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04명
매매 혹은 숙소나 연습실 등을 구할 땐 벼룩게시판을 이용하시고 모든 일상의 구인글(예:이사구인/화물구인)은 대자보게시판을 이용하세요. 이런 글은 정보가치가 없는 1회용글로서 검색만 힘들게 합니다. 정보가치없는 글은 질문이라도 데이타베이스지향의 생활문답게시판보다는 자유투고를 이용하시길 추천합니다. 업체실명언급시 광고로 간주될 수 있습니다. 규칙위반글 무통보삭제.

[근로] 너무 힘든 독일 취업

안녕하세요?

저는 작년에 4월말에 독일에 입국 후 계속해서 취업 준비를 하고 있는데 너무 힘이 드네요.
4월말에 입국 후 4달 어학 연수후 바로 취업 관련 준비를 위해서 여기 저기 이력서를 넣고 있고 평균 1달에 한번 정도 1차 전화 면접이라고 진행은 하고 있지만 결과적으로 연결은 되지 않고 있습니다.

나이: 만 44세
가족: 와이프 아들(만 8세)
이민 이유: 가족의 미래와 아들 교육 문제

학력: 전기(고등학교부터 대학원 석사)
경력: 전기 설비 및 배터리 관련 개발/테스트/기술영업 10년이상 
영어: 비지니스 영어 회화 가능(외국계 회사 약 8년 근무)
독일어: 기초


제가 지금와서 생각해 보니 착각을 한 것 같습니다. 독일이 외국인 엔지니어를 많이 수용한다고 하였고 제가 한국에서 외국계 회사에 약 8년 이상 근무를 해서 영어도 어느 정도 자신이 있고 외형상 저 역시 전기쪽을 고등학교부터 대학원까지 공부하여 처음은 힘들지만 그래도 1년 이내에 작은 회사라도 들어갈 수 있으리라는 확신이 있어 독일에 왔는데 ~~~~ 지금와 생각해 보니 독일 기업이 원하는 포지션에 개발이면 개발만한 사람을 원하는 것 같고 개발을 하다 기술 영업을 하는 사람을 그닥 선호하지 않는것 같습니다. 포지션에 적어도 90% 정도 매치되는 사람을 원하는 것 같은데 저는 약 70~80%정도 밖에 매치가 되질 않는것 같습니다. 그리고 비자 서포트 해주는 문제와 독일어도 계속해서 걸림돌인것 같구요. 사실 저는 전기 설비 업체 조그만한 곳에서라도 일하고 싶은데 여긴 독일어를 해야 할것 같고~~~~~

솔직히 맘이 힘든것이 사실입니다. 한국으로 돌아간다고 해도 뽀족한 수가 없고 독일에서 아이 장래 문제나 뭐 이런것을 생각하면 정작을 해야 할것 같은데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네요.

혹시 제 경력 보시고 독일에 취업한하는 방법 좀 조언 좀 해주실 수 있나요?????

 
 
감자JIM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3 (수) 08:32 1개월전
지금 같아서는 공장에라도 취업하고 싶습니다. 가능한가요???
주소 추천 0
 
 
남자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3 (수) 08:32 1개월전
잘 모르는 분야라 도움이
못 되지만 힘내세요!
주소 추천 0
 
 
Airc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3 (수) 08:50 1개월전
안녕하세요. 지나가다가 안타까운 마음에 몇 글자 남깁니다.
독일에서 크게 취업할 회사가 한국계/독일계/글로벌 이렇게 나뉩니다.

안타깝게도 한국계는 일단 나이에서 제약이 걸리실 것 같구요.
요즘 나오는 주재원들이 30대 중후반에서 40대 초반이라서.. 
본인보다 나이 많은 사람을 절대 뽑으려 하지 않습니다. ㅠㅠ 안타깝지만 이게 현실이더라구요.

독일계.. 다들 알고 계시겠지만 정말 독일어가 거의 Native 수준이 되어야 합니다.
회사에서 정말 필요한 특별한 기술이나 자격이 없는 한, 독일어가 안되면 아예 거들떠도 않보더군요.
물론 한국과 Biz 가 있는 경우에는 한국어 능력을 요구하지만,
요즘 한국어,독일어, 영어 3개 국어가 되시는 분들이 많다보니, 이왕이면 다 되는 사람을 뽑더라구요.

