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207명
매매 혹은 숙소나 연습실 등을 구할 땐 벼룩게시판을 이용하시고 모든 일상의 구인글(예:이사구인/화물구인)은 대자보게시판을 이용하세요. 이런 글은 정보가치가 없는 1회용글로서 검색만 힘들게 합니다. 정보가치없는 글은 질문이라도 데이타베이스지향의 생활문답게시판보다는 자유투고를 이용하시길 추천합니다. 업체실명언급시 광고로 간주될 수 있습니다. 규칙위반글 무통보삭제.

[이주] 외국에서 오래 살았던 아이 한국에서 국제학교 적응 잘할까요?

독일에서는 짧게 있었지만..
제 아이가 외국에서 태어나 외국에서 계속 자랐어요..

생소한 독일 와서 다행히 단기간 안에 적응을 잘해주었는데 저희가 또 다시 움직여야 할지를 고민 중에 있습니다.

한국으로 들어갈 수도 있는 상황이라 아이가 좀 걱정되어 복잡한 마음에 이렇게라도 여쭤보고 조언을 얻고자 합니다.

초등학생이고 영어는 모국어처럼.. 한국어도 곧잘 하지만 한국 아이들에 비하면 많이 서툰편이에요. 그동안 아이가 살았던 환경은 학교 끝나고 친구들과 틈나는대로 많이 놀고 예체능 활동 열심히 하고 여행 많이 하고..

한국에서 일반학교에서는 아무래도 커리큘럼을 따라가기 어려울 것 같아서 국제학교 (정확하게는 기독국제학교)를 생각하고 있는데, 저희 가족이 한국 떠나온지 꽤 되서 요즘 한국의 학교 분위기는 어떤지 모르겠네요.

오래 전 한국의 사립학교에서 계약직 교사로 일해 본 경험이 있는데 그 때 안좋은 기억이 많았었거든요. 요즘은 더 각박해졌다고 하는데.. ㅠ 딸아이가 친구를 한 번 사귀면 오래가는데 마음을 주기까지는 시간이 좀 걸리고.. 상처도 쉽게 받는 편이구요..

한국을 떠나 온 시간이 길어서 그런지 한국 들어가는게 뭔가 두렵네요..ㅠㅠ 어른이야 그렇다치고 특히 아이 때문에 생각이 많은 요즘입니다. 어떤 조언이라도 감사히 받겠습니다.

 
 
독일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10-22 (화) 13:27 23일전
한국이 아무리 각박해도 그건 서민층에나 해당되는 말이지, 중산층 이상의 가정에서는 생각보다 각박하지 않습니다.
흔히들말하는, 돈있으면 한국이 제일 살기 좋은 나라라는 의미죠.


일반학교도 아닌 국제학교라면 사귀는 친구들 또한 일반학교의 학생들과는 다를것이니, 각자 사정이 있는 친구들도 있을것이고.. 아마 한국생활 자체에는 문제가 없을것으로 보입니다.

다만, 따님의 성격이 너무 내성적이라면 그건 어딜가나 환경이 바뀌면 문제가 되지 않을까 싶네요. 그건 딸아이와 많은 이야기를 해보시는것이 좋을것 같습니다.
주소 추천 0
     
     
 
 
calista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10-22 (화) 13:41 23일전
답변 감사드립니다. 뭐 저희도 돈이 있는 것은 아닙니다. 제가 국제학교 교직원으로 들어갈 경우 자녀에게 주어지는 혜택이 있어 그쪽으로 생각해 보았어요. 아이와 이야기를 더 나누어 보라는 귀한 조언 잘 새기겠습니다.
주소 추천 0
 
