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184명
[텃밭] 음식·맛집- 음식 이야기나 요리강좌, 맛집 정보나 리뷰 혹은 씨앗 등 식재료를 나누는 곳입니다. 이 게시판은 특성상 맛집에 대한 정보는 어느정도의 광고성이 있더라도 관용됩니다. 또 한식당 운영하시는 분들은 너무 빈번한 경우만 아니라면 한 두 번은 본인 식당에 대해 광고하고 자랑하셔도 됩니다.

송편

페이지 정보

작성자 triumph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5건 조회 2,933회 작성일 20-09-28 10:59

본문

낼모레가 추석이라 송편 빚어 보았어요.
마른 태국 쌀가루라서 쫀득한 맛은 덜하네요

소는 녹두와 단호박 가루 섞어 만들었고 참깨 껌은 깨 팥으로 넣었어요.
추천11

댓글목록

triumph님의 댓글의 댓글

triumph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마음먹기가 힘들지 해보니까 재밌네요, 친구와 함께 오손도손 얘기하면서 만들면 맛도 있고 힐링도 될 것 같아요.
역시 좋은 추석 보내세요!

triumph님의 댓글

triumph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쌀가루만 한국거라면 더시나게 만들었을거에요.
소만 있으면 만드는거 정말 재밌어요.
라이님도 남은 저녘시간 잘 보내세요.

triumph님의 댓글

triumph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네, 도토리묵 가루, 비트물에 약간 색소넣었고 그린색은 마차가루 넣었더니 좀약해서 그린색소 좀 넣었어요.
사실 그린색도 시금치 갈아서 물만 끓여 부어도되요.
노란색은 단호박가루고요.

  • 추천 1

pesto님의 댓글

pesto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언제부터 총 천연색의 송편을 만들기 시작했나요?
제 기억으론 쌀가루 그대로 반죽하여 속만 누어서, 간혹 맨드라미 꽃잎을 송편위에 붙여 모양새를내고 켜켜히 솔잎을 깔고 시루에 쪄서 익은 다음 물에 헹구어 참기름으로 맛을 내어 먹든거만 생각나네요....세월이감에 따라 많이 변했나봐요.

triumph님의 댓글의 댓글

triumph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언제부터 색을 넣은 지는 알 수 없지만 자연식품을 이용해서 색을 낼 수 있으니 눈으로 보기에도 예쁘긴한데 쌀가루가 맛이없으니 쫀득한 맛이 덜합니다. 저는 솔잎은 일부러 따러가야 하는 불편함에 그냥 쪄서 찬물에 샤워시켜서 참기름 발랐어요. 한국식뿐이 아니라 유럽에도 요리하는 변화가 많아진 건 사실이에요.

비르투포르투나네체시타님의 댓글

비르투포르투나네체시타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와~~정말 예술적이네요. 눈이맛있어하겠요!
쪄서 찬물에 샤워시켜야하는군요...언젠가 저도 한번 만들어보고싶네요!

triumph님의 댓글

triumph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초롱님~~ 너무 반갑습니다.
그림의떡이라는 말이 있듯이 보기는 예쁜데 쌀가루 탓을 해야겠어요 이제는 트릭스가생겨서 담번에는 더 예쁘게 만들어 보겠습니다.
어려운 코로나 시기 늘 건강 조심 하세요.

[텃밭] 음식·맛집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3276 옥시땅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41 12-17
3275 오르내림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74 12-15
3274 옥시땅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23 12-12
3273 옥시땅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58 12-12
3272 kokosberry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32 12-08
3271 말라갱이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44 11-29
3270 chobabchef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93 11-28
3269 JayL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84 11-27
3268 chobabchef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8 11-26
3267 옥시땅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08 11-11
3266 JayL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16 10-11
3265 racinee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97 10-09
3264 비르투포르투나네체시타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84 10-08
열람중 triumph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34 09-28
3262 som4tang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75 09-21
3261 som4tang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53 09-17
3260 iodner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43 09-16
3259 rhein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91 09-13
3258 triumph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5 09-12
3257 옥시땅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8 09-06
게시물 검색
약관 | 운영진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비밀번호분실/재발급 | 입금계좌/통보방법 | 관리자문의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온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