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208명
[자유투고] 자유·토론게시판 - 타인에 대한 약간의 배려 말고는 자유롭게 글을 쓰시면 됩니다. 어떤 글이든지 태어난 그대로 귀하지 않은 것이 없으니 열린 마음으로 함께 교감해 주시고 부디 비추천버튼은 남용하지 말아 주세요. 문답, 매매, 숙소, 구인, 행사알림 등은 해당게시판을 이용하세요. 이런 글은 게시판 사정에 따라 관용될 때도 있지만 또한 관리자의 재량으로 이동 혹은 삭제될 수도 있습니다. 펌글은 본인의 의견 및 출처를 밝혀 주세요.

어제 자 DW발 기렉질

페이지 정보

작성자 앰비언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8.♡.126.137) 댓글 31건 조회 2,451회 작성일 20-03-29 09:32

본문




뉴스보다가 기가 차서 올려봅니다.


1. 제목 'Coronavirus: Wuhan China opens up, South Korea shuts back down.'

=> 제목부터 심상찮은 기레기의 기운이 스물스물 올라옵니다.

우리가 shut down한 게 뭐가 있길래 저러는지 참 알 수가 없습니다.

그리고 깨알같은 'back'.


2. 자막 'South Korea sees a spike in new virus cases.'

=> a spike의 뜻을 잘 모르는 듯 합니다.

a spike는 지금 독일이 처해있는 상황이지요.



















오늘의 토론왕!

*CISG님*
추천3 비추천27

댓글목록

CISG님의 댓글

CIS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5.♡.193.78) 작성일

솔직히 말하자면 초반부에 나오는 중국 관련 리포트는 보지도 않았습니다. 애초에 공산당 국가에서 나오는 뉴스나 통계를 믿을 수가 있나요? 중국 뉴스는 보는 것 자체만으로 시간 낭비입니다. 그리고 기자 쓰레기질이라고 평가절하 하시길래 한국쪽 리포트를 자세히 봤습니다.

7분2초경부터 보시면, 한국은 다른 나라에서 볼 수 있는 봉쇄조치(lockdown)를 취한 적이 없다고 말합니다. 그러나 정부의 PR 캠페인으로 억제중이라고 말하죠.

7분50초경부터 보시면, 앵커가 한국을 모범 사례라고 부를 수 있을만한 또 다른 지표가 없냐고 리포터에게 물어봅니다. 그래서 리포터가 말하길 현재까지 총 만명의 확진자가 나왔는데, 그 중에서 5천명이 넘는 사람이 회복되었다고 말하죠. 이는 아주 긍정적인 신호이며, 테스트를 여전히 많이 하고 있고, 모바일 앱을 활용해서 추적도 한다고 합니다.

솔직히 국뽕 취해가지고 외신 기자들이 한국을 떠받들어 주는 뉴스를 전 바라지도 않는데요. 적어도 사실 관계는 그대로 인지해야 비판적인 사고가 가능한 겁니다. 제목 한 줄, 썸네일 한 줄 읽고 오셔서 그 안에 내용이 뭔지도 모르고 기자 쓰레기질이다 뭐다 하시는게 참 우습네요.

  • 추천 9
  • 비추 3

앰비언트님의 댓글의 댓글

앰비언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18.♡.126.137) 작성일

그리고 [제목 한 줄, 썸네일 한 줄 읽고 오셔서 그 안에 내용이 뭔지도 모르고 기자 쓰레기질이다 뭐다 하시는게 참 우습네요.]=> 부끄럽네요*^^*

  • 비추 15

CISG님의 댓글의 댓글

CIS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5.♡.193.78) 작성일

한국 비속어, 은어 공부하실 시간에, 영어 공부를 하심이 어떠신지요?
한국 칭찬하는 내용으로 가득찬 기사를 가지고 이런 똥글을 싸지르시다니 참 대단하십니다.
무식하면 용감하다고 했던가요?

  • 추천 9
  • 비추 2

앰비언트님의 댓글

앰비언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18.♡.126.137) 작성일

친절하게 알려드리면 저기서 ‘back’은 ‘다시’의 의미입니다. 우리나라가 예전에 뭘 shut down한 적이 있었던 가요? 그런 적이 없는데 왜 저런 제목이 달렸을까요? 같이 답변 부탁드립니다.

