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67명
[자유포럼] 토론게시판 - 질문은 주제에 맞는 문답게시판이 있으니 질문, 매매, 숙소구함, 구인구직, 행사공지 등은 해당게시판을 이용하세요. 펌글은 본인의 의견을 덧붙이고 출처를 밝혀 주세요. 유투브영상은 링크1,2에 주소를 남기세요.

행복한 평화. 너무 쉬운 한반도 통일   



마치 전쟁 5분 전처럼 아슬아슬하던 한반도 정세가 감동적인 평창 올림픽과 극적인 남북 정상회담을 통해 반전을 맞았습니다. '총 쏘지 않고 서로 교류하며 살면 그게 통일이지' 하는 마음에 한반도 통일이 곧 이루어질 것 같은 희망에 취했습니다.

그러나 우리 민족의 의지로 갈라진 것이 아니었듯이, 통일도 우리만의 약속으로 해결되는 문제가 아니겠지요. 순풍에 돛 단 듯 일사천리로 달음질치던 북미회담이 삐걱이기 시작했습니다. 그간 믿을 수 없이 좋은 소식에 숨 죽이며 기적을 기대하던 회의론자들은 '거 봐라, 북한에 한두 번 속아봤냐?'는 허탈한 심정을 토로하기 시작합니다.

일이 하나씩 진척될 때마다 이게 뒤로 갈 건지 앞으로 갈 건지 몰라서 손에 땀이 납니다. 평화 아니면 전쟁인 흑백 상황이기에 매일 신문 보기도 겁날 지경입니다. 이렇게 오락가락하는 시절에는 목청 높여 떠드는 사람들이 늘어납니다. 목소리만 큰 사람들의 소리가 난무하는 이런 시점에 북한과 남한의 사정을 제대로 꿰뚫어 아는 사람의 말을 들어보고 싶은 마음이 생겼습니다.

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의 김진향 이사장님을 모셔오기로 했습니다. 카이스트 미래전략 대학원 연구교수와 개성공단 관리위원회 기업지원부장을 역임한 김진향 교수는 그간 개성공단의 실무자로서 북한을 내 집처럼 드나들며 남북관계 최고의 전문가이자 명연사로 소문난 분입니다.

그런데 강연 제목이 "행복한 평화, 너무 쉬운 한반도 통일"이라니 너무 궁금하지 않습니까? 그렇게 어려워 보이던 통일이 이제야 겨우 희망의 실낱을 키우고 있는데 다짜고짜 너무나 쉽다니요? 이 분이 그간 개성공단에서 어떤 경험을 쌓았고 어떤 흐름을 보았길래 이런 말을 하시는지 한번 들어봐야 할 것 같습니다. 한반도 평화시대의 개막과 전망을 제대로 알아보고 싶습니다. 아울러 북한의 일상을 사진으로 보여주고, 남북 간의 많은 오해점 또는 궁금한 점을 시원스럽게 해소해 준다는 소문을 들었습니다.

유럽의 5개 도시가 김진향 교수 유럽순회강연을 함께 준비했으며 6월 2일 파리, 4일 로마, 6일 베를린, 10일 뮌헨, 11일 복흠으로 일정이 잡혔습니다.

저희가 사는 뮌헨에선

    + 언제: 2018년 6월 10일 일요일 오후 2시에
    + 어디서: EineWeltHaus, Großer Saal E01, Schwanthalerstr. 80, 80336 München에서
    Bom in Munich의 주최로 강연이 열립니다.
    + 입장료는 무료입니다. 부디 많은 분들이 멀리서도 참여하셔서 정통한 강연을 접하시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주최측 회원들이 십시일반으로 꾸리는 행사입니다.
    + 강연은 한국말로 진행되며 혹시 외국인들이 오시면 영어 요약본을 드립니다. 강연 후 토론 시간에 질문하고 싶은 외국인이 있으면 통역해드립니다.
    + 그날 저녁 7시에 김진향 교수님을 모시고 한국음식점 아리수 (Arisu, Triftstr. 1)에서 간담회가 있습니다. 강연에서 다루지 못했던 궁금한 점을 여쭐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니 많이 참석하시기 바랍니다. 아리수 영업휴일이므로 저녁식사는 각자 미리 드시고 오세요.

부디 많은 분들과 특별한 강연을 함께 들으며 희망의 기운을 받기를 바라면서...


Bom in Munich 드림
 
 
초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5-24 (목) 09:10 2개월전 추천추천 3 반대 0
다른 도시 강연 안내는 아래 링크 참조해 주세요.

https://www.facebook.com/KimJHReunification2018Europe/

 
 
초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5-24 (목) 09:10 2개월전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다른 도시 강연 안내는 아래 링크 참조해 주세요.

https://www.facebook.com/KimJHReunification2018Europe/
 
 
유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5-24 (목) 13:41 2개월전
초롱님, 반가와서 로그인했습니다..여전히 왕성한 활동 !
뮌헨의봄? 뭘까요?
     
     
 
 
초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5-27 (일) 10:37 2개월전
어휴 반가워라. 잘 계시지요? 뮌헨에 놀러오실 계획 세우시면 제게도 좀 알려주세요.

왕성하기는요. 이젠 유능한 젊은 분들이 다 하셔요. 저는 조금 옆에서 거들어주기만 하니까 얼마나 고맙고 좋은지 몰라요.

뮌헨의 봄은 이번 강연회를 준비하는 사람들의 모임이랍니다. 무슨 일이 있을 때마다 시간 되고 뜻이 맞는 사람들이 모였다 헤쳤다 하면서 능력껏 부담 없이 활동하고 있어요.
          
          
 
 
유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5-27 (일) 20:32 2개월전
기억해주시고 반겨주시는 님...
감사합니다..뮌헨에 가게 되면 연락 드릴께요.
뮌헨의봄..님들, 멋진님들에게 안부도...
Home  > 자유포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953 이혼 재판중이라는 사실을 알 방법 없을까요? … WesternV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21 34
13952 4’적(敵)대화로 인한 사회 양극화 : 독일과 … 코리아협의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20 105
13951 1'평화로 가는 길' 이야기 모임 장소 변경 -… 피앙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09 461
13950 1<제6차 세계 일본군 '위안부' 기림일> 베를… 코리아협의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07 256
13949 4독일 정부 오픈하우스 행사 8/25-26 토일… 1 소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04 762
13948 -7최저임금이라는 떡밥에 걸린 대한민국 12 베를린벙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03 1170
13947 4'평화로 가는 길' 이야기 모임 주권회복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02 272
13946 -6고수와 하수 그의 의식세계 1 베를린벙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02 455
13945 -3맹주성 교수가 임종석 비서실장에게 쓴 글입니다… 18 아이로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01 1338
13944 1"두 개의 기억"과 "보따리" 2 초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29 611
13943 독일 임명직 장관/ 직업공무원 차관 간의 갈등… 4 GENESIS0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29 655
13942 -3고영주 최후의 진술.... 25 아이로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27 1238
13941 3오늘 밤 개기월식 있어요 소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27 424
13940 5헬기사고로 순직하신 장병여러분의 명복을 빕니다… 2 아이로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27 241
13939 62013년 7월 22일 1 김진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26 389
13938 3프랑크푸르트 세월호 4주기 추모행사 후원금 정… 가아닌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26 190
13937 7어떤 "시대 정신"이 죽은 것 같은 느낌이 든… 1 여름신기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26 342
13936 독일 인터넷은 많이 느린가요? 7 DOD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25 926
13935 독일에서의 25일 혼자 생활 ㅋㅋ 1 Dre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24 1362
13934 17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4 mimikatz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23 1138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