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31명
[자유포럼] 토론게시판 - 질문은 주제에 맞는 문답게시판이 있으니 질문, 매매, 숙소구함, 구인구직, 행사공지 등은 해당게시판을 이용하세요. 펌글은 본인의 의견을 덧붙이고 출처를 밝혀 주세요.

소비자분쟁에 대해서...   

안녕하세요.
소비자 보호가 독일에서 어떻게 이루어지고 있는지 정보를 구하기 위해 글을 씁니다.

저는 지난 4월에 베를린에서 웨딩드레스를 구입하였습니다.
웨딩드레스는 모델을 입어보고 그것과 같은 것으로 맞춤 제작해주는 방식이었습니다.
예식은 8월이었고 7월 초에 가봉(Anprobetermin)이 있었으나 직원이 아프다는 이유로 7월 말 그러니까 결혼식 2주 전에야 가봉을 할 수 있었습니다. 드레스 비용은 이미 다 결제한 상태였습니다.
그런데 가봉날 가보고 깜짝 놀랐습니다.
입어봤던 드레스와는 전혀 다른 퀄리티였으니까요. 너무나 대충 만든 옷이었습니다.
디테일(단추 장식, 레이스모양 등등...)도 다르고 저에게 전혀 맞지 않았습니다.
그날 바로 항의하려했지만 직원은 옷에 전혀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었지요.
오리지날 드레스를 보여달라고 하니 그것은 이미 팔렸다, 보여줄수 없다고 하고 사진이라도 보여달라고 하니 사진도 없답니다.
한마디로 저는 그냥 “믿는” 수밖에 없다는 건데...
결혼이 2주 남았던 저는 급한 마음에 일단 그 옷의 추가 수정에 대한 요금을 지불하겠다는 사인까지 해버립니다.

그렇게 집에와서 “이건 아니다” 라는 생각이 들어 전화로 추가 수정을 취소합니다. 그리고 환불을 요구했습니다.

그들은 절대 환불 못해준다고 하고요.
결혼식 끝나고(결혼식 때는 다른 웨딩드레스 입었어요) 직접 가서 환불을 요구했더니 안된다는 말뿐이고 이제 제가 다시 드레스샵에 오면 영수증처리를 하겠다네요.

저는 오리지날 드레스(제가 4월에 입어보고 주문한) 와 같은 드레스라는 증거를 대라는 입장이고
그들은 불가능하다, 그리고 환불도 불가능하다는 입장입니다.

웨딩드레스 계약서에는 모델명으로 계약이 되어있지만 모델의 세부사항은 적혀있지 않아요.
이럴경우를 모르고 사진을 안 찍어놓은 저의 잘못도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만약 저 가게가 저렇게 장사를 계속한다면 피해자는 또 생길 거라고 생각합니다.

이제 샵에 가서 따지지도 못하는 상태인데(샵에 오면 영수증을 청구하겠다고 하니...)
그들은 이제 웨딩드레스를 찾아가지 않으면 보관료를 청구하겠고 합니다.

변호사와 상담을 해봤는데 고소를 할경우 이긴다고 해도 드레스비용보다 더 돈이 많이 나갈거라고 그냥 포기하라는 말을 하더군요.
드레스비용 1320€ 입니다.
(저는 저 돈보다 제가 결혼식 막바지에 받았던 스트레스, 그리고 마치 제가 거짓말쟁이인것처럼 몰았던 그들의 태도, 저랑은 말이 안통한다면서 남편을 데려오던지 하라는 무시 등등 그들과 겪었던 스트레스 때문에 누군가 그들에게서 환불을 받아내기만 하면 그 돈을 그사람 다 주고 싶은 마음이에요ㅎㅎㅎ)

이런 경우 분쟁을 조정해줄 단체 아니면 커뮤니티가 있을까요?
독일의 소비자분쟁은 그냥 결국 법정으로 가야하는건지, 혹시 비슷한 일을 겪으신 분은 없는지 궁금합니다.
조언 부탁드립니다.
 
 
나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10-17 (목) 16:00 1개월전 추천추천 2 반대 0
Verbraucherzentrale 라고 지역마다 소비자 보호 단체가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거기에 한번 문의해 보세요. 사진을 안 찍으신 게 큰 실수 인 것 같습니다. ㅜㅜ

 
 
나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10-17 (목) 16:00 1개월전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Verbraucherzentrale 라고 지역마다 소비자 보호 단체가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거기에 한번 문의해 보세요. 사진을 안 찍으신 게 큰 실수 인 것 같습니다. ㅜㅜ
     
     
 
 
wasbrauch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11-02 (토) 12:54 17일전
답글 감사합니다. 더 알아봐야할거같아요.
Home  > 자유포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103 -10아베체데도 모르는 상황인데 독일어 공부 1 독일본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9 387
14102 미투코리아너린넨의 성폭력 피해자 지원사업 관련… 1 MetooKore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8 483
14101 독일어를 하는게 맞을가요.. 25 speedka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7 1751
14100 6기생충 후기 5 또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1 1780
14099 -1(베를린) 베를린장벽붕괴 30주년 기념토론회에… 15 코리아협의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1 886
14098 -14독일 흡연문화 호?불호? 16 월남전영웅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0-31 2407
14097 8프랑크푸르트 소녀상 전시회 - Haus am … 4 보리마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0-27 768
14096 2온라인 열쇠공 Schlüsseldienst 조… 5 whiz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0-18 1940
1소비자분쟁에 대해서... 2 wasbrauch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0-17 650
14094 -9어떤 메세 알바구인글 보면서 화가 납니다. 18 신삼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0-14 5419
14093 -9안녕하세요 여기 독일 유학에 관해 아시는분들이… 11 runningkiw…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0-14 2397
14092 -7"나라답다"라고 말할 수는 없다 21 여름신기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9-28 2140
14091 37뒤셀도르프에서 방 구하시는 여성분들 13 슈웅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9-22 5465
14090 -2'평화의 소녀상' 김서경 김운성 작가와의 대화… 코리아협의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9-13 540
14089 6베를린 '평화의 소녀상' 상시전시 개막 및 소… 코리아협의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9-11 592
14088 5프랑크푸르트 소녀상 전시회 취소 건에 대한 후… 9 보리마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9-03 1864
14087 6우리를 보라 Look at us 6 초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8 1550
14086 9Japanische Meer? 동해! 21 페스트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25 1561
14085 4방탄소년단 비하한 DHC 전세계적 퇴출운동 시… 2 염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14 2985
14084 12독일에서 렌터카 대여 거절당한 사연 9 Henr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8-14 3878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