이제 마지막 남은 가능성이 글로벌 컴퍼니 입니다. 즉 독일에 본사가  없는 회사.
회사 공용어가 일단 영어인 관계로 독일어는 플러스 알파 정도로 봅니다.
그리고 나이 부분도 업종과 경력이 맞다면 크게 장애 요소는 안되더군요. 오히려 경험을 상당히 인정해 주는..

글로벌 컴퍼니에 집중을 하시라고 조언 드리고 싶습니다.
아무튼 힘내시고 잘 되시길 빌겠습니다.
주소 추천 0
 
 
헷갈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3 (수) 09:01 1개월전
프랑크푸르트쪽에 LG 전자 있는걸로 알고있는데 홈페이지에 구인란있으니 한번 찾아보세요! 거의다 독일인이겠지만 한국기업이니깐 지원시 장점이 될 것 같습니
주소 추천 0
 
 
pslc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3 (수) 09:28 1개월전
방법적으로 좀 도움을 드리고 싶은데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한 번 연락을 주시겠어요? 쪽지를 보내려고 했는데 막아놓으셨네요.
주소 추천 0
     
     
 
 
감자JIM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3 (수) 10:28 1개월전
쪽지 보내드렸습니다.
주소 추천 0
 
 
Aahn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3 (수) 10:18 1개월전
글쎄요... 저희 남편이 관련 회사를 운영했었는데 독일어 못하는 직원들도 경력이 있으면 받아줬어요. 이야기 들어보니 이력서 들고 무작정 찾아오는 사람들도 많다고하더라고요. 고용하고자 한다면 고용주가 노동허가받는것도 그닥 어렵지 않고요 (남편얘기론 기업이 그걸로 핑계댄다하지만....) industriehof (공장,기계 회사 모여있는곳들) 찾아가보세요. 발품을 좀 팔아보세요. 화이팅!
주소 추천 0
     
     
 
 
감자JIM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3 (수) 10:27 1개월전
쪽지 보내 드렸습니다.
주소 추천 0
 
 
훈훈하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3 (수) 10:57 1개월전
지나가다... 힘내세요..,
그리고, 이럴때일수록 판단력이 흐려질수 있으니, 사기 더더욱 조심하시구요....
oo를 하기위해 돈이 있어야 한다.. 이런건 혼자 고민하지 마시고, 이곳에 문의 하시구요..
이럴때일수록, 사기나, 법의 테두리안이기는 하지만, 위험한 편법도 많으니까요.
주소 추천 1
 
 
나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3 (수) 12:40 1개월전
기술영업이니까 아무래도 독일어를 잘하는 사람이 필요한것 같네요 ㅜㅜ
님이 한국에서 몸 담고 계시던 그 외국계 회사가 독일에도 있고 그랬다면 참 좋았을텐데 안타깝네요. 일단 노력은 해보는데까지 쭉 해보세요. 진짜 발품 파셔서 위의 Aahna님이 쓰신데로 찾아가 보시는 것도...
근데요, 아들 교육 문제라고 하셨는데... 애가 한국에서 사교육과 입시지옥에 시달리는 게 싫다는 거죠?... 부모님 심정은 이해하는데, 사실 독일이라고 다 천국은 아니에요. 그렇게 자식들이 독일 교육 받고 적응 잘해서 번듯한 직업 가지기도 하고, 아님 기술이나 다른쪽으로 만족하며 사는 경우도 있는데, 부모님이 욕심이 있으면 여기서도 대학가고 사자직업 가지라고 닥달합니다.. 부디 그러시지 마시길요..
그건 그렇고 일단 취직되시면 외국 생활 특히나 외벌이시면 독일에서 진짜 쪼들리게 살게 됩니다. 세금도 많고, 한국 같이 소비하고 여유부리는 삶은 포기하셔야 해요. 차라리 영어권 나라를 찾아보시는 건 어떤가요? 캐나다나 호주, 뉴질랜드? 거긴 영어만 하면 되니까요.
주소 추천 1
     
     
 
 
감자JIM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3 (수) 13:56 1개월전
맨 처음 영어권 국가로 가길 희망했지만 비자 받기가 쉽지 않더군요. 그래서 차선책으로 독일로 오게 되었습니다.
주소 추천 0
          
          
 
 
올리올리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8-05 (월) 22:43 17일전
캐나다같은 곳이 그나마 비자가 더 수월하지않을까요??
주소 추천 0
 
