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독일개관 유학마당 독어마당 벼룩시장 생활문답 동포마당
HOME
새글종합
새아리
커뮤니티
자유투고
비어가든
먹거리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유머세일
문학칼럼
동포마당
갤러리

연재칼럼
독일와인
나지라기
파독50년

독일개관
독일개관
유럽연합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기초회화
독어용례
동사용례
단어장
독어얘기

[독일어 이야기]독일어에 얽힌 이야기는 뭐든지 좋습니다. 독일어 배우다 실수한 체험담도 공부에 도움이 되겠죠.
Home  > 독일어 이야기
   

zusammen

글쓴이 : bony                    (137.♡.69.212) 날짜 : 2007-08-10 (금) 13:27 조회 : 5166
그 자리에 있던 언니에게서 들은 이야기인데요.
 예전에 지휘공부하시는 나이 많으신 남자분이 계셨는데
 언제나 단어장을 가지고 다니시며 독일어공부를 하셨습니다.
 사람들과 모여있을때도 단어장을 들여다 보시며 단어를 외우곤 하셨는데
 중얼거리시며
 ich zusamme
 du zusammst
 er zusammt .....
 듣던 사람들이 zusammen은 동사가 아니에요 해도
 아니야 en이 붙는 건 다 동사야 하시며
 계속 외우셨다죠

 
 
Nasnue (211.♡.67.240) 2007-12-24 (월) 05:17
ㅋㅋ 재밌네요 ^^
댓글주소
 
 
브랜다 (117.♡.66.146) 2008-01-18 (금) 14:31
^^ 한참 웃었네요 ^^
댓글주소
 
 
베베베베 (134.♡.31.12) 2008-02-22 (금) 19:55
쓰러졌어요...
댓글주소
   

Home  > 독일어 이야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1  기존의 믿음이 파괴될 때 12 Prinz 01-30 837
50  위버네멘, 암멜둥 3 snooker 07-18 1109
49  위버게스턴? 3 snooker 04-16 990
48  A2코스, B1코스중 어떤 걸 선택해야할까요? SophiaBae 11-28 2071
47  1독일어 공부 1 동글이2w 11-26 2486
46  1독일에서의 시간 약속! 오남매 10-21 1951
45  1좋은 글귀 하나 올려봅니다. 아카이브 05-12 2197
44  1피아노를 갖고 놀다. 5 Noelie 10-27 2172
43  3유럽국가들의 외국지명 , 인명 표기를 보며 41 Lisamarie 02-12 6225
42  2독일어 유럽 최다수의 모국어 5 서동철 01-30 6173
41  1Homonym 1 미미모나 10-15 2091
40  1Mediziner 2 나시윤 08-19 2417
39  2갓 구워낸 빵 5 나시윤 07-17 2947
38  독일어 예문을 찾아 볼수 있는 사이트가 혹시… 2 wieni 03-02 3647
37  1한국속담-독일속담 82 Wolkenbruch 02-06 5523
36  1왔다리 갔다리 Lisamarie 12-22 2521
35  독일인들의 엉터리 독일어 13 나시윤 12-12 5305
34  Jesus, Joy of Men's Desiring 2 Lisamarie 12-06 2616
33  14 대 강을 살리자 7 나시윤 11-29 2313
32  Lisamarie 님의 독어 강좌 464 번 7 나시윤 11-23 2818
 1  2  3  맨끝
약관 | 운영진 | 책임한계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비번분실한경우 | 입금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