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164명
[독일개관]독일에 관련된 유용한 정보를 이곳에 실어 주시기 바랍니다. 이 게시판은 독일관련 데이타베이스를 구축하기 위한 곳입니다. 그러니 1회용도의 글(구인,질문 등)은 정보의 가치가 없으므로 이곳에 올리시면 안됩니다.

음악 베토벤은 납중독으로 사망

페이지 정보

작성자 freiheit 이름으로 검색 댓글 1건 조회 9,074회 작성일 02-03-15 21:02

본문

■ 베토벤은 납중독으로 사망  

악성 루트비히 판 베토벤의 사망원인이 172년만에 DNA 검사를 통해 새롭게 규명됐다고 독일일간 '디 벨크'가 99.2.16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베토벤이 1827년 빈의 베릴거 묘지에 안장될 당시 사람들은 그가 간질환과 수종으로 사망했다고 말했으나 21세기를 앞둔 지금에야 정확한 사인이 확인됐다"고 밝히고 그는 "중금속에 오염된 민물고기를 너무 많이 먹어 결국 납중독으로 사망했다"고 설명했다.

신문은 미국의 수집가 이라 브릴런트씨가 5년전 소더비 경매소에서 베토벤의 머리카락을 12600마르크(한화 약 9백만원)에 구입한 뒤 시카고의 한 연구소에 DNA검사를 의뢰했다고 밝히고 연구소는 15cm 길이의 베토벤 곱슬 머리카락 하나로 사망전 6개월간 신체의 화학적 상태를 규명하는데 성공했다고 전했다.

음악 연구가들은 베토벤이 시골의 신선한 공기를 즐겼고 특히 도나우강에서 잡은 민물고기를 매우 좋아했다고 밝혔다. 산업연구가들도 산업혁명이 시작된 19세기 전반 도나우 강변에 많은 공장이 들어섰고 중금속 오염물질이 강으로 다량 배출됐다고 확인했다. 빈 시립박물관의 아델베르트 슈서 박사는 "베토벤이 공장지역 근처에서 잡은 물고기를 아주 많이 먹었던 것으로 나타나 있다"고 말했다.

베토벤은 56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난 뒤 진단기록과 해부소견서가 불타 없어지면서 사인을 둘러싼 의혹은 그동안 수없이 제기됐었다.

신문은 베토벤의 곱슬머리를 통해 사망원인 이외에 그의 삶에 관한 많은 부분들이 규명됐다고 말하고 음악역사학자인 러셀 마틴이 DNA 테스트로 발견된 모든 새로운 사실들을 조만간 책으로 출간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추천11

댓글목록

독일개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8 음악 niemand 이름으로 검색 7883 11-24
27 음악 CMI europ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53 09-29
26 음악 페하 외 이름으로 검색 7398 04-29
25 음악 기러기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6868 04-29
24 음악 이정모 이름으로 검색 7194 03-15
열람중 음악 freiheit 이름으로 검색 9075 03-15
22 음악 알고파. 이름으로 검색 8666 03-10
21 음악 이정진 이름으로 검색 7199 03-10
20 음악 라인킨트 이름으로 검색 6783 03-10
19 음악 라인킨트 이름으로 검색 6402 03-10
18 음악 이정하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6863 03-10
17 음악 김현애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7763 03-10
16 음악 정인수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8351 03-10
15 음악 김현애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6881 03-10
14 음악 김현애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6198 03-10
13 음악 김현애 이름으로 검색 5385 03-10
12 음악 퍼옴 이름으로 검색 10990 03-10
11 음악 교포신문 이름으로 검색 5100 03-10
10 음악 정인수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3647 03-10
9 음악 고스라니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4621 03-10
게시물 검색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개인정보취급방침 | 등업방법 | 입금계좌및통보방법 | 관리자메일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온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