰 문제인데... 우리사회에서는 합법적으로 통용되는 욕망이라는 것도 몇가지로 정해져있는듯하네요. 그말인즉슨 다른 꿈을 가진다는건 사회로부터 그냥 내던져 지는 것에 다름아니라는 거겠죠.
주소 추천 0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1-20 (토) 10:14 1개월전
.. 음...  독일 언론에도 이런 내용이 보도되었는 지는 잘  모르겠는데요... 저는 아직 찾지 못했습니다만....

저는 이곳 게시판에 독일에서 일어난 일은 한국어로, 한국소식은 독일어로, (왜냐하면 베리에 독일인 회원분들뿐 아니라, 국내에서 생긴 누구나 다 아는 내용이라도 독일어로 읽으면 또 그나름대로 맛이 있으니까요) 올리는 경향이 좀 있습니다...  ^^

푸에블로님 말씀대로 외국학생 유치는 어떤 이유에서도 권장할 만합니다. 무엇보다 젊은이들이 생애 한 번 외국에서 살아보고 공부하는 기회를 갖게된다는 그 자체에 큰 의미가 있으니까요.

개인적으로는 국내에서 독어독문학과가 인기가 없다고 폐쇄되는 걸 보고 섭섭... 어느 정치가는 졸업해도 아무 쓸모없는 독문학과가 너무 많다고 언급한 적도 있었지요...ㅠㅠ
주소 추천 0
          
          
푸에블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1-20 (토) 11:17 1개월전
아 그냥 제가 착각했네요. 하하하
그러고보니 출처도 없네요. 그냥 독일어라서 기사라고 생각했나봅니다.
주소 추천 0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1-20 (토) 11:31 1개월전
제가 여기 올렸으니 누군가 관심이 있어 특정 단어로 검색하면 이제 나옵니다... ^^
주소 추천 0
rhei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1-20 (토) 15:43 1개월전
격세지감을 느낍니다.
"교수와 잡상인 출입금지 " 이런 게 고교 앞에 붙어 있다니요.

노엘리님 눈뭉치싸움 한번, 어떠세요?
오늘 흑림가도에는 스키꾼들이 와글와글합니다.
주소 추천 0
mirumo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2-05 (월) 15:11 15일전
교수가 찬밥이 되는 날이 올줄 어떻게 알았겠습니까...ㅠㅠ
주소 추천 0
 독일 동포 한국 유럽 화제
Home  > 새아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672 비행기 안에서 8시간 동안 소리 지른 꼬… 3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2-16
2671 "호주는 대륙인가 국가인가?" 1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2-14
2670 양국 국기를 든 독일팀 5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2-10
2669 "독일인들의 한국어 습득에 기여한 독일 … 3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2-09
2668 1종교개혁 기념일, 북독일에서 공휴일 되는…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2-01
2667 2스위스 대학에 요들송 학과 2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1-20
1Immer weniger Studente… 6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1-19
2665 4비트코인 열풍 뒤에 숨은 기술 - 블록 … 4 fatamorg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1-19
2664 비행기 화물칸에 360년 된 악기를 2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1-13
2663 4리포트 쓸 때 규정을 지키지 않으면… 8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1-12
2662 5비 EU 외국인학생 수업료 징수 관련 공… 2 fatamorg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1-11
2661 102018년에 독일에서 달라지는 것들 7 fatamorg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1-08
2660 2신문지 선물 포장지 1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2-24
2659 1독일 주요 언론들 , 샤이니 종현 사망 … 2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2-23
2658 4뮌헨 - 베를린, 3시간 55분 7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2-10
2657 3독일, 다섯 명 중 한 명은 빈곤층에 속… 1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1-11
2656 2운전 중 휴대전화 사용 등에 관한 처벌 … 2 fatamorg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1-09
2655 노후 화력발전소 가동 중단, 가능한가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0-27
2654 1유럽의 독립하고 싶은 지방들 2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0-22
2653 도이체반, 자율주행 버스 서비스 시작 4 Noel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0-12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