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를린리포트 홈으로 가기

Häuschen im Rapsfeld

페이지 정보

작성자 hak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89.166) 댓글 4건 조회 1,607회 작성일 12-05-06 18:12

본문

오늘은 비가 구질구질 오지만, 좋은 오월 맞이하시기 바랍니다.
추천0

댓글목록

지수님의 댓글

지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59.58) 작성일

오랜만에 사진으로 뵙는군요. 그간 무탈하셨는지요...
민들레가 지천으로 피어난 계절에, 하키님의 사진에도 역시나... 어디고 민들레는 있군요. ^^
한국은 지금 초여름입니다. 조금은 덥지만 날씨는 참으로 화사합니다.
하키님이 올리신 유채도 화사해 보이는데, 요즘 비가 많은가 보군요.
에효, 독일에 있을 때 비 꽤나 맞았지요... 젊은날에..
이제는 비 안 맞습니다. ^^

haki님의 댓글의 댓글

hak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77.♡.75.254) 작성일

덕분에 잘 지내고 있습니다.
독일은 일주일 전까지 겨울이었고요, 겨우 한 주 따뜻하더니 비가 오기 시작했답니다.
잡곡들이 추위에 시달려 잘 자라지 못 하고 있답니다.
유채농사도 작년에 비해 반절정도 수확할 수 있을 것 같다는 농부의 말도 있고요, 게트라이데 심은 곳은 아예 싹도 나오지 않은 곳도 있답니다.
그래도 독일에서 작은 가방 등에 메고 비 맞으면서 다니시던 때 그립지 않나요?
아직도 비 맞고 산보한답니다. :)

haki님의 댓글의 댓글

hak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95.♡.186.5) 작성일

Jivan님, 오랜만에 뵙습니다.
집 다섯채 정도 있는 아주 조용한 마을이답니다.
자전거타고 산보하는 사람들 한시간에 두어명 정도 볼 수 있고요, 가끔 승마하는 이들도 보이더군요.
살고있는 주민은 지금까지 어린아이 한 명 그리고 할머니 한 분만 봤네요.

Total 483건 20 페이지
게시물 검색
베를린리포트 홈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