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220명
[자유포럼] 토론게시판 - 질문은 주제에 맞는 문답게시판이 있으니 질문, 매매, 숙소구함, 구인구직, 행사공지 등은 해당게시판을 이용하세요. 펌글은 본인의 의견을 덧붙이고 출처를 밝혀 주세요.

문위병 얘기랑 좌파 이념 얘기   

1.
꼭 문재인이 아니라 다른 정치인에게도, 예컨대 박정희나 박근혜에게도 극성 팬(?)은 있습니다. 하지만 이게 정치인을 두고만 일어나는 일은 아닙니다. 연예인 팬덤도 비슷한 거예요. 극성스러운 팬들은 얼마든지 있습니다. 자기가 좋아하는 대상을 극단적으로 이상화하는 모습은 매체가 발달하고 톱스타라는 개념이 생기면서 이제 완전히 일반화 되어 있습니다. 90년대부터 아주 익숙한 모습이잖아요?

어떤 극성스러운 문재인 팬이 지난 정상회담 때 각국 정상들이 모두 사랑에 빠진 눈으로 문재인을 바라보는 그림을 그려 올린 걸 본 적이 있습니다. 자기의 사랑을 타국 정상들에게 투사한 거지요.

저는 베를린벙커님이 별 것 아닌 일을 너무 침소봉대 하신다고 생각합니다. 극성스런 문재인 팬들은 그렇게 많지 않고, 세상 일에 이렇다할 영향도 끼치지 못합니다. 그런 사람들은 인터넷에서 활발한 경우가 많은데, 베를린벙커님이 인터넷을 너무 많이 하다보니까 그런 사람만 너무 많이 보게 되는 거라고 생각합니다. 일베에 오유에 클리앙에 뭐에 뭐에 줄줄 꿰시던데, 인터넷을 배제하고 오프라인에서만 사람들을 만나서 조사한다면 상식을 벗어난 극성스러운 문재인 팬은 100명 중 한 명 만나기도 힘들 겁니다. 이십대를 기준으로 얘기하자면 사실 애초에 현실정치에 구체적으로 관심을 갖고 있는 사람 자체가 비중이 그리 크지 않아요. 다 제 코가 석자라 신문 볼 시간도 없습니다. 할일 하고 남는 얼마 되지도 않는 자투리 시간은 쉬거나 하고싶은 취미활동 하기도 빠듯해요.

2.
베벙님이 좌파 이념, 좌파 이데올로기라고 부르는 리버럴한 경향도 저는 그렇게 심각한 일로 보지는 않습니다. 지난 번에는 댓글로 반쯤은 장난으로 심드렁하게 우주가 망한들 뭔 상관이냐고 썼지만, 그렇게 극단적으로 가지 않더라도 사실 리버럴 이데올로기가 세상을 못쓰게 만들지는 않을 겁니다.

물론 기존의 남근중심적이고 권위적인 문화가 해체되는 데 기여는 좀 하겠지요. 우파는 나쁜짓을 하지만 그게 나쁜 짓인 줄은 알고 하고, 좌파는 아예 좋고 나쁨의 기준 자체를 뿌리째 뒤흔들어버린다는 게 베벙님의 문제의식입니다.

예를들어 동성애를 더이상 나쁜 걸로 보지 않는다든가, 뭐 그런 것 말이죠.

하지만 그 "좌파 이념" 이라는 게 (별로 맘에 안 드는 조어입니다만, 베벙님이 제시한 용어를 일단 그대로 가져다 씁니다) 돈 없는 약자는 노예로 써도 된다고 보는 것, 부자가 아무리 많은 부를 축적해도 죄가 아니라 하는 것, 전쟁을 막으려 하기는 커녕 어떻게 무기 팔아서 돈이나 더 벌어볼까 궁리만 하는 태도 등을 "좋은 것" 으로 뒤바꿔놓기라도 하던가요?

"좌파 이념" 이 부모에게 거역하는 것을 더이상 덮어놓고 나쁜 일로 보지 않게 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정치인이 남몰래 공금을 빼돌려 자기 계좌에 집어넣거나 뇌물을 받거나 자기 친척이 사 놓은 땅이 있는 곳에 개발 계획을 수립해서 "해 처먹는" 짓까지 좋은 일로 둔갑시키던가요?

아니죠. 별로 걱정할 게 없습니다. 두 발 쭉! 뻗고 주무셔도 좋다고 봅니다.
 
