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239명
[자유투고] 자유·토론게시판 - 타인에 대한 약간의 배려 말고는 자유롭게 글을 쓰시면 됩니다. 어떤 글이든지 태어난 그대로 귀하지 않은 것이 없으니 열린 마음으로 함께 교감해 주시고 부디 비추천버튼은 남용하지 말아 주세요. 문답, 매매, 숙소, 구인, 행사알림 등은 해당게시판을 이용하세요. 이런 글은 게시판 사정에 따라 관용될 때도 있지만 또한 관리자의 재량으로 이동 혹은 삭제될 수도 있습니다. 펌글은 본인의 의견 및 출처를 밝혀 주세요.

전여옥 칼럼을 읽고..…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나디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21.95) 댓글 7건 조회 2,971회 작성일 03-10-14 15:04

본문

국민투표에 입 찢어져서 난리치다가 간신히 정신차린 최병렬이 국민투표 딴지걸기 시작했을 때, 곧 조선일보와 함께하는 여론몰이 시작될 거라고 베리에 글 쓴지 몇 시간이나 지났나..

전여옥여사 진짜 또라이 발언했어요.
아이낳느라고 마누라는 목숨거는 동안 어쩔수 없는 무력감에 술퍼마시는 그런 남자들의 심정<-- 이거 남성비하 맞지요? 요즘 남자들 마누라(표현 죽인다) 아이 낳을때 술 퍼먹구 있나요? 생물학적 특성차이를 두고 인신 공격하는 또라이 짓 맞지요? '나라 지킨다고 남친 훈련소에서 좆뺑이칠동안..' 이런 문장 한번 만들어 볼까요? 마초들과 쌈박질 좋아하는 제가 이러는 이유를 이해 못하시는 분 있지는 않으시리라 믿습니다. 여성을 포함해서 억압받는 소수가 사회에서 평등한 위치를 가질때 까지는 좀 편협되더라도 그들과 함께하는 것이 상식입니다. 하지만 저런 표현은 해야 할 곳이 있고 아닌 곳이 있지요. 저도 싸이월드에 페미니즘 클럽을 만들었던 적이 있었는데요, 그런 곳에서는 스트레스 해소겸이 건, 뭐 어째 건, 저런 표현 많이 많이 늘어놓는다고 뭐라하면 그 인간이 또라이되지요.

조선일보가 사소한 감정 표현하는 클럽 게시판입니까? 저런 표현이 남성들에게 페미니스트에 대한 반발심을 자극하게되고, 결국 남성중심적인 사회모순덩어리에 돌격하는 여성분들에게 바리케이트 치는 격뿐이 안돼요. 이런 또라이 표현때문에 페미니스트들이(저까지 포함해서^^) 욕먹는 거지요. 전여옥여사, 차라리 입다물고 가만히 있는 것이 한국인 절반 여성을 위해서라도 좋겠어요
추천0 비추천1

댓글목록

Hannelore님의 댓글

Hannelore 이름으로 검색 아이피 (213.♡.6.184) 작성일

자칭 진보좌파 남자들은 다 그런 것 같군요. 여성문제의 본질과 현실에 대해 자기가 원하는 그림만 그려놓고 그런 방식만이 여성들을 진정으로 위한다는 듯이..

나디아님의 댓글

나디아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28.♡.75.23) 작성일

자칭 진보좌파 남자들은 다 그런 것 같군요.
이런 표현 많이 봤지요?
남자들은 다 그런 것 같네.
여자들이 다 그렇지 뭐.
좌파라고 어쩔 수 있나..

님의 말투는 저를 정확히 간파하셨다는 것으로 들리네요.. 저도 님께 받은 느낌 솔직히 이야기해 볼까요?
수많은 미누스 추천에도 불구하고 열심히 글을 올리시는 모습이 대단하다라는 느낌보다 &#039;혹시 알바아냐?"라는 느낌이 더 강하네요.
이런 이야기 들으시니까 기분 나쁘지요?
우리 이런 감정싸움 여기서 하지 말아요.

