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202명
[자유포럼] 토론게시판 - 질문은 주제에 맞는 문답게시판이 있으니 질문, 매매, 숙소구함, 구인구직, 행사공지 등은 해당게시판을 이용하세요. 펌글은 본인의 의견을 덧붙이고 출처를 밝혀 주세요.

전시/공연/참여자 모집 – 세월호 5주기를 기억하며   



2017년 4월 세월호 3주기에 즈음해 "SEWOL PASSION" 전시 및 공연이 있었습니다.

행사 기록 : http://sewol.pgberlin.com

이 행사는 "최대한 많은 개인/단체들이 다양한 방식으로 사회변화에 참여해보자"는 취지 하에 14명의 예술가와 4개의 공연팀, 그리고행사를 도와주신 여러 분들 및 단체들이 참여해 전시와 공연의 형식으로 진행되었습니다.

 
세월호 5주기를 맞으며 다시 한번 다양한 사람들이 사회에 대한 고민을 가지고 함께하는 행사를 만들어보고자 합니다.

하나의 문제의식을 던지고, 이에 공감 또는 이 문제의식에 대해 다른 사람들과 생각을 나눠보고자 하는 분들을 모집합니다.


행사 진행 형식
1. "세월호 기억의 방" : 세월호 관련 내용들을 전시(전시장 지하층 예상)
2. 전시, 공연 : 2년전 "SEWOL PASSION" 때와 유사한 형식
3. 세미나, 강연, 워크숍, 토론/토론집 등 : 참여하시는 분들이 형식을 제안하며 만들어 감

진행 과정
- 참여자 모집 : 전시/공연 참여자, 세미나/강연 등의 형식으로 참여자, "세월호 기억의 방" 조성 도움 참여자
- 참여자들이 몇 회에 걸쳐 내용 및 방식에 대해 토론해가며 구체적 형식과 일정 결정
- 작가나 공연팀들은 개별적으로 준비, 세미나, 강연 등은 관심있는 참가자들이 팀을 꾸려 준비
- 홍보물, 자료집 등(예, 2017년 포스터, 도록 겸 자료집) 준비
- 행사 진행

행사 기간 : 2019년 4월 12일(금) 부터 21일(월)

장소
- "SEWOL PASSION" 때와 같이 전시 및 공연을 위해 PG Berlin 갤러리 공간 후원 형식으로 지원
- 세미나, 강연, 워크숍, 토론 등이 계획되어 넓은 공간이 필요할 경우, 대학교나 기타 다른 곳들에 장소 협조 진행(2017년에 한 공연을 브란덴브르크 문 앞에서 이루어 졌음)
 

문제의식
세월호, 촛불집회, 대통령 탄핵, 새로운 정부,… 지난 시기 많은 변화들이 있었다. 이러한 변화에 동참했던 사람들의 기대는, 더 많은 소통으로 좀더 평화롭고 평등한 세상으로 나아가는 것 아니었을까?

새 정부가 들어서고 2년 세월호 5주년을 앞둔 지금, 우리 사회와 세상은 어떠한가?
점점더 극한 대립으로 가고 있지는 않은가? 대립하는 존재들이 더욱더 상대를 적대시하고 이기려고만 하는 것은 아닐까?

이에 함께 고민해보자 하는 전제 : "상호 종속적 대립"
- 대립하고 있는 많은 존재들이 한 면으로는 대립하고 있으나 동시에 상대와 공존해야만하는 상호 종속적 성격도 가지고 있을 수도.
- 우리 주변의 많은 대립들이, 상대를 이겨 상대를 없어지게 하거나 위에서 지배하려 한다면, 결국 스스로도 소멸하거나 지배자가 되기위한 싸움을 계속 반복 할 수 밖에 없는 대립들 아닐까?

찾아지는 대립의 예들(***몇몇 예일 뿐입니다. 위의 문제의식에서 바라볼 수 있는 대립은 훨씬 많을 수 있겠습니다. ***참여자 스스로 찾아 주제화 시키면 되겠습니다)

- 사회 진영 대립 : 대통령탄핵에 찬반으로 나뉘었던 진영들이 이후 함께 새로운 길을 모색한다기보다, 오히려 상대진영에 대한 더 큰 적대감들을 키워가고 있지는 않은가?

- 남과 여 : 사회적 지위를 이용한 여성에 대한 강압들 그보다 더욱 많고 사회 깊이 자리잡아온  남성과 여성의 불평등. 동등한 남과 여를 지향하며 함께 가야할 남과 여, 하지만 일부에서 남성과 여성의 싸움 모습을 띠어가고 있지는 않은가?