  • 비추 18

CISG님의 댓글의 댓글

CIS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5.♡.193.78) 작성일

lock down과 shut down 구분부터 하시길 바랍니다.
우리나라가 shut down한게 없다고요? ㅋㅋㅋ 현재 한국 학교들 개강 연기되어 있지요? 그런게 일종의 shut down 입니다. 그리고 리포터가 말하길, 4월 6일에 다시 개강하려고 했는데 그건 또 다시 연기될 가능성이 높다고 말하고 있죠. 게다가 벚꽃 축제가 다가옴에도 불구하고 몇몇 공원들은 닫히고 있다고 얘기했고요. 최근까지 한국이 잘 억제하고 있었는데, 미국이나 유럽에서 한국으로 들어오는 사람들 중에서 신규 확진자 케이스가 점점 많아지니까 이 뉴스에선 이렇게 표현한겁니다.

그리고 저는 당신의 영어 선생님이 아닙니다. 성인이신거 같은데 스스로 공부하세요. 못 알아들으시면 주변 친구한테 부탁을 하시든가요. 더 이상 답변 안합니다.

  • 추천 7
  • 비추 2

앰비언트님의 댓글의 댓글

앰비언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18.♡.126.137) 작성일

ㅋㅋㅋ호주 가서 lock down과 shut down의 차이가 뭔지  현지인에게 물어보세요 뭐라하는지 ㅋㅋㅋ 님 좀 짱!!

  • 비추 18

앰비언트님의 댓글의 댓글

앰비언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18.♡.126.137) 작성일

뭐 답변을 더 이상 안하신다면, 잘 한 결정이십니다! 그리고 shut down의 규모가 여러가지가 있겠습니다만, 제목 ‘Wuhan China opens up~’에서 그 규모가 국가적 규모란 것을 알 수가 있어요. 님아.

  • 비추 17

CISG님의 댓글의 댓글

CIS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5.♡.193.78) 작성일

ㅋㅋㅋㅋㅋ 한국어도 잘 못하시네요.
"4월 6일에 다시 개강하려고 했는데 그건 또 다시 연기될 가능성이 높다고 말하고 있죠."

학교가 개강을 안하니까 어린이 친구들이 커뮤니티를 휘젓고 다니나 봅니다 ㅎㅎ

  • 추천 8
  • 비추 1

앰비언트님의 댓글의 댓글

앰비언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18.♡.126.137) 작성일

‘국가적 규모’라 함을 잘 모르시는 듯. 그리고 ‘우리가 뭘 다시 shut down할 것인지’ 뉴스를 기반으로 해서 답변 좀 부탁드립니다.뉴스에 암만 찾아봐도 안나와서요.

  • 비추 17

앰비언트님의 댓글

앰비언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18.♡.126.137) 작성일

아 참, 말을 못알아들으시네요. ㅎㅎ

우한시 봉쇄를 푸는 것과 고작 개학 연기랑 매치가 되냐구요. ‘국가적 규모’를 언급했습니다. 제가.

  • 비추 15

앰비언트님의 댓글의 댓글

앰비언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18.♡.126.137) 작성일

‘우한은 열고 한국은 닫는다.’에서 ‘닫는다.’가 고작 ‘개학 연기’를 뜻하냔 말입니다.ㅎㅎ

  • 추천 1
  • 비추 16

앰비언트님의 댓글

앰비언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18.♡.126.137) 작성일

‘Wuhan China opens up, South Korea shuts back down.’ 제목만 보면 마치 ‘우한은 봉쇄가 풀리는데 한국은 국가봉쇄가 시작되는 것’ 같은 생각이 들지요. 이 게 제목 낚시질이고 ‘기렉질’입니다.

  • 추천 6
  • 비추 11

앰비언트님의 댓글의 댓글

앰비언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아이피 (118.♡.126.137) 작성일

ㅋㅋㅋ 멘탈관리하고 할 게 뭐 있겠습니까. 그냥 좀 놀다 헤어지고 다시 만나면 반갑고 그런거지요.

  • 비추 8
자유투고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6665 미애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5 10:28
16664 Ria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7 06-02
16663 미애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56 05-30
16662 손시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2 05-26
16661 Gentill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8 05-25
16660 미애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2 05-22
16659 방안퉁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6 05-21
16658 Gentill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29 05-20
16657 미애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2 05-20
16656 미니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12 05-18
16655 엘우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8 05-18
16654 apr13th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2 05-18
16653 노곤노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2 05-18
16652 Capell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21 05-15
16651 미애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3 05-12
16650 narch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88 05-10
16649 미애러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1 05-05
16648 신리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70 05-04
16647 kok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98 05-04
16646 카사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2 05-01
게시물 검색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