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102명
[소자보] 행사·알림·설문·후기 - 행사 알림글 말고도 행사 후기를 올려주시면 궁금한 분들을 위해 도움이 되겠습니다. 동포공익단체인 한인회/한글학교/유학생회 등은 무료로 이용하시면 됩니다. 비영리 교민단체가 아닌 기업 혹은 특정종교의 행사/알림글은 상단광고영역에서만 허용되며 한달 게재료는 50유로입니다.

이야기 수집-베를린 소녀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코리아협의회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조회 712회 작성일 22-04-07 12:09

본문

소녀상을 철거시키기 위한 일본의 압력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애초에 설치를 허가했던 미테구는 소녀상이 머물 수 있는 기한을 올해 9 28일까지로 못박았습니다
'아리'(베를린 소녀상의 이름, 아르메니아어로 '용기'를 뜻함)는 국가가 세운 것이 아니라 진정한 평화와 정의를 염원하는 시민들이 세운 기념비임을 알리고자 합니다. 여러분의 이야기를 모아, 아리가 주민들과 어떻게 소통하고 있는지이곳에 살고 있는 한인들에게는 어떠한 의미가 있는지 독일 정치인들에게 알리고자 합니다. 이주민들의 역사도 독일 역사의 한 부분이 되어야 합니다여러분의 이야기 하나하나가 아리를 지키는 데 큰 힘이 됩니다!

56d0c130faa301988ccee097ade7de5e_1649325955_54.jpg

                                                                                                                                                                                                ©Dong-ha Choe

자작나무길, 베를린 소녀상 이야기를 채집합니다. 

당신의 이야기로 '아리'를 지켜주세요!

베를린 모아빗(Moabit)에는 평화의 소녀상이 있습니다. 

아르메니아말로 용기를 뜻하는, 아리라는 이름입니다.

아리 곁으로 날마다 사람들이 모여듭니다.

인연이 이어지고, 새로운 이야기가 생겨납니다.

 

손수 만든 목걸이를 걸어준 여성,
동화책과 사탕을 놓고 간 아이,

세계 여성의 날, 장미꽃을 선물한 이주민 청년도 있습니다.

너무 추워 보인다며 목도리를 둘러주는 할머니,

하필이면 한복을 입어 부담스럽다는 한인유학생도 있습니다.

일본에 세우지 않고 왜 독일로 가져와 말썽을 피우냐고 항의하던 이, 

아시아 때문에 코로나로 고생하고 있다며 별안간 역정을 내던 인종차별주의자도 있었지요. 

 

일본군 위안부 문제에 대해
더 많은 일본인들과 얘기하고 싶은 동기가 됐다는 일본인도 있습니다.
모아빗 할머니네에 놀러올 때마다
아리의 손이 차갑다고 감싸주는 어린 손녀딸도 있습니다.
아리 주변을 청소하고 행인들에게 아리 이야기를 들려주는 지킴이는

오히려 아리가 당신을 지켜주고 있는 것 같다고 말합니다.

 

아리는 이렇게 모아빗 주민이 되었습니다.

말을 걸고, 귀를 기울여 주었습니다. 

누군가의 친구가 되어 주었고
우리의 이야기가 되어 주었습니다.

 

아리 곁에서
독일 하나우 총기난사 테러를 추모하는 촛불이 켜집니다
.

미국 애틀란타 총격사건 희생자들의 이름도 불립니다.

전쟁 반대와 국가주의 반대도 외칩니다.

일상적 여성 성폭력과 여성 살해를 뿌리 뽑자 합니다.

반식민주의, 탈식민주의, 페미니즘, FLINTA, BIPoC...

모든 인종을 포함하는 기억문화,

우리의 입을 틀어막는
모든 종류의 억압과 폭력에 저항하자 합니다.

 

당신에게 아리는 무엇인가요?
우리에게 아리는 어떤 의미일까요?


아리의 이야기를 채집합니다.
마음속에 묵혀 두었던 당신의 이야기를 기다립니다.
아픈 이야기, 기쁜 이야기, 오래도록 기억에 남을 이야기를 보내주세요.

어느 나라 언어이건 상관없이 당신에게 편한 언어면 됩니다.

글쓰기가 불편하면 소녀상 앞에서 만나 이야기를 나눠도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로 아리를 지켜주세요!

 

-이야기 보내실 곳: mail@koreaverband.de

-기한: 4 31일까지


 



 


추천5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소자보] 행사·알림.설문.후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54 코리아협의회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7 06-06
253 베를린평화문화제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3 06-06
252 베를린평화문화제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8 06-04
251 크레타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5 06-02
250 크레타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4 05-23
249 sunee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7 05-23
248 한국수자원공사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5 05-20
247 코리아협의회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55 05-19
246 평등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5 05-14
245 브레멘한국학교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1 05-11
244 Physicist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0 05-09
243
2022 차세대 과학기술 연구캠프 (VeKNI S…
 행사 일시: 2022년 8월 6일 - 7일, 토요일/일요일, 뮌헨
sssisss0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7 05-04
242 Aidonin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6 04-26
241 동방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6 04-25
240 동방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7 04-25
239 630 04-25
238 kschmuc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4 04-24
237 베를린공대한인학생회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5 04-23
236 베를린평화문화제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1 04-20
235 영사과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4 04-19
게시물 검색
이용약관 | 운영진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비밀번호분실/재발급 | 입금계좌/통보방법 | 관리자문의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온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