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94명
[자유포럼] 토론게시판 - 질문은 주제에 맞는 문답게시판이 있으니 질문, 매매, 숙소구함, 구인구직, 행사공지 등은 해당게시판을 이용하세요. 펌글은 본인의 의견을 덧붙이고 출처를 밝혀 주세요.

[세월호를 기억하는 베를린행동 모금행사] 세월호 진상규명을 위한 마음모으기 김장!!   



세월호 진상규명을 위한 마음모으기 이벤트
김장 GIMZANG
-겨울나기 준비하며, 기억 다잡기
일시: 11월 23일, 금요일 오전 11시-오후 6시
장소: Quitzowstraße 103, Korea Verband 사무실
김치 만들기 워크샵 : 11시-1시
수육 및 두부김치 먹으며 담소 나누기: 1시-3시
워크샵에 참여하지 못했지만, 김치를 구입하면서 기부도 하실 분들을 위한 오픈 시간 1시-6시
해가 짧아지고, 겨울이 다가오는 소리가 들립니다.
슈퍼마켓이나 쇼핑몰에는 벌써 크리스마스 용품이 진열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한국에서 들려오는 세월호 소식을 듣고 있자니 크리스마스를 마냥 즐겁게 맞이할 수만은 없습니다.
한국에서는 지난 10월 13일 세월호 재조사 촉구 국민 대회가 있었고,
겨울이 다가오지만 유가족들은 다시 거리에 나가 피켓팅을 시작합니다.
세월호를 기억하는 베를린 행동(이하 베를린 행동)에서는 올 한해 함께 세월호를 다시 돌아보고,
우리의 기억을 다잡기 위해, 모두 모여 함께 일을 합니다.
과거를 기억하기 위해서만이 아니라, 반드시 미래가 달라지게 하기 위하여 움직입니다.
이번에는 베를린 행동의 구성원을 넘어서서
한국에 관심을 갖고 있는 많은 독일 시민들의 관심을 세월호로 더욱 넓혀보고자
김장 워크샵을 통해 시민들을 만나는 것을 기획해 보았습니다.
함께 김치를 담그는 것을 배우며, 겨울 나기를 준비하면서 우리의 기억을 다잡기 위한 행사입니다.

*워크샵을 통해 얻은 모든 수익금은 세월호 진상규명 촉구를 지지하며 416가족협의회와 416기억저장소에 기부됩니다.
*본 행사는 베를린 이외의 지역에 계신 분들, 그리고 사정이 있어서 행사 당일에 오시지 못한 분들의 기부참여를 독려하기 위해서, 워크샵을 통해 만들어진 김치를 판매 배송할 예정입니다.
*참가비: 30유로 (김치 만드는 법 배우기 + 완성된 김치 1포기 가져가기 + 김장 후 수육(채식하시는 분을 위해서는 두부) 잔치 포함)
(더 많은 양의 김치를 원하시는 분은 기본 참가비 + 1포기당 5유로씩 추가로 부담하시고 만들어 가져가실 수 있습니다.)
*준비물: 앞치마, 김치를 담아갈 통
*진행 언어: 기본 (Body language, 독일어, 영어, 한국어를 이해하지 못하는 분도 참여할 수 있도록) + 한국어+독일어+영어 도우미 있음
*진행자: 박원형 (18년 경력의 한식 요리사)
*참가비 이외의 기부도 두 팔벌려 환영합니다.
*타 지역 참가자를 위한 김치 구매 가격: 1kg 10 Euro (배송비 불포함)
*동반 어린이 (3세 이상)이 있으신 경우, 미리 조사를 통하여 옆에 다른 공간에서 <어린이를 위한 백김치 워크샵>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미리 신청서에 기재 부탁드리겠습니다.
*문의: 이은서, timeyesspace@gmail.com

*원활한 진행을 위하여, 미리 아래의 링크를 통하여 참여 신청부탁드립니다.
https://docs.google.com/…/11jg4TXcV1_sQkFCxB-fJecKhuIi…/edit

