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156명
매매 혹은 숙소나 연습실 등을 구할 땐 벼룩게시판을 이용하시고 구인글(예:이사구인/화물구인)은 대자보게시판을 이용하세요. 정보 가치가 없는 1회용도 글은 데이타베이스지향의 생활문답보다는 다른 게시판을 이용하시면 됩니다. 업체실명언급시 광고로 간주될 수 있습니다.

주거 하이쭝 및 네벤코스텐

페이지 정보

작성자 독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2건 조회 1,240회 작성일 19-07-06 15:39

본문

안녕하세요.
곧 이사를 가는데 하이쭝이나 네벤코스텐데 대해 정확히 알고싶어서 질문 드립니다.
현재 봐둔 방은 1997년에 지어진 집 29크바에 중앙난방이고 (이게 제일 저렴하다는데) Energieträger 가 Gas라고 되어있습니다. 네벤은 하이쭝 포함해서 80으로 책정되어있고요.

가끔 네벤코스텐 폭탄을 맞었다는 사람들이 많이 보여서 두렵네요. 제가 워낙 추위를 많이 타는 편인지라...
보통 중앙난방이면 평소에 집에 있든 없든 2~3으로 해놓으면 적절할까요? 현재 사는 기숙사의 하이쭝은 5로 틀어야만 조~금 따뜻하다 작동이 된다 느껴지는 정도라 다른 집도 그래야 따뜻한건지 걱정이 되네요. 평일에는 일을 나가니까 집에 있을일이 크게 없어서 전기세는 절약가능할거같은데요. 샤워는 하루 한번 한 20분정도 쓴다고 가정하고요. 설거지는 그냥 찬물로....
너무 추우면 건강이 안좋아지는걸 확 느끼기에...전기장판은 없습니다. 전기세 많이 나올까봐;;; 

저 방의 요금 책정 수준은 어떤지, 네벤 폭탄 안맞고 저렴하고도(?) 그나마 따뜻하게 살 수 있는 방식은 무엇인지 답변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추천1

댓글목록

Amore님의 댓글

Amor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관리비 중 제일 많은 비용을 차지하는 것이 난방과 상하수도 비용이라 일년 후 정산을 하면 힌국에서 쓰던 습관처럼 썻다가는 폭탄을 맞는다고 하는데 춥게 살거나 온수를 쓰지말라는 것이 아니고 낭비를 하지않는 습관으로 바꿔야 합니다.한국에서는 한 겨울에 흔히 티셔츠와 밥바지 차림으로 집에서 생활하는데 이곳에선 어느 집도 그렇게 26도까지 온도가 올라가도록 보일러가 돌아가지않고 최대 21-22도만 되면 자동으로 꺼집니다.단 단독주택에서 혼자 쓰는 보일러는 무제한으로 조정 해 놓을수는 있습니다.

다세대 주택은 독일 평군 적정온도 18-20도로 맞춰놓고 특히 밤 10시 부터는 보일러가 작동이 안되는 곳이 흔합니다.
그리고 방안 공기를 순환 시킨다고 난방은 그대로 열어놓은 채 하루종일 창문 윗쪽만 열어두는데 이는난방 폭탄을 맞는 제일 나쁜 습관입니다.하이쭝은 실내 온도를 유지 하려고 자동으로 하루종일 돌아갑니다. 환기는 하루에 두번 아침 저녁으로 창문을 활짝 열어 20-30분 환기를 시킨 후 창문을 닫도록 하면 곰팡이 예방에도 좋고 방안에 공기도 훨씬 쾌적합니다.

그리고 물 사용습관인데, 한국의 가족들이나 지인들 그리고 젊은 세대들이 꼭 고쳐야 하는 것 중에 하나가 물 낭비 입니다.
머리 감을때, 샤워할 때, 이 닦을때, 쌀 씻을때 설것이 할때 등, 대부분 물은 그대로 틀어놓고 비누칠을 하고 이를 닦고, 쌀을 문지르는데 비누칠을 하고, 이를 닦고,샴푸로 거품을 내고 쌀을 씻을 때 꼭 물을 잠그고 하도록 습관화 하세요.
일년을 따지면 생각없이 틀어놓고 낭비한 물의 양은 독일 사람의 몇 배의 양이니 정산이후 엄청난 추가 금액이 청구 됩니다.
그리고 독일은 상수도 100 이면 하수도 100 으로 계산됩니다. 즉 한국 물값의 15배-20배 쯤 생각 하시면 됩니다.

독일은 하늘에서 내리는 빗물도 하수구로 흫러 간다고 이용비를 냅니다. 그래서 상수도보다 하수도 세가 조금 더 책정되구요.
이 모든 절약 습관은 궁극적으로 친환경적이고 친 절약형이되고 후손들에게 물 부족 현상을 늦춰주는 좋은 결과를 낳게 하기도 합니다. 저렴하고 따뜻한 겨울나기의 방법은 모르겠으나 집안에서 쉐타 하나 더 걸치고 양말 신는 습관을 들이면 건강한 겨울 나기가 될 수 있고 습관화하면 전혀 불편하지않고 실내 공기도 신선하고 쾌적함을 느낄수 있을께예요.

독댁님의 댓글의 댓글

독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좋은 답변 감사합니다. 상기 적어주신 습관들이 제가 가지고 있는 나쁜 습관들이라 고치도록 노력해야겠어요.

생활문답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7 의료 독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02-21
6 은행 독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2-08
5 교육 독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2-02
4 차량 독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1-25
3 관청일 독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1 04-01
2 법률 독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2-09
1 컴퓨터 독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1 11-16
게시물 검색
약관 | 운영진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비번분실 | 입금계좌및통보방법 | 관리자메일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온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