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162명
부디 비추천은 남용하지 맙시다. 질문, 행사알림 등의 글은 가급적 다른 게시판을 이용하되 의견수렴과 토론이 필요한 사회참여형 알림글은 이곳을 이용하셔도 됩니다. 이곳 성격에 어긋나는 글은 관리자가 여러 상황과 측면을 고려해 관용하거나 이동/삭제할 것이니 이런 판단은 관리자에게 맡기시고 단지 게시판에 적합한 글이 아니라는 이유로 비추천을 하지는 말아주세요. 이곳의 비추천은 내용에 집중해 생산적인 토론을 이끌도록 신중히 사용합시다. 

中학자 "코로나19, 우한연구소서 발생..증거 곧 공개"

페이지 정보

작성자 미애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144.233) 댓글 3건 조회 1,486회 작성일 20-09-13 19:04

본문

서울=뉴시스] 문예성 기자 = 중국 출신의 바이러스 학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바이러스)가 중국 우한 실험실에서 인위적으로 만들어졌음을 입증할 과학적 증거를 갖고 있으며 곧 공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중국 출신 바이러스 학자 옌리멍 박사는 지난 11일(현지시간) 영국 ITV 방송과의 화상 인터뷰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우한 시장에서 최초 발생했다는 대대적인 언론 보도는 '연막'이며 코로나19 바이러스는 자연 발생한 것이 아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옌 박사는 “코로나19 바이러스는 (연구소) 실험실에서 만들어졌다”면서 “이 연구소는 정부의 통제를 받는 우한의 연구소”라고 전했다. 이는 앞서 여러 차례 코로나19 바이러스 유출 의혹이 제기된 우한바이러스연구소를 지칭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그는 또 “비밀 장소에서 화상 브리핑을 통해 바이러스가 중국 실험실에서 발원했다는 보고서를 곧 발표할 것”이라면서 "생물학적 지식이 없는 사람이라도 보고서를 읽어보면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왜 중국의 연구소에서 나왔다는 것인지를 이해할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옌 박사는 또 “바이러스 기원을 아는 것은 매우 중요한 사안”이라면서 “그렇지 않으면 우리는 그것을 극복할 수 없고, 이는 모든 사람들의 생명을 위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위험을 무릅쓰고 이런 폭로를 하는 이유에 대해 "진실을 말하지 않으면 내가 후회할 것을 알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옌 박사는 홍콩대 공중보건대학에서 바이러스학과 면역학을 전공했다.

코로나19가 세계로 퍼져나가기 전인 지난해 12월 31일 그는 지도교수로부터 우한에서 발생한 신비로운 바이러스에 대해 조사하라는 지시를 받았다.

이후 그는 본토의 전문가들과 접촉을 하고 코로나19 확산과 관련된 1차 자료를 입수했다.

그는 당시 확진 사례는 이미 40건이었는데 이는 공식 발표인 27건보다 많았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우한시 당국은 당시 이미 코로나19 바이러스 유전자 서열 정보를 보유했다고 설명했다. 반면 우한시 당국은 지난 1월 중순에야 바이러스 유전자 서열 정보를 확보했다고 주장해 왔다.

옌 박사는 이런 사실을 자신의 지도교수에게 보고했고, 지도교수는 그에게 비밀을 지키라고 지시했다.

아울러 그는 사람 간 감염 사례가 이미 발생해 유행병이 될 것이라고 윗선에 알렸으나 아무런 조치가 없었다고 증언했다.

이후 그는 신변에 위협을 느껴 지난 4월 말 홍콩을 떠나 미국으로 도피한 상태다.

그의 폭로에 대해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어떤 지연이나 은폐도 없었다"면서 "우한에서 발병 사례가 확인되자마자 즉각 확산 방지를 위한 조사를 시작했다"고 주장했다.

세계보건기구(WHO)도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실험실에서 만들어졌다는 증거가 없다”고 수차례 밝혔다.

홍콩대 측도 "우리가 이해하고 있는 주요 사실과 옌 박사의 주장은 일치하지 않는다"면서 “옌 박사는 작년 12월부터 올 1월까지 코로나19 사람 간 전염 연구를 진행한 적이 없다”고 반박했다. 그러면서 “그가 인터뷰에서 밝힌 입장은 소문과 같고, 과학적인 근거가 없다”고 부연했다.

그의 폭로로 잠잠했던 코로나19 기원 논쟁이 다시 시작될 것으로 예상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sophis731@newsis.com

이슈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추천10 비추천8

댓글목록

CMSL님의 댓글

CMS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82.♡.199.2) 작성일

제대로 된 증거가 있으면 밝히겠지요. 그 전까지는 그냥 한 개인의 주장일 뿐입니다.
기사화된 부분도 보시지요. https://news.v.daum.net/v/20200915100002434

  • 추천 4
  • 비추 6

xyw947님의 댓글의 댓글

xyw94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92.♡.77.175) 작성일

보고서 공유했습니다만... 이해할 수 있냐 없냐는 건너뛰고 이미 몇 일 전에 공유했는데 제시한 증거가 없다는 어제자 뉴스를 가져오는건 무슨...?
https://gnews.org/354881/

  • 추천 2
자유투고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6696 marien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0 09-30
16695 일도아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58 09-24
16694 marien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9 09-22
16693 marien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6 09-22
16692 피그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65 09-20
16691 남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57 09-17
열람중 미애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87 09-13
16689 맹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63 08-30
16688 평평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9 08-28
16687 바퀴수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4 08-27
16686 열려라참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02 08-21
16685 평화평등창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11 08-13
16684 chaparrit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2 08-11
16683 Aahn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70 08-07
16682 sehrger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2 08-06
16681 세르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5 08-05
16680 미애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51 08-04
16679 황선웅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85 08-03
16678 젊은이드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05 07-29
16677 AAFV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9 07-29
게시물 검색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개인정보취급방침 | 등업방법 | 입금계좌및통보방법 | 관리자메일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온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