그리고
행사에 참석이 어렵지만 세월호 진상규명을 위한 모금에 마음을 모아주실 분들을 위해
아래 계좌를 알려드립니다.
* 모금 기간은 12월 30일까지 입니다. 보내실때 꼭 zweck : Sewol Berlin 를 적어주세요!
Bankverbindung:
Korea Verband e.V.
Bank: GLS Bank
IBAN: DE74 4306 0967 1223 1367 00
BIC: GENODEM1GLS
zweck : Sewol Berlin
 
 
추적60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18 (일) 13:44 3개월전 추천추천 7 반대 1
어떻게 살면 그런식으로 댓글을 달수있어요?

 
 
푸름이처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18 (일) 02:45 3개월전
고마해라~세월호 X(관리자X처리함/괄호안관리자주)발 다 떨어진지 오래다.
한국에는 지금 '문재인 불황'이라눈 신조어가 생겼고 국민들 다 죽어가고 있다.

ㅉㅉㅉ
     
     
 
 
추적60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18 (일) 13:44 3개월전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어떻게 살면 그런식으로 댓글을 달수있어요?
          
          
 
 
푸름이처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18 (일) 16:30 3개월전
어머머머...무서워요. 제발 그만 좀 하세요. 국민들은 개•돼지가 아니에요. 그만 좀 하세요.
 
 
Archisti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22 (목) 15:34 2개월전
우리 모두가 기억하고 있습니다.
 
 
초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23 (금) 11:43 2개월전
문재인 정부가 노력은 하고 있겠지만 세월호가 우선순위에서 밀리지 않을까, 그러다가 흐지부지 되어버리는 건 아닐까 우려하는 마음이 있어요. 멀리 사는 우리도 그런데 유가족분들 마음은 어떻겠어요?

누구나 다 생각만 하고 있을 때 베를린에서 이렇게 실천력 보여주시며 깨워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는 멀리 사니까 직접 만들지는 못해도 김치라도 사서 동참해야겠네요.
 
 
비르투포르투나네체시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26 (월) 21:21 2개월전
함부르크에 이런행사있으면 좋으련만..세월호 잊지않겠습니다.
위에 푸름이처럼님댓글 참 씁쓸하네요. 이분의 자식이 그렇게되었어도 저런말할까하는...
Home  > 자유포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030 -7기억, 망각과 왜곡 2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7 322
14029 -7잘못된 선택 4 - 안중근 의사 1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5 414
14028 10독일 형법 130조 3항과 역사왜곡 13 가아닌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4 527
14027 1518관련해서 국가유공자 명단공개하라고 하는데 11 무삭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3 619
14026 85.18민중항쟁 왜곡 하는 망언 규탄 20 이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2 725
14025 -11한국인의 독일 내 스타트업 27 민자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0 3003
14024 -1이 한 장의 사진이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를… 10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09 1101
14023 3레드 콤플렉스 2 Archivisti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09 646
14022 -21왜 나는 세월호/위안부 문제를 거절하는가? 18 베를린벙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09 718
14021 9같이 살자 일본. 6 친절한시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08 721
14020 -3참회 가능성이 전혀 없는 일본인 14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08 587
14019 3몇몇 분들의 역사 의식을 마주하며 설날 명절에… 38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06 871
14018 -51위안부라는 선택된 기억속에서 우리에게 남겨지는… 87 베를린벙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04 1393
14017 -1김복동 할머니를 보내며 우리는 무엇을 기억하나… 2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02 385
14016 -1Bochum***고 김복동 할머니 추모식 이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01 379
14015 1공증 번역 서식 오류 (영사관 홈페이지) AAFV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01 485
14014 5뮌헨***故목련꽃 김복동 할머니***추모식 Bruce L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1-31 522
14013 4故 김복동님 분향소 및 추모식에 대한 안내 드… 1 코리아협의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1-30 688
14012 7나비가 되어 훨훨 날아가신 김복동 할머니 3 Bruce L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1-29 671
14011 2다 같이 걷자 동네 한바퀴 - 베를린 그뤼네발… 1 무진무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1-29 348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