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40명
[자유투고] 자유게시판 사용규칙 - 타인에 대한 약간의 배려, 그것 말고는 붓 가는 대로 자유롭게 글을 쓰시면 됩니다. 어떤 글이든지, 잘났든 못났든 태어난 그대로 귀하지 않은 것이 없으니 열린 마음으로 함께 교감해 주시기 바랍니다.

3월의 플레이 리스트 <봄>   

산뜻함, 경쾌함, 밝음 그런 느낌 위주로 골라봤습니다.

="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

CHEEZE (치즈) - Madeleine Love

미술관 데이트가 있는 주말 아침의 느낌입니다.
이제는 그런 느낌이 뭔지 잘 모르겠습니다. 나이가 나이인지라 주말 아침은 이불밖으로 나가는 일이 없습니다.



Depapepe - Start

화창한 오후. 자전거를 타고 동네를 돌아봅니다.
라고 적었지만 자전거는 도둑맞은뒤로 그냥 더이상 타지 않기로 했습니다...



Queen - Bicycle Race

가끔 자전거 타고 싶지만 그럴땐 그냥 노래를 듣습니다 ;;



Eric Clapton - Signe

Mtv Unplugged의 전설. 듣고 있으면 악기를 배우고 싶은 충동이 생깁니다.
트라이앵글과 캐스터네츠를 좀 진지하게 배우면 재미있을것 같네요.



윤석철 트리오 - 여대 앞에 사는 남자

좀 과장하자면 처음 듣고 충격을 받은 곡입니다. 이것이 바로 여대 앞의 감성인가여!?
남중 남고 그리고 군대라는 남성사회에 익숙한 저한테는 생소한 감성입니다.

Exkurs-------------------------------------------------------------------------------



Focus - Hocus Pocus

이 글을 보시는 분들중에서는 여중,여고,여대 테크트리를 타신 분들도 있을겁니다.
그분들을 위해서 남성사회를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는 노래 하나 준비했습니다. 오늘의 글과는 좀 맞지 않지만 일종의 Exkurs입니다. 가사를 잘 음미하시면 좋습니다.
--------------------------------------------------------------------------------------



Norah Jones  Don't Know Why  Live in New Orleans  House of Blues

노라(Norah) 라는 이름을 들으면 뭐가 생각나시나요? 저는 크게 두가지 입니다.
하나는 노라 존스, 다른 하나는 인형의 집의 노라.



양방언(Ryo Kunihiko) - Frontier

한참 일본문화에 관심이 있던 시기에 접했던 분입니다. 벌써 십 몇년전이네요. 재일교포의 존재를 알게 되면서부터 타자라는 존재에 대해서 생각해보게 된것 같습니다. 카네시로 카즈키나 유미리의 소설, 강상중 교수의 글들이 생각나네요. 양방언씨 음반은 집에 있는데 지금도 잘 있나 모르겠네요.



Bobby Womack - Just my imagination

벗꽃피는 시기에 자주 듣는 노래지만 좀 빨리 꺼내봅니다.
예전에 뷔르츠부르크 여행을 한적이 있는데 어딘지 잘 기억은 안나는데 버스타고 Sandering쪽으로 가는 길이었던것 같습니다. 언덕을 내려가는데 풍경이 정말 아름답더군요. 그때 이 노래를 듣고 있었죠. 그 이후로는 이 노래를 들을때마다 뷔르츠부르크가 생각이 납니다.



Charlie Parker-Chasin' the bird

찰리 파커도 오랜만에 들어봅니다.



Wishbone Ash - Blowin' Free

아직은 공기가 차갑습니다만 날씨가 좀 더 따뜻해지면 위시본애쉬의 노래도 자주 들어야겠네요.



Hard Meat - The Ballad Of Marmalade Emma And Teddy Grimes

기타 멜로디가 봄에 잘 어울린다고 생각해서 올려봅니다.



Rita lee - Lança Perfume

언젠가 적은적이 있는지 기억이 잘 안나는데 언젠가 한번 기회가 된다면 남반구에서 좀 살아보고 싶습니다. 브라질과 아르헨티나 중 어디가 괜찮을까요? 뭐 다른 나라도 괜찮습니다만. 브라질 가게 되면 이 노래를 연습하고 갈겁니다.



La Franela - Hacer un puente

아르헨티나를 간다면 이 노래를 연습해볼려고 합니다.



Jon Schmidt - All of Me

피아노 치는 사람들은 다 따라하게 만들었다는 그 곡.



Jesse Barish - Count On Me

이제는 Count on me 하면 다들 브루노 마스부터 떠올리지만 전 아직도 제퍼슨 에어플레인과 제시 배리쉬입니다.




Blue - Best in Me

블루 요즘에도 활동하나 모르겠네요.



에픽하이(Epik High) - 평화의 날

글 쓰다보면 여러 곡들이 생각나고, 어떤 곡들은 아마도 글을 쓰지 않았으면 생각나지 않았을겁니다. 에픽하이의 평화의 날은 몇년간 들어본 일도 없고, 생각해본 적도 없는데 오랜만에 듣네요.



Foster the People - Pumped Up Kicks

마지막 곡은 경쾌한 음악과 충격적인 가사로 무장한 Pumped up kicks 입니다. 최근에도 미국의 학교에서 총기사고가 있었습니다. 뭐 어제 오늘일은 아닙니다만 아무튼 학교에서 총기사고가 있다는 뉴스가 나올때마다 이 노래가 자주 생각납니다.

Home  > 자유투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33 독일에서 러시아월드컵 한국방송보기 9 푸레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6-14 1240
2232 월드컵 한국 방송으로 보는 법 아시는 분 계신… 5 어벤져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6-14 831
2231 1그냥 한탄 해봅니다. 9 츄리닝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6-07 1972
2230 세월호 리본 나눔 11 sach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6-06 601
2229 흑 ㅠ.ㅠ 제가 이 WG의 미친 사람인가요..… 16 햇살토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6-05 1659
2228 세계를 유랑하며 공연을 하고 있는 극단 낯선사… 2 낯선사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29 823
2227 항공기 승객들 정보는 이제 1 Jiva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24 887
2226 현채인 직장생활 괜찮으신가요? 6 CharlesP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22 1833
2225 5한국인들의 불친절함 36 두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21 3381
2224 10세금에 임하는 나의 태도 3 mirumo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20 898
2223 4metoo koreanerinen 4 zucker9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6 1096
2222 6갑자기 본게시판에 생활관련질문글들이 한꺼번에 … 1 listeri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6 655
2221 7사내 성폭력 문의 // Frankfurt Ni… 7 bay090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6 1578
2220 슈투트가르트 신문에서 한국을 인터뷰 하고 싶어… 유시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6 406
2219 이번 월드컵 축구를 생중계로 볼 수 있는 방법… 4 결이아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6 536
2218 중학교 3학년 딸을 위한 저렴한 사립학교 추천… 망고미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6 399
2217 1과연 이 길이 맞는 것인가.. 4 임팔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5 634
2216 5독일에서 탈세하며 장사하는 한국인 46 ocac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4 2776
2215 4한인마트 유통기한 지난 제품 판매 5 zeros870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07 1749
2214 -1길거리 인종차별 17 수니미잉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03 2415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