 
제2막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10-22 (화) 14:11 23일전
안녕하세요.
저는 비슷한 당사자의 반대의 케이스로 한국에서 초등학교 생활을 하다 중학교를 이곳에서 다니고 고등학교 때 다시 돌아간 케이스 입니다. 현재는 한국에서 학부를 졸업하고 독일에서 일을 하고 있습니다.
제 경우의 입장에서 돌이켜보면... 전 한국에서도 자주 전학을 다녔고 한국에서 독일로 왔다가 다시 돌아가는 경험을 했죠. 처음에는 그러한 변화가 제 주변 인간관계를 형성하는데 있어 제게 굉장히 좋은 사회성을 주었지만, 한국 > 독일 >한국으로의 변화에 제가 미처 따라가지못하여 고등학교시절부터 군대를 갔다온이후인 20대초반까지 굉장히 많은 변화를 주어 힘이 들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물론 부모님께서는 보다 많은 배려를 저에게 해주기위해 독일에서도 김나지움이 아닌 대안학교에 보내는 노력도 하셨었지만, 힘이들었던건 사실이었던것 같습니다. 거기에 사춘기시절이 겹치니 전 내성적인 성격으로 어느순간 변하게되었죠.
당시의 시간들은 제가 마음을 터놓을수 있는 친구들을 만난이후로 다시 활발한성격과 좋은 에너지로 바뀌게 만들었습니다. 그렇기에 힘들었지만서도 다시 이땅에서 일을 하고 있는 절보면...많은 자산이 되었던 시간이 듭니다.하지만 굉장히 많은 시행착오를 겪은 그 시간들은... 다시 겪기엔 때로는...한번이면 족하다는 심정도 복잡미묘하게 남아 있네요.
모쪼록 자녀분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이셔 좋은 선택으로 자녀분께 많은 자산이 될 수 있는 길을 선택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주소 추천 1
     
     
 
 
calista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10-23 (수) 07:03 23일전
자세한 경험담이 많이 와닿습니다. 아이가 겪게 될 부분들이 좀 보여서 많은 도움이 되었어요. 감사드려요.
주소 추천 0
 
 
nah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10-23 (수) 10:26 23일전
한국 국제학교중 한국인 비율이 낮은학교를 가시면 외국에서 학교 다니시는것보다 훨 괜찮습니다.
그곳 아이들도 한국인 아닌이상 다들 몇년씩 오가는 친구들이라 사귀기도 쉽습니다.
한국인 비율 높은 학교는 (전국2-3개 외 모든학교) 부모가 재력없으면 더 힘드실꺼구요.
다만 좋은 국제학교는 부모가 외국인이 아니면 후순위라 바로 입학하기 힘들수도 있어요.
주소 추천 0
     
     
 
 
calista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10-24 (목) 10:38 22일전
아이가 이중국적자라서 외국인학교 입학이 불가능하진 않겠지만 비용부분 때문에 엄두를 내지 못했던 곳입니다. 친구 사귀기엔 좋을 것 같아요. 좋은 정보 감사드려요.
주소 추천 0
Home  > 생활문답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5123 주거 하이쭝 사용법 잘아시는분 계세요? 미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5 13
75122 생활 한국에서 받은 택배가 zoll에 걸렸는데요ㅠㅠ 4 크레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4
75121 근로 독일에서 석사 후 블루카드 vs 일반 취업비자 5 쥬엥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4 193
75120 쇼핑 인센스스틱 파는곳!!! 1 Dkdlrjgla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4 60
75119 보험 변호사 보험 어디서 가입하시나요? 2 비스바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4 222
75118 사업 학생신분이지만 판매하고 싶은게 있어서... 2 리아리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4 389
75117 식품 NRW 지역에 백설기 파는 곳? 1 paran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4 91
75116 비자 1비자 테어민 대기 중 한국 출국 3 바다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4 201
75115 교통 s반 질문이요! 뿍빡뿍깍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4 69
75114 전화 O2 Kündigung 질문이요~! 1 Hunger3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4 124
75113 교육 간단한 질문하고자 합니다. 4 즐거운생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4 304
75112 생활 라디오방송 수신료가 저희 부부 각각 이름으로 … 2 calista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4 312
75111 생활 독일에 향기나는 캡슐 담배 2 프란츠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4 205
75110 생활 1&1 인터넷 접속 문제 2 나혼자산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3 124
75109 비자 도와주세요,,ㅠㅠ 비자 테어민 대기 중에 여행 2 아나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3 299
75108 생활 독일 우표 가격 시스템 4 메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3
75107 비자 에센 비자 6 JS31022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3
75106 비자 독일에서 학업 중 다른나라로 인턴 2 Eleven01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3 250
75105 관청일 안멜둥, 음대 입시기간중 비줌관련 3 프란츠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3 111
75104 생활 가스,전기 신청 NRW 1 하하하하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3 80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