대학 동창모임에서 친구는 제게 이런 이야기를 하더군요.
목숨걸고 아이낳는 여자도 있을 수있고, 그때 술 퍼먹는 남자 있을 수 있다. 그런 가능성에서 글을 쓴 것 가지고, 남성비하니 또라이 운운하는 모습이 오히려 협소해 보인다.
그것에 대한 제 대답은.. 가능성이 있는 사실을 이야기하는 것과 그것을 명확한 근거로 도장찍고 비유로 사용하는 것은 다른 것이지 않을까? 그리고 그 비유가 일으키는 반향을 생각하는 것이 협소한자세는 아니라고 생각한다.

사실 친구의 이야기를 읽으면서 가슴이 뜨끔하며 많은 생각을 했습니다. 토론이란 감정싸움이 아니라 이렇게 가야하는 것이 아닌가요?  님께서는 처음에 이곳에와서 토론하자고 글퍼올리는 거 아니라고 하셨지만, 이곳 게시판 이름이 자유투고 이면서 동시에 쟁점토론 이랍니다.

제가 사과해야 할 것이 있다면, 이번글은 말투가 처음부터 끝까지 조롱하는 말투라는것 이것은 사과할 의향 있습니다. 하지만 님께서도 자신이 글을 퍼올리는 것을 한번 보셔요, 이거 페인트칠에 가깝습니다.

깍두기님의 댓글

깍두기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80.♡.139.186) 작성일

Hannelore님 , 다그런것 같군요, 다 그런것 같군요...
이것이 님의 수많은 문제중의 하나인것 같군요.
님같은 분때문에 이세상의 절반인 여성들이 싸잡혀서 욕먹힐때가 많지요.
제. 발.  부탁입니다. 옳고 그름을 따지는건 둘째치고  도대체 님이 쓰신 글들이나 님의 주장이 도대체 앞뒤가 맞는건지 하루만 글퍼오는거 멈추시고 생각해보시지요. 님이  의무교육 받고, 정상적으로 사고하실 수 있는 분이시라면, 이제 앞으로 여기서 님이 퍼온 허접한 기사들 더이상 안봐도 되겠지요. 님 덕분에 본의 아니게 조선일보 기사 무더기로 읽게 됬는데 이젠 정말이지 넌덜머리가 나서 못보겠습니다.
정말이시지 알바생이십니까? 아니면 댁에 심기불편한 한나라당 국회의원이라도 계신가보죠.

Hannelore님의 댓글

Hannelore 이름으로 검색 아이피 (82.♡.33.57) 작성일

"님이 의무교육 받고, 정상적으로 사고하실 수 있는 분이시라면, 이제 앞으로 여기서 님이 퍼온 허접한 기사들 더이상 안봐도 되겠지요."

:: 제발 예의를 지켜 주세요. 깍두기님.

팬님의 댓글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210.♡.195.38) 작성일

제발 예의를 지켜 주세요. Hanne..님.

예의를 아시는 분이면 다른 분들이 "덜된 것들의 기사 좀 안봤으면 좋겠다"라고 부탁드리면 가타부타 대답을 하셔야 합니다.  많은 분들이 부탁드리는데도 불구하고 들은 체도 안하시는 Hanne...님이 무슨 예의를 논하십니까?  꼭 올리셔야 한다면 그 이유를 좀 설명해주시든지요. 

또 예의를 아신다면, "호남편견 발언", "150억불 발언" 등에 대해서도 사과도 할 줄 알아야 하구요.  도대체 예의가 뭔지 아십니까?  제발 예의를 지켜 주세요.  &#039;죽일 년놈&#039;이라고 하면 예의를 안지킨 것이고, 점잖게 &#039;살해를 당하셔야 할 Ladies & gentlemen&#039;이라고 하면 예의를 지킨 것이라고 생각하실 만큼 단순한 분은 아니시길 바랍니다.  바라긴 합니다만....

[자유투고]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6557 Bruce L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0 02-23
16556 우정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3 02-22
16555 나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53 02-21
16554 Anerkennu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6 02-20
16553 새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4 02-20
16552 laura1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69 02-19
16551 지읒이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1 02-18
16550 새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61 02-17
16549 자몽쿠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8 02-15
16548 skuc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03 02-14
16547 Bruce L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3 02-14
16546 zzj24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3 02-13
16545 노곤노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16 02-09
16544 주사위놀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1 02-08
16543 ADJI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8 02-07
16542 새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1 02-06
16541 하리보곰탱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9 02-06
16540 규바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6 02-06
16539 가아닌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96 02-05
16538 머스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8 02-04
게시물 검색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