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47명
[자유포럼] 토론게시판 - 질문은 주제에 맞는 문답게시판이 있으니 질문, 매매, 숙소구함, 구인구직, 행사공지 등은 해당게시판을 이용하세요. 펌글은 본인의 의견을 덧붙이고 출처를 밝혀 주세요.

8살 예멘 소녀 40대 남자와 결혼 첫날밤 사망...   





15세 소녀 누주드 알리는 이슬람 국가 예멘의 유명 인사다. 5년 전인 10세 때 이혼녀가 되면서 세계적인 관심을 끌었기 때문이다. 예멘은 전통적으로 조혼을 장려한다. 이슬람 율법에 따라 이혼도 불가능하다. 남편을 거부하는 아내는 ‘명예살인’이란 이름으로 쥐도 새도 모르게 죽임을 당할 수도 있다. 그러나 누주드는 겁내지 않았다. 

 예멘 북서지역에 살던 8세 소녀 라완은 40대 남성과 강제 결혼했다. 소녀는 첫날밤을 치른 뒤 심한 장기 손상으로 인한 내출혈로 사망했다. 2010년 9월에도 예멘에서 결혼한 12세 소녀 파디야 압둘라 유세프가 출산 도중 사망하는 사건이 있었다. 파디야는 사흘 동안이나 출산의 고통을 겪다가 아기와 함께 숨을 거뒀다. 피를 너무 많이 흘렸기 때문이다. 파디야는 아버지의 뜻에 따라 11세 어린 나이에 사우디아라비아의 24세 농민과 결혼했다가 이런 변을 당했다. 

조혼이 보편화한 것은 어린 소녀일수록 순종적이고 아이를 더 많이 낳을 수 있다고 믿는 문화 탓이다. 예멘 수도 사나에서 택시기사로 일하는 모하메드(27)는 “내 아버지는 67세, 어머니는 39세이다. 어머니는 7세 때 35세인 아버지와 결혼했다. 나는 10세 아내와 살고 있다”고 했다.   

이처럼 예멘에선 어린 아내일수록 순결하다고 믿는다. 그래서 적으면 4세에서 많으면 12세 정도의 소녀들이 강제로 결혼하고 있다. 부모들은 “딸이 나이가 들수록 세상 물정을 알아가면서 ‘나쁜 물’이 들 수도 있다”고 생각한다. 

예멘 농부 하산 씨는 “열 살 된 딸이 예쁘다고 소문이 나서 아이를 보호하기 위해 빨리 결혼시켰다. 불미스러운 사건이 벌어지면 집안의 수치가 될 것이고 딸을 내 손으로 죽여야 될지도 모르기 때문이다”라고 했다.

 출처
'구타, 성폭행, 명예살인…어린 신부 잔혹사'
동아일보 2013.12.06.

 
 
캔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0-20 (토) 23:07 5개월전
“올해 들어 거의 매일 이집트인이 들어와 난민 신청을 한다. 많게는 10명이 넘는 날도 있다. 대부분 20, 30대 젊은 남성이 혼자 온다. 입국심사대에서는 ‘관광하러 왔다’고 하지만, 입국재심실로 불려 가면 ‘난민 신청을 하겠다’고 말을 바꾼다.”(법무부 인천국제공항 출입국·외국인청 관계자 A씨)
제주가 500여 명의 예멘인 난민 수용 문제로 몸살을 앓고 있다면, 인천국제공항은 이집트인의 난민 신청 폭증으로 골머리를 썩이고 있다.

출처 동아일보 2018.07.07
인천국제공항, 난민 신청 이집트인으로 ‘북새통’
 
 
라라미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0-21 (일) 08:37 5개월전
가슴이 먹먹할정도로 아픕니다 종교와 관습의 이름으로 최소한의 인권도 보장되지 않는다는게 미친게 아니고서야 어떻게 아동과 성관계를 할수 있는지.난민 입국 반대입장입니다 . ㅠㅠ
대게는 정말 난민? 이라기보다 경제적 이유로 오는 사람들이지요 ..
 
 
Archisti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0-21 (일) 13:22 5개월전
하지만 결국 이민국가, 다민족국가로 바뀌는것은 시간문제입니다.  왜냐하면 갈수록 출산률이 낮아지고있거든요.

그리고 그때가 되면 우리사회가 어떤식으로 변해있을지는 아무도 모르죠.  그렇게때문에 저는 참 불안합니다.
 
 
미낭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13 (화) 16:25 5개월전
신생아수가 적어질수록 국가는 노동력이 줄어드니 문제입니다. 복지가 따라주지 않으면 국가 입장에서는 다문화밖에 없습니다. 국내 청년들도 탈조선이라는 말을 쓰며 떠나는데도 오고싶어하는 사람은 가난한 사람이거나 난민이겠죠.
Home  > 자유포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059 7[베를린] 4월 27일 호른바흐 광고 항의 집… 9 MetooKorean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9 1282
14058 4Fifa 20 표지모델을 위한 투표 1 sehrger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9 395
14057 4[4.27] 세계평화를 위한 한반도 통일 인간… 3 코리아협의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8 271
14056 35작은 승리~ 호른바흐 건 17 또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5 2002
14055 8세입자로 거주하면서 알아두어야 할 사항. 6 Teeliebhabe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4 1637
14054 2세월호 5주기 추모행사 프랑크푸르트 영화 상영… 강물처럼살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2 352
14053 4[베를린] '세월호 기억의 공간' 전시 오픈 5 평평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2 322
14052 2[만하임]세월호 참사 5주기 - 만하임 기억문… 4 명가의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05 610
14051 독일 졸링겐 지역에 부동산 투자하면 3년만에 … 9 RayRa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05 2262
14050 4서명운동이 시작되었군요. 5 Archivisti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03 1515
14049 -31한국인의 순전한 면에 대한 소네트 20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02 2096
14048 -52그냥 한 회사의 광고일 뿐입니다. 94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31 3898
14047 3Hornbach 광고 어떻게 생각하세요? 19 MyMelod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29 2916
14046 [베를린] 세월호 5주기 1000인 합창 3 misoplet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28 480
14045 11국민 서명에 동참해주세요 17 초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24 1535
14044 5세월호 참사 5주기 뮌헨 작은 음악회 4 초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24 721
14043 1한국에 들어왔습니다. 미세먼지 장난아니네요 11 플랑스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20 2985
14042 7(알림)슈투트가르트 세월호 추모회 2019.4… 7 보리마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19 493
14041 2베를린, 세월호 5주기 합창 참여자 모집 1 yessou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17 453
14040 -9한국 뉴스를 접하면 떠오르는 다섯글자!! 4 로고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16 1068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