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21명
[자유포럼] 토론게시판 - 질문은 주제에 맞는 문답게시판이 있으니 질문, 매매, 숙소구함, 구인구직, 행사공지 등은 해당게시판을 이용하세요. 펌글은 본인의 의견을 덧붙이고 출처를 밝혀 주세요.

여성에 대한 성폭력과 일본군성노예제 피해 여성들의 목소리를 전달하는 전시 [무언(無言) - 다언(多言)ㅣ 무언에서 다언으로]   



안녕하세요!
코리아협의회에서 1월 10일부터 일본군성노예제 피해 여성들의 목소리를 전달하는 전시를 엽니다.
오프닝행사는 1월 10일 목요일 오후 7시에 진행되며, 참석하고자 하는 분들은 mail@koreaverband.de로 간단하게 메일 보내주시면 됩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중간에 다양한 프로그램도 진행될테니 지속적으로 관심 부탁드립니다 ^^
자세한 내용은 아래를 참조 부탁드립니다.
저희 전시 홍보물은 pdf로 첨부하였습니다!

무언(無言) - 다언(多言)ㅣ 무언에서 다언으로
여성에 대한 성폭력과 일본군성노예제 피해 여성들의 목소리를 전달하는 전시
여성의 몸에 대한 체계적인 학대는 힘과 폭력을 잔혹하게 행사하는 수단으로 세계 곳곳에서 사용되어왔다. 코리아협의회의 공간에서 전시되는 “무언(無言)-다언(多言)“ 시리즈는 무력 충돌시 뿐만 아니라, 평시에도 일어나는 성폭력의 연속성에 대해 이야기한다.

일본군성노예 피해여성들은 그들의 경험을 언어화 하지 못하고 침묵해야 하는 무력감이 지배하는 무언의 시간을 지나왔다. 이들의 역사를 마주하는 타자 또한 상상할 수 없는 무력감에 언어를 상실하게 된다. 피해 여성들은 침묵을 깨고 자신의 경험을 이야기하기 시작한다. 다언(多言)의 목소리를 냄으로써 트라우마를 조금씩 극복하기 시작한다. 성노예제를 경험한 다른 피해 여성들에게도 침묵을 깨고 목소리를 낼 수 있다는 용기를 주고있다. 전세계를 다니며 만인에게 여성인권의 중요성과 “전쟁없는 세상“의 필요성과 “같은 아픔이 반복되지 않기 위해서는 끊임없이 다음세대에게 역사를 교육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강조하고 있다. 본 전시는 이들이 지나온 “무언(無言)에서 다언(多言)으로“의 역사를 시리즈별로 예술작품과 기록물로 보여주고자 한다.

그 첫번째 이야기: “할머니들이 이룩한 침묵에 대한 승리“
1992년 1월 8일 수요일, 할머니들은 처음으로 주한일본대사관 앞에서 활동가들과 함께 목소리를 내기 시작했고, 이는 27년간 매주 수요일마다 계속되어왔다. 수요시위는 할머니들이 수치심을 극복하고, 성노예 피해자에서 여성인권활동가로 전환될 수 있는 중요한 원동력이 되었다.  이렇게 침묵을 깨고 활동을 하기 시작한 이후, 공론화 하는것 조차 사회적으로 금기시되어왔던 일본군성노예 피해여성들에 대한 사회적 인식이 달라졌고, 전세계적으로 이들에 대한 지지가 나날이 증가하고 있다. 할머니들은 다른 지역의 전시성폭력 피해자들에게 나비기금을 전달하기도 한다. 할머니들은 침묵에 대해 승리했다.