 
Zusammenha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1-10 (수) 12:24 1년전 추천추천 3 반대 0
"극성스런 문재인 팬들은 그렇게 많지 않고, 세상 일에 이렇다할 영향도 끼치지 못합니다. 그런 사람들은 인터넷에서 활발한 경우가 많은데, 베를린벙커님이 인터넷을 너무 많이 하다보니까 그런 사람만 너무 많이 보게 되는 거라고 생각합니다." 저도 이 말처럼 극성스런 팬들은 더욱 인터넷에서 활동을 많이 하는 편이라고 생각합니다. 전 문대통령을 지지하는 편입니다만, 그렇게 열성적이고 맹목적인 편은 아닙니다. 문대통령이 정치를 잘 못 펼친다 생각이 들면 당연히 비판하고 반대할 때도 있을 겁니다.  여기 사이트에서 몇몇 분들이 요즘 얘기하는거 보면 문대통령을 조금만 지지하는 사람이라고 할지라도 다 싸잡아서 문위병이느니 중2병이느니 비하하더라구요. 상당히 기분이 나빴습니다. 저한테 하는 말처럼 들리더라구요. 이렇게 보면 참 인간은 단편적으로 생각하려고 하는 경향이 큰 것 같네요.
왠지 점점 이상한 사이트가 되 가는 것 같습니다. 그 몇몇분들에게 이 말씀을 드리고 싶군요. 제발 그 고지식한(?) 머리들로 성숙한 언행들을 쓰시면 감사하겠습니다.

 
 
Zusammenha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1-10 (수) 12:24 1년전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극성스런 문재인 팬들은 그렇게 많지 않고, 세상 일에 이렇다할 영향도 끼치지 못합니다. 그런 사람들은 인터넷에서 활발한 경우가 많은데, 베를린벙커님이 인터넷을 너무 많이 하다보니까 그런 사람만 너무 많이 보게 되는 거라고 생각합니다." 저도 이 말처럼 극성스런 팬들은 더욱 인터넷에서 활동을 많이 하는 편이라고 생각합니다. 전 문대통령을 지지하는 편입니다만, 그렇게 열성적이고 맹목적인 편은 아닙니다. 문대통령이 정치를 잘 못 펼친다 생각이 들면 당연히 비판하고 반대할 때도 있을 겁니다.  여기 사이트에서 몇몇 분들이 요즘 얘기하는거 보면 문대통령을 조금만 지지하는 사람이라고 할지라도 다 싸잡아서 문위병이느니 중2병이느니 비하하더라구요. 상당히 기분이 나빴습니다. 저한테 하는 말처럼 들리더라구요. 이렇게 보면 참 인간은 단편적으로 생각하려고 하는 경향이 큰 것 같네요.
왠지 점점 이상한 사이트가 되 가는 것 같습니다. 그 몇몇분들에게 이 말씀을 드리고 싶군요. 제발 그 고지식한(?) 머리들로 성숙한 언행들을 쓰시면 감사하겠습니다.
Home  > 자유포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6<노동매뉴얼 배포> 12 과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1-16 3051
14008 5뮌헨 특별강연회'별거 많은?북한의 신년사'-강… Bruce L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1-15 387
14007 -4일본 조선학교를 지키기 위한 해외연대 간담회 61 이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1-14 1369
14006 -11독일음대 준비중인 학생인데요 독어 어디서 배우… 10 미니멀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1-12 1691
14005 -1독일 지하철 탑승전에 벌금 물었는데 이게 맞는… 8 호랑하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1-11 2192
14004 -21독일 에어비앤비 13 챔닛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1-07 3359
14003 7여성에 대한 성폭력과 일본군성노예제 피해 여성… 코리아협의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1-07 473
14002 4세계남자 핸드볼 선수권 대회 2 이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1-06 743
14001 외국인으로서 독일에서 무시 당하지 말기 7 alpsfische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1-04 3184
14000 [2019 라이프치히할레한인학생회장 입후보 등… 라이프치히할레한인학생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2-30 1265
13999 3독일어 형용사 변화 10분 정리 1 alpsfische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2-27 1669
13998 1모두들 메리크리스마스! uicc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2-24 394
13997 -10독일에서 방탄소년단 인기? 29 uicc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2-24 2950
13996 3다 같이 걷자 동네 한 바퀴 - Berlin … 무진무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2-19 517
13995 희귀난치심장병아기엄마에요ㅠ도와주세요 15 널리엄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2-17 2872
13994 -2독일인의 한국인 이름 발음하기 40 pianis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2-14 2864
13993 6베를린리포트 회원가입 인증제도 도입에 관해서 40 ADJI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2-12 2645
13992 4다 같이 걷자 동네 한바퀴 - 베를린 미테 3 무진무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2-11 920
13991 -7크리스마스 마켓 위생상태 2 22 학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2-10 1951
13990 베를린 전시 "돌아온 거장 겸재 정선- 전통회… Sternennach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2-10 441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