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12명
[자유포럼] 토론게시판 사용규칙 - 질문은 주제에 맞는 문답게시판이 있으니 질문, 매매, 숙소구함, 구인구직, 행사공지 등은 해당게시판을 이용하세요. 펌글은 본인의 의견을 덧붙이고 출처를 밝혀 주세요. 유투브영상은 링크1,2에 주소를 남기세요.

위안없는 위안부 전시에 찾아온 정범구대사님_쿤스트페어라인64   















위안없는 위안부 전시와 행사

쿤스트페어라인 64입니다.

5월 8일 있었던 전시오픈행사에 참여해 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위안부의 존재는 한.일간에 있어서 가장 불편하고 해결하기 어려운 과거사입니다.
현재 28명의 위안부 할머니께서 생존해 계시지만, 90세가 넘는 고령들이십니다.
이번 전시와 행사는 위안부의 존재와 전범국으로서 일본의 위안부에 대한 참상을 유럽과 독일사회에 알리고, 한일간의 국부적인 갈등차원을 넘어 인륜차원에서 인류의 공동문제로 확산시키는데 있습니다.
역사는 왜곡할 수 없고, 돌이킬 수 없지만 전쟁의 참상은 절대 반복되어서는 안되는 궁극의 목표입니다.
고통과 희생으로 돌아가신 위안부 할머니들의 넋을 달래주면서, 아직 살아계신 할머니들의 편을 지켜드리는 것은 너무도 당연한 의무이며, 확장하여 현재에도 계속되는 전쟁지역 여성과 노약자의 인권을 지키기 위해 평화의 메세지를 공유하는 것은 함께 살아갈 미래공동체의 필수적 가치입니다.

정범구대사께서 전시장을 찾아주신데에는 상징적 의미가 있습니다.
지난 정권 때 일본정부는 위안부 합의를 빌미로 레겐스브르크의 소녀상 설치에 깊이 방해를 했습니다.
최근에는 본에 설치될 소녀상에도 압력을 넣으려 했지만, 뜻대로 되지 않은 상태입니다.

앞으로 위안부의 국제적 입지와 상징은 우리가 만들어가는 평화의 의지로 제대로 씌여져야 합니다.
이 전시는 일본을 비난하기 보다는 일본정부과 국민들이 용기를 내어 생존해 계신 할머니들이 받아들일 수 있는 진심에서 우러난 사과를 할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드는 데 일조할 것입니다.

사진: 미하엘 구른스트, 베를린 리히텐베르크 시장
        실비아 에쉬리히, rK 갤러리 대표
        정범구, 대한민국 특명대사
        이광, 쿤스트페어라인64 대표
사진 촬영:한동령

"위안없는 위안부" 전시는 베를린시의 전폭적 지원과 쿤스트페어라인 64의 기획으로 만들어졌습니다.

전시는 6월 29일까지 계속됩니다. 많은 발걸음으로 할머니들의 곁을 지켜주시길 바랍니다.

장소: 베를린 리히텐베르크 현대미술 Rk 커뮤날레 갤러리
 Möllendorffstraße 6, 10367 Berlin- Lichtenberg, Tel: 030/ 902963712

5월 25일 19시 한국문화의 밤_현대무용, 전통음악과 전통춤 그리고 가수 차민씨의 공연이 있습니다.

                              강요찬, 윤송일, 김보성, 박명현, 두들소리, 차민

6월 7일 19시 : 위안부의 과거와 현재 강연회

www.kunstverein64.com

Home  > 자유포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927 "위안없는 위안부" 한국문화의 밤 5월 … Sternenn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21 52
13926 -1편파수사 규탄시위 16 무삭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9 794
7위안없는 위안부 전시에 찾아온 정범구대사… Sternenn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5 480
13924 -16페미니즘이 뭐고 간에 29 로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5 1381
13923 8솔직히 실소가 나옵니다 45 먹통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2 2726
13922 6페미니즘 운동에서 미러링이 차지하고 있는… 10 가아닌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0 692
13921 6메갈 워마드도 페미니즘? 6 먹통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09 606
13920 1홍대몰카사건. 메갈과 워마드. 돌변한 언… 4 Cullum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09 589
13919 3홍익대학교 남성모델 누드사진 유출사건 39 Archistik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08 1720
13918 Trostlose Trostfrauen … Sternenn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07 168
13917 -1논리와 이성을 추동하는 감성, 기분, 정… 3 야스페르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05 475
13916 3베를린 2018 Trostlose Tro… 1 Sternenn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04 563
13915 독일 상점에서 특정고객 접근금지 가능한 … 14 viyam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03 1916
13914 3막막한 페미니즘 29 먹통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30 1744
13913 2서울 표준시로 통일 1 breesly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29 540
13912 2사회는 우리를 위해 있지 않다 15 류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26 825
13911 2페미니스트는 누구의 이름인가요? 5 먹통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26 449
13910 -3페미니즘에 대한 오해 41 susan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26 871
13909 4#미투자유발언&그릴파티 <I'm stil… 흑곰123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25 380
13908 -4[세미나]누가,왜 페미니즘을 공격하는가?… 20 야스페르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24 1072
v>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