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57명
매매 혹은 숙소나 연습실 등을 구할 땐 벼룩게시판을 이용하시고 모든 일상의 구인글(예:이사구인/화물구인)은 대자보게시판을 이용하세요. 이런 글은 정보가치가 없는 1회용글로서 검색만 힘들게 합니다. 정보가치없는 글은 질문이라도 데이타베이스지향의 생활문답게시판보다는 자유투고를 이용하시길 추천합니다. 업체실명언급시 광고로 간주될 수 있습니다. 규칙위반글 무통보삭제.

[근로] 독일에서 제 경력에 지금 받고 있는 연봉이 적당한지요? 한국생활보다 넘 힘드네요.

안녕하세요.

현재 독일 함부르크에서 잡오퍼를 받아 취업비자를 내고 취업중에 있습니다.
직업은 산업용 장비 프로그래머입니다. 참고로, 제 경력이 흔한 분야의 프로그래머가 아니고, 좀 특수 분야로 관련 직종의 프로그래머로 흔하지 않습니다.
 
한국에서 4년재 국립 대학교 학사졸업했고, 해당 업종에서 약 만 6년차, 횟수로 7년차 되가네요. 독일에 와서 일을 하다보니 엄청난 세금과 보험료로
한국에서 월급받아가면 생활했던것 보다더 훨씬 허덕이게 되는 것 같습니다.
참고로 한국에서 연봉 4500만원에 퇴직금 및 연월차 수당 별도로 근무했습니다.

그러나 현재 독일에서 연봉 45,000유로(세전) 받으니 월 3,500유로에 세금 빼고
나면 한 2,000유로 되는 것 같습니다. 회사에서 따로 지원해 주는 비용은 전혀 없습니다. 주거비도, 차량지원도, 1년에 한번씩 한국갈 수 있는 항공료 같은 것도 전혀 없습니다. 현재 혼자서 방한칸 빌려서 생활해보니, 좀 아낀다고 해도 매월 최소 510유로는 나가는 것 같습니다. 그러면 집을 렌트해야 하고 식비, 차량유지비 등등 하면 최소 1,500유로는 나올 것 같습니다. 세후 월 2,000유로 받아서 1,500유로 지출하고 나면 저축은 뭘로 하고 한국에서 부모님 오시면 뭘로 대접하고, 어쩌다 한국에 부모님 뵈로 1년에 한번 갈려고 해도 몇달은 모아야 겨우 한국 다녀올텐데 답이 안나오네요.

결론적으로 제 경력에 연 45,000유로(세전)외에 회사에서 별도 추가 지원 자체가 없는데, 이거 적당한가요? 고민입니다. 계속 더 근무할 지 말지..
유럽생활이랍시고, 조금은 여유로운 생활을 꿈꾸고 왔지만 한국 생활보다 더 여유없는 생활을 해야 할 것같은 생각이 드니 맘이 답답합니다.

 
 
pine나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05-24 (화) 11:56 7년전
쪽지를 보내려고 했으나 개인정보공개 비공개이기에 이곳에서 간단히 제 의견을 올립니다.


제가 보기에는 적어도 받으셔야 할 봉급보다 너무 적게 받으시는 것 같군요.

어차피 한국서 오셔서 고생하시는 것은 매한가지일텐데, 이왕이면 능력에 맞는 처우를 받으셔야 한다는 측면에서

현 직장을 다니시면서 스위스 회사에 지원을 해 보시는 것이 어떨는지요?

사실 많은 독일인들이 이쪽으로 넘어오고 있거든요. 무엇보다 독일이 세금공제액이 너무 크

고 봉급수준이 보편적으로 스위스가 높다는 현실때문입니다.

물론 평균적으로 물가는 독일보다 높지만 저같은 경우 오히려 독일보다 생활비가 적게 들어요.

스위스에서도 생필품을 저렴하게 구입할수 있는 가계들도 있고 보험도 각기 개인에 맞게 들수 있는 유도리가 있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제가 이전에 다니던 회사에도 한국 엔지니어 (가족동반) 2분이 근무하고 있습니다. 그중에 한사람은 소프트웨어 엔지니어인데 (Oerlikon Solar AG사 라고 함) 엔지니어쪽에 수요가 꾸준히 있었던것으로 기억합니다.

7년 경력이시니까, 대략 십만프랑 (8만유로정도) 정도 요구하셔도 될것 같습니다.

한번 지원해 보시길 권하고 싶습니다.

상황이 너무 안타까우신 것 같아 조금 도움이 되셨으면하는 마음에서 한줄 써보았습니다.


스위스에서



주소 추천 1
 
 
굴러가는판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05-24 (화) 16:02 7년전
글쓴분의 회사에서 정말 경력을 인정해주고
님을 고용한건지 의심스럽네요.
제 남편도 FH에서 인포마틱 전공하고 지금 소프트웨어
회사에 다닌지 9개월째인데요 님과 연봉이 똑같아요.
그렇지만 제 남편의 경우는 일한지 1년되는 시점에 연봉협상이
있기때문에 연봉이 오르구요.
저희 남편은 경력도 없습니다.대학졸업하고 바로 취직해서 지금
독일나이로 23살입니다.경력이라곤 대학시절에 프락티쿰 6개월한게
전부예요.
회사와 연봉 협상을 하시거나 다른회사를 알아보시거나,
위의 분 말씀처럼 스위스로 가시는걸 추천합니다.
사실 제 남편도 독일에서 경력을 좀 쌓고 스위스로 이직을 계획중입니다.
스위스로 가시면 지금 버는 연봉의 두배 정도는 받으실수 있고
세금을 훨씬 더 조금 내실 수 있어요.
그렇지 않고 독일에서 계속 일 하실거라면 세금 클라스를 빨리 바꾸시는게
급선무일것 같습니다.
일단 배우자가 오셔서 함께 산다는 서류를 제출 하시면 아마도 클라스 3으로
바뀌실거예요.하지만 혼자 사시면 5클라스로 계속 세금 많이 내셔야 하구요.
암튼 답변이 도움이 되었길 바랍니다^^
주소 추천 0
 