- 고용자와 피고용자 : 기업들에서 뿐만아니라 소규모 사업장들에서도 서로 필요한 존재들이면서도, 소위 갑질과 같은 형태로도 최소임금에 대한 충돌로도 격한 대립의 방향으로 가고 있지 않은가?

- 건축주와 세입자 : 늘어가는 무한정한 이윤 극대화 욕구와 이에 대한 극한 대응들.

- 인간과 자연 : 자연을 극복과 정복의 대상으로 여겨온 인간의 역사, 언제나 재생할 것이라 믿어온 자연이 더이상 재생하지 못할 수 있다는 불안감, 폭을 예상할 수 없이 커져만 가는 기상이변.

- 남과 북 : 하나로 접해있으면서도 극한으로 치달아가던 남북관계, 새로운 정부가 들어서며 정부차원에서는 많이 유화되고 있으나, 여전히 국제 정세 속에 불안한 상황 그리고 더욱 극단적인 적대감을 표현하는 개인/집단들의 증가.

- 이 외에도 서로 땔 수 없는 관계에 있으면서도, 싸워 상대를 누르고 이기려고만하는 모습들이 보여지는 대립은 참여자들의 시각에 따라 더 많이 찾아질 수 있겠음.


문의 및 참가 신청 : 4pyoungpyoung@gmail.com

 
 
평평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3-07 (목) 22:57 2개월전
오늘 독일 TV에서 방영된 세월호 다큐.
보고 있으니 가슴이 먹먹해지네요.
너무 아파서 잊고 싶지만, 잊어서는 안 될....
https://www.ardmediathek.de/ard/player/Y3JpZDovL3N3ci5kZS9hZXgvbzExMDA1ODk/sewol-die-gelbe-zeit-aufarbeitung-eines-faehrungluecks
 
 
평평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3-11 (월) 05:21 2개월전
시간이 되시는 몇몇 분들이 모여 이야기나누는 자리를 가지려합니다.
참여를 결정하지 않으셨더라도 이야기나누어보고 싶으신 분이 계시면 이번 모임에 참석하셔도 좋겠습니다.

이번 목요일 3월 14일 오전 10시에 갤러리에서 자리를 가집니다.
주소는 Uhlandstr. 170, 10719 Berlin 이고, 길 쪽에서 보이는 빵집을 끼고 중정으로 들어서면 첫 번 째 공간입니다.
Home  > 자유포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067 [토론제안] 외국인 한국대학 학사과정 졸업시 … 9 만학칼스루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18 1062
14066 -6대한민국과 북한은 확실히 같은 민족이 맞습니다… 8 다중인격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17 595
14065 -3멸공 선제타격 중국 vs 동반자 중국 4 친절한시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15 491
14064 2전두환과 광주, 그리고 511-연구회 탈바꿈 3 나도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15 356
14063 -5꿈과 기적을 향한 청소년 독일캠프 참가자 모집 17 백조의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14 1154
14062 -4북한X졌으면 좋겠다 vs 북한과우리는 한민족 … 90 온라인보다오프라인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09 2164
14061 -1[베를린] Next 호른바흐, 미투 스몰토크 2 MetooKore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07 797
14060 4<유럽 여행 교통비 1/5로 줄이는 법> 독일… 3 dreizeh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24 3349
14059 7[베를린] 4월 27일 호른바흐 광고 항의 집… 9 MetooKore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9 2347
14058 6Fifa 20 표지모델을 위한 투표 3 sehrger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9 889
14057 4[4.27] 세계평화를 위한 한반도 통일 인간… 3 코리아협의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8 611
14056 38작은 승리~ 호른바흐 건 17 또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5 2578
14055 8세입자로 거주하면서 알아두어야 할 사항. 10 Teeliebhab…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4 2700
14054 1세월호 5주기 추모행사 프랑크푸르트 영화 상영… 강물처럼살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2 496
14053 3[베를린] '세월호 기억의 공간' 전시 오픈 5 평평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2 472
14052 1[만하임]세월호 참사 5주기 - 만하임 기억문… 4 명가의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05 689
14051 독일 졸링겐 지역에 부동산 투자하면 3년만에 … 9 RayRa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05 2532
14050 4서명운동이 시작되었군요. 5 Archivist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03 1613
14049 -31한국인의 순전한 면에 대한 소네트 21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02 2364
14048 -52그냥 한 회사의 광고일 뿐입니다. 94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31 4151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