 
올리올리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3 (수) 13:17 1개월전
아이고 마음이 힘드시겠어요, 저는 전혀 다른 분야라서 도움은 안되지만 응원하고 싶습니다.
단, 독일에서 사는 게 꼭 한국보다 훨씬 낫다고 볼 수는 없는 것 같아요, 그냥 다른 것 같아요.
여기서도 사교육하는 분드른 사교육하고, 한국인대학생이나 직장인들한테 수학,과학 과외시키고 그러시더라고요, 언어적으로도 더 힘들고 문화적으로도 힘들고요.ㅠㅠ
자녀분의 나이는 모르겠지만 어느 정도 크면 자녀만 유학보내는 건 어떨까요?
주소 추천 1
 
 
marien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3 (수) 14:44 1개월전
독일이 수용하는 외국인 엔지니어는 정확히 IT 분야였을 거에요. 사실 다른 엔지니어 분야는 독일내에서도 우수한 인력이 많아, 외국인에게는 거의 주지 않을 걸요? 특히 자동차나 건축 분야 엔지니어는 독일인이 최고라고들 생각할 걸요. 선진국임에도 15년 전만해도 컴퓨터나 인터넷이 거의 사용 안되던 때라. 이메일 보다는 편지나 팩스가 더 효율적으로 전달 됬고, 아예 이메일 주소가 없는 분들도 많았습니다. 즉, 컴퓨터, 인터넷 분야를 거의 사용도 안했고, 전문 인력이 거의 없었죠.

IT 분야를 독일에서 밀기 시작하고, 지금은 한국 수준까지는 못되지만, 이메일 하나씩 정도는 다 가지고 있는 상태가 되었습니다. 처음 이 제도 도입시 중국 컴퓨터 기술자들이 많이 들어왔다는 이야기를 들은적 있어요. 거기다 그 사이 대학에서도 컴공이 인기가 많아져 많은 독일인 기술자들을 배출했습니다. 오히려 지금은 포화 상태가 되어 예전처럼 이 분야 직업을 얻는 것도 쉽지 않습니다.

윗분들 중에 한분이 노동허가 받는 것이 어렵지 않다고 하셨는데, 제 생각에는 전기 분야는 독일인으로도 충분히 대체 가능한 분야라 취업을 하더라도 나중에 비자 받을 때도 힘드실 겁니다.

그래서 제 생각에는 졸업하신 학과가 마케팅이라는 단어가 들어가면 한국계 무역회사 같은 마케팅 회사를 찾아 보심이 어떨까 합니다. 이런 곳은 한국어가 필수라 우선권 검사 통과도 어렵지 않아요. 즉, 어차피 독일인이 가지기 힘든 직업이니, 외국인에게 쉽게 내어 줍니다. 여기서 주의할 점은 독일은 한국과 다르게 나오신 과와 직업이 맞아야 합니다. 나오신 과가 그냥 전기과이면 마케팅 회사로 비자 받기 힘드실 거지만, 전기 기술과 마케팅과면 마케팅 관련 회사로도 비자를 받을 수 있어요. 졸업하신 과의 영어명을 잘 보세요. 취업가능한 분야를 넓혀 줄 겁니다.

급하신거 같으신데, 자영업 비자 신청 해보시는 건 어떤가요? 이것도 받기 어렵지만, 현실적으로 그나마 가장 가능성 있어 보이는데요.
주소 추천 0
 
 
주리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3 (수) 14:51 1개월전
다른분들께서도 이미 말씀하셨지만 첨언하자면, 제 생각엔 독일어가 가장 큰 걸림돌인것 같습니다. 1차 전화면접까지 간다는건 일단 회사에서 긍정적으로 CV를 본것 같거든요. 아무나 전화인터뷰까지 가지 못합니다. 어느정도 가능성이 있는 사람들만 그 단계까지 도달하지요.... 어쨋거나 전화인터뷰기회라도 얻으시는건 지금처럼 절망하실 정도는 아닌듯 합니다. 윗분들 말씀대로 독어가 중요하지 않은 포지션, 회사를 공략해보시고 동시에 독어실력 엄청 키우시는게 좋을듯합니다. 힘내세요!!!
주소 추천 0
 
 
비히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5 (금) 06:20 1개월전
저도 취업하기까지 고생을 많이해서 남일 같지가 않네요ㅠㅠ 저도 한국에서 석사까지 하고 와서 중소기업쪽으로 원서를 많이 냈었는데 독일은 일정수준 이상 학력인 사람에 대해 일정수준의 임금을 보장하는 법이 있어서 그런지 부담스러워하는 경우가 더러 있었습니다. 대기업이나 글로벌기업 쪽으로 공략해보시는게 좋을것같고 저도 독일어가 많이 늘고나서야 취업이 됐어요ㅠ 이미 전화면접까지 받고계신걸 보면 가능성은 충분히 있으신거같으니 힘드시더라도 힘내세요!
주소 추천 0
 