 
똘똘이0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05-25 (수) 08:57 7년전

클라스3로 바꾸는건 동거여부와는 관계가 없고 부양할 가족이 있느냐 없느냐에 달렸다고합니다. 부모님도 조건에 맞으면(재산유무, 수입우무등등 따져서) 부양가족에 포함될 수 있다고 하는데 그것도 알아보시면 좋을것 같습니다. 남편에게 제 친정엄마도 부양가족에 포함시켜서 세금 좀 깍아 달라고 해야겠다했더니 그건 안된답니다. ^^*

주소 추천 0
 
 
agerma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05-25 (수) 11:05 7년전

스위스에서 일하시는 분들이 많으신가요?
월급이 많고 세금이 적다고는 하지만 그곳에 가족과 정착해서 살려면 어떤지요.
영주권이 10년 지나서야 가능하다고도 하고 자녀들 김나지움 입학도 무척 어렵다고 하던데 사시는 분들은 어떤지 궁금하네요.

주소 추천 0
 
 
Mut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05-25 (수) 14:30 7년전
저도 스위스로 옮길까봐요 
구미 당기는데요 
주소 추천 0
 
 
바람을따라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05-25 (수) 22:21 7년전

정말 저와 같은 프로그래머가 받아야 초임연봉과 저와 같은 경력일 경우 적정한 연봉은 얼마나 되야 하는지요? 답변 좀 부탁드립니다. 그래야 협상을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주소 추천 0
 
 
통합검색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05-26 (목) 06:16 7년전
보통 한국에서의 경력은 거의 인정해 주지 않습니다. 
그건 미국이나 유럽이나 비슷할 듯 해요.
연봉 인상을 위해선 이곳에서 실력으로 인정 받으시고 
이직을 통해서 금액을 올리는편이 빠를것 같습니다. 

주소 추천 0
 
 
좋은친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06-28 (화) 09:49 7년전
엔지니어 연봉으로는 상당히 적은 금액같습니다. 제가 아는선에서는 대략 2~3년차 급여 정도일듯합니다. 개발 7년차 정도로는 연봉이 턱없이 적을듯합니다. 최소 6만 유로 이상은 요구하셔도 무방할듯합니다. 아시겠지만, 독일에서는 동일 직장에서 해가 지날수록 연봉 오르는 퍼센트가 굉장이 적습니다. 직급을 올리시든 혹은 이직을 통해서 급여를 높이는 방법밖에(?) 없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주소 추천 0
 
 
고냉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08-04 (목) 16:28 7년전
도통 알수가 없죠?
저도 벌써 2년이 넘어가는데, 아직도 제가 제대로 대우를 받는지 궁금합니다...
저도 비슷한것 같은데, 그나마 집은 회사에서 해결해주니 조금 괜찮은 편이네요...
다만, 저는 프로그래머가 아닌 조선기자재쪽이라서.... 반은 엔지니어인데...
회사에서 집을 해결해주니 뭔가 확정된것이 없다보니 연봉협상에서도 항상 할말이 없어집니당...
그래도, 1년정도 견뎌보시고 한번 부딪혀 보세요...
화이팅 하십시오~!
주소 추천 0
 
 
아강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10-15 (토) 18:54 7년전
저랑 비슷한 고민을 하신분이 있는데 저도 질문을 할까 하다가  오히려 제가 답을 듣게되어 감사드립니다. 엔지니어지만 한국에서의 경력은 거의 인정안되고 님보다 조금 덜 받고 혼자 생활하면서 왜 왔을까 라는 깊은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
주소 추천 0
Home  > 생활문답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5 근로 Eathappy관련 고민 24 냉면갈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09 1245
244 근로 독일 직장에서 동료들의 Beschwerden으… 3 Prinzip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28 1203
243 근로 권고사직 시 제가 요청할 수 있는 부분이 뭐가… 9 올리올리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0 1075
242 근로 월급명세서 : TK 에서 건강보험 말고 또 세… 8 hanny101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14 701
241 근로 경력증명서 번역 문의 3 내건 포인트 있음:50점 로스산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16 190
240 근로 진로 계획을 뚜렷이 못정해서 현지 생활 하시는… 6 워홀준비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09
239 근로 53세 독일 취업 가능성 문의입니다. 8 banab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7 1490
238 근로 학생비자로 인턴 가능한가요?! 1 zzang1na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06 189
237 근로 연봉 네고는 필수인가요? 7 Fishman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05 1316
236 근로 함부르크 알바 미니잡 구하기.. 레이첼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02 209
235 근로 일 시작도 못하고 짤렸는데 이 상황은 어떻게 … 5 내건 포인트 있음:100점 굿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29 1299
234 근로 인문계 독일 취직 9 도마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28 1136
233 근로 퇴직금과 연금 문의드려요 2 quo248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26 573
232 근로 Praktikum 독일어 질문 드립니다!! 3 jellenh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09 346
231 근로 안녕하세요. 휴가관련 질문이 있습니다. 4 rnrnrkrk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27 654
230 근로 태권도 도장 취업 4 noelnoah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23 833
229 근로 독일 IT 취업에 관한 질문드립니다. 조언 부… 7 foxx03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24
228 근로 워홀가서 인턴으로 일해보고 싶은데 3 Poi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8 538
227 근로 두개의 오퍼- 동시 진행 6 소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6
226 근로 실업연금 질문 입니다^^ 2 저녁노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08 411
목록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