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96명
[자유포럼] 토론게시판 - 질문은 주제에 맞는 문답게시판이 있으니 질문, 매매, 숙소구함, 구인구직, 행사공지 등은 해당게시판을 이용하세요. 펌글은 본인의 의견을 덧붙이고 출처를 밝혀 주세요.

외국인으로서 독일에서 무시 당하지 말기   



독일에서 유학생활 이민 생활을 하다보면 누구나 느끼게 되는 감정이 외로움과 서러움이 아닐까 합니다.
독일에서 외국인으로 무시당하고 차별 당하는 이유와 장 단기적인 해결책에 대해 제 주관대로 한 번 영상을 만들어 보았습니다.
많은 도움 되셨길 바랍나다!  2019 년 각자 자신이 있는 곳에서 열심히 달려봅시다!


https://m.youtube.com/watch?v=zARFcPCqaKQ&feature=youtu.be

 
 
맘돌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1-05 (토) 07:11 5개월전
정리된 경험 소개와 후배들을 향한 격려에 박수를 보냅니다
     
     
 
 
alpsfisch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1-11 (금) 12:59 5개월전
안녕하세요. 제게 보내주신 격려 감사합니다. 하시는 일 잘 되고 가정도 평안하길 기원합니다~!
 
 
ziemnia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1-05 (토) 19:46 5개월전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alpsfisch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1-11 (금) 13:01 5개월전
뭐 저도 많이 부족하지만 도움이 되셨다니 기쁘네요. 쉽지 않은 외국생활 높은 자존감을 가지고 살아가는 건 정말 중요한 것 같습니다.
 
 
방황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1-07 (월) 23:08 5개월전
저도 좋은 말씀 잘 들었습니다.
2019년 알프스 그곳에서 하시는 일 더욱 잘되시고 건강히 지내시기 바랍니다. :)
     
     
 
 
alpsfisch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1-11 (금) 13:02 5개월전
우와.. 덕담 참으로 감사드립니다. 님께서도 화이팅입니다!
 
 
gg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1-11 (금) 23:39 5개월전
유학생활 다시 시작해 보려고 오랫만에 독일에 왔는데, 올려주신 영상에서 하시는 말씀에 많이 공감합니다. 일부러 독일어를 유창하게 하려고 한다는 부분에서 웃었어요. 저도 좀 그런 편이라서 ㅜㅜㅋㅋ 적어도 독일어를 할 줄 안다는걸 알면 대놓고 무시를 하거나 하는 일은 적더라구요. 오히려 친절하게 굴 때도 있는거 같구요.사실 한국이 외국인들한텐 어찌보면 편한 나라인 것 같기도 합니다. 어떻게든 모국어도 아닌 영어로 해결해주려고 하고 .. 1) 언어 2) 그 나라의 룰 지키기 3) 적당히 스위치를 끄거나 필요할 경우 제대로 말하기 이거 세 가지는 제 생각에도 정말 중요한 것 같습니다. 여기에 적당히 트레이닝이 되면 한결 편해지는 것 같아요.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orion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1-21 (월) 17:37 5개월전
독일 3년차인데 동양인으로서 무시당한적은 없는것같네요. 한두번 뷔로크라티 당해본거 말고요. 이건 뭐 독일 특징이니. 화나거나 논리적으로 반박할때는 모국어로 해도 가끔 말이 꼬이는데 이런 상황에서 말을 잘하려면 당해봐야 합니다. 학생이라 바운더리가 좁아 그런지 당해본적은 별로 없네요. 한국에서 살던 독일에서 살던 바운더리 밖에는 저도 관심없고 그들도 관심없을거라는 생각은 인생 전체적으로 확실히 도움될거같습니다.
 
 
흐흐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2-03 (일) 15:47 4개월전
저는 직장내에서는 무시나 차별을 경험해본적은 없고.. 제 존재감을 자신있게 드러내며 사회생활은 잘 하는 편입니다. 그런데.. 내 바운더리 밖의 사람들으로부터 신경끄기의 기술이 많이 부족해서 힘이들어요. 이 부분 다시한번 다짐하고 갑니다. 감사해요!
Home  > 자유포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071 Dong Xuan center 인신매매 가담이… 2 서지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23 1298
14070 12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외국인 차별과 혐오발… 26 이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22 1319
14069 1뮌헨으로 날라온 '여성과 평화' 다섯 미술작가… 2 Bruce L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21 416
14068 3한인교회, 동성애, 군대. 10 kimjakyou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20 1096
14067 바이에른 지역 학교에 대한 조언을 구합니다. 6 블루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20 462
14066 바이로이트 가려면 어느 공항에 내리는게 좋나요… 6 카벡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17 584
14065 4도르트문트로 날라온 김복동 할머니의 미소 4 Bruce L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16 715
14064 -5여기서 토론하시는분들 6 왕대가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10 1490
14063 14<아인첼찜머>는 <원룸>이 아니다 21 moncheri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01 3549
14062 2독일 기본법과 민주주의 4 가아닌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01 735
14061 혹시 중국인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39 Jin222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26 3922
14060 -41동성애, 군대, 교회 56 khowoonkim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24 2976
14059 6[폴란드로 간 아이들 다큐멘터리 상영] 5월 … 1 코리아협의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23 827
14058 [토론제안] 외국인 한국대학 학사과정 졸업시 … 9 만학칼스루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18 1520
14057 -9대한민국과 북한은 확실히 같은 민족이 맞습니다… 9 다중인격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17 1061
14056 -1멸공 선제타격 중국 vs 동반자 중국 4 친절한시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15 648
14055 3전두환과 광주, 그리고 511-연구회 탈바꿈 3 나도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15 502
14054 -5꿈과 기적을 향한 청소년 독일캠프 참가자 모집 17 백조의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14 1400
14053 -4북한X졌으면 좋겠다 vs 북한과우리는 한민족 … 90 온라인보다오프라인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09 2385
14052 -2[베를린] Next 호른바흐, 미투 스몰토크 2 MetooKore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07 903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