 
서지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05 (금) 13:56 1개월전
혹시 독일에서 특정지역 (대도시라든지)근처로 제한하여 직장을 검색 중이신건 아닌지, 조심스레 여쭙니다. 혹시 독일안에 지역 유동성이 있으시다면, 큰 회사들이 독일에는 대도시 말고, 작은 도시들에 흩어져 있다는 점을 알려드려요. 예를 들어 thyssenkrupp(엘레베이터), 아디다스 등등 본사가 좀 엉뚱한 못 들어본 곳에 있고 하네요. (보통 창업자의 고향..)

stepstone, xing, indeed, linkedin, monster 등등 구직 사이트에 프로필 올리시는 것도 권해드리고요.
관련된 업종의 학계/업계 독일 내 네트워킹 웹사이트를 아시면 그곳에서 좀 구인광고를 찾아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가령, 건축은 그런 독일 사이트가 따로 있다고 들었어요.) 재독과기협도 한국사람들의 모임이긴 하지만, http://www.vekni.org/ 그래도 한국인 이공계하시는 분들이 많이 가입해 계신 곳이니 좀 정보를 얻을 수도 있지 않을까 싶네요.

사람 일손 귀하다는 IT, 머신러닝 쪽도 직장 안 구해져서 몇달이구 1년 가까이 실직/구직 상태인 경우도 종종 봅니다. (업계 쪽 박사학위 받은 독일남자도요) 독일은 모든 것이 많이 느려요. 대신 입사하고, 나중에 영주권 받고 등등 하고 나면 더 안정되고 값진 워라밸을 만끽하실테니 희망을 잃지 마세요 ^^
주소 추천 0
 
 
evergree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7-11 (목) 22:37 1개월전
위에 있는 글 처럼 글로벌한 기업 (독일 및 기타)을 찾아 보시는게 좋겠습니다. 본인도 이곳에서 일한지 2년이 좀 넘었고, 영어만 가능한 상태에서 취업을 했습니다. 부서가 개발부서라서 영어만으로도 업무가 가능했기 때문입니다. 개발자로 계속 커리어를 쌓으신게 아니라 기술 영업으로 전환을 하셨으니 해외 영업직 (유럽, 북미, 아시아 대상 영업직  구인) 을  Linked In이나 Indeed.com에서 검색해 보시기 바랍니다. 어렵지만 희망을 잃지 마시기 바랍니다
주소 추천 0
 
 
rohstoff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8-02 (금) 12:42 20일전
쪽지 확인 부탁 드립니다!
주소 추천 0
Home  > 생활문답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4176 교통 함부르크 교통 벌금 orlandoje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50
74175 은행 슈페어 콘토 관련 소식 구합니다. 1 Gnade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62
74174 비자 독일비자 신청 서류문의 내건 포인트 있음:100점 wil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34
74173 생활 안녕하세요, 독일에 온지 4개월정도 되었는데 … 덕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91
74172 생활 마인츠음대 지원 궁금해요 후우우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56
74171 쇼핑 구매하지 않은 물건이 영수증에 있을경우... 2 Freud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185
74170 비자 방문학생 학생비자 (마부르크) 보미언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28
74169 은행 비자 없으면 슈페어콘토 출금 불가능한가요? 1 부루락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48
74168 생활 막막합니다,, 3 독일온지일주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460
74167 주거 집 계약 취소 1 chaaa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215
74166 주거 계약해서 입주예정인 기숙사를 취소할수있나요? 내건 포인트 있음:1000점 yecha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147
74165 여행 한국에서 베를린으로 들어올때입니다 kkk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91
74164 비자 움멜둥하고 서류 넘어올 때까지 얼마나 걸릴까요… 2 블랙피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90
74163 주거 집 구할때 급여증명 5 시호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74162 법률 학교 관련 변호사 2 Melatonic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229
74161 생활 한국->독일 전자제품 택배 질문있습니다! 3 난다난다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102
74160 사업 독일에서 SNS로 팬시제품 팔아도 사업자등록 … 1 230od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155
74159 화물 한국>독일 국제택배 우편번호를 잘못적었어요 ㅠ… 부루락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50
74158 교육 텔크결과 2 하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197
74157 생활 Bonn지역 살기좋은곳 추천해주세요^^ 4 딸기시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2 155
9월 22일 17시 Rudolf Steiner Haus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