본 전시에서 kate hers RHEE와 Tsukasa Yajima는 “무언(無言)에서 다언(多言)으로”의 과정을 예술로 표현한다. kate hers RHEE는 설치작품인 “일곱 자매(플라이아데스 성단)”과 “보름달”을 통해 여성의 몸이 도구화되고 대상화되어오고 있는 현상을 표현하며, 불빛을 통해 이들이 들리지 않는 목소리를 보이도록 한다. Tsukasa Yajima는 나눔의 집에서 3년간 지내면서 가족보다 가까워진 할머니들과 함께한 프로젝트 “서로 마주보며”를 선보인다. 이 프로젝트는 익명의 피해자였던 할머니들을 이름과 정체성을 가진 개인으로 표현하고 한다. 사진속 할머니들은 비슷한 자세를 취함으로써 비슷한 경험을 공유하고 있다는 것을 상징적으로 보여주는 동시에 그들의 노래를 통해 개인의 이야기를 크게 들려준다.

코리아협의회는 “무언(無言)에서 다언(多言)으로”의 과정을 다큐전시 시리즈를 통해 보여줄 것이다. 이번 기록전시에서는 일본군성노예제의 역사와 개요, 수요시위의 역사 등을 인터넷을 통해 전시할 것이다.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해 함께 활동하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이 전시장은 앞으로 항상 열려 있을 것이다.

전시 오프닝 ㅣ 2019년 1월 10일 목요일 오후 7시
오프닝 행사에서는 전시참여 작가인 kate hers RHEE와 Tsukasa Yajima와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기회가 있으며, 이들의 작품에 대한 깊이있는 설명을 들을 수 있다.
*본 행사에 참여하고 싶은 분들은 mail@koreaverband.de 로 참가신청을 해주시면 행사준비에 도움이 되겠습니다.

관람시간
목요일l 5:00pm – 8:00pm 과 일요일l 2:00pm – 6:00pm
*사전 예약에 한하여 관람시간 이외에 방문 가능합니다. 사전예약은 mail@koreaverband.de 로 해주시기 바랍니다.
*본 전시 시리즈는 1월 10일부터 3월 8일까지 진행되며, 부대 프로그램에 대한 정보는 홈페이지(www.koreaverband.de)를 참조하거나, Korea Verband 뉴스레터를 구독하길 바랍니다.

전시장소
Korea Verband, Quitzowstraße 103, 10551 Berlin
Tel: +49-(0)30-3980 5984

주최 및 후원단체
코리아협의회, Stiftung Umverteilen, Korea Stiftung, 정의기억재단, 나눔의집

Home  > 자유포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043 1한국에 들어왔습니다. 미세먼지 장난아니네요 8 플랑스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20 1828
14042 (알림)슈투트가르트 세월호 추모회 2019.4… 보리마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19 173
14041 베를린, 세월호 5주기 합창 참여자 모집 yessou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17 255
14040 -8한국 뉴스를 접하면 떠오르는 다섯글자!! 4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16 788
14039 23월 23-24일 베를린에서 댄스워크샵이 있어… 1 코리아협의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15 337
14038 43/23(토) 17시 이미륵 강연회에 초대합니… yeet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09 575
14037 20<’2019 독일알바-이 정도는 알고 하자’ … 5 과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07 2319
14036 독일에 있는 한국회사 안 가는 편이 나은가요? 24 llleeew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02 6377
14035 3유관순, 그리고 8호실의 기억 1 류호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02 322
14034 -6100주년 기미독립운동 4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01 423
14033 전시/공연/참여자 모집 – 세월호 5주기를 기… 2 평평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27 606
14032 54.16세월호참사 5주기 뮌헨 '작은 음악회'… 3 Bruce L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27 745
14031 1워킹홀리데이로 왔는데 거주등록 몇 개월 이상 … 7 듐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26 1144
14030 -13나라이름 ≫대한민국≪에 대한 소네트 19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22 769
14029 -9기억, 망각과 왜곡 3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7 590
14028 -9잘못된 선택 4 - 안중근 의사 3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5 649
14027 11독일 형법 130조 3항과 역사왜곡 13 가아닌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4 760
14026 1518관련해서 국가유공자 명단공개하라고 하는데 14 무삭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3 876
14025 85.18민중항쟁 왜곡 하는 망언 규탄 24 이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2 931
14024 -14한국인의 독일 내 스타트업 28 민자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0 3792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