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15명
[먹거리텃밭] 먹거리와 관련된 이야기를 나누는 곳입니다. 민족주의는 혀끝에서 나온다고 합니다. 우리가 꿈에도 잊을 수 없는, 혀끝에 사무치는 그리운 맛에 대해 얘기를 나눠 봅시다. 각자의 노하우가 담긴 요리강좌도 좋습니다. 깻잎 등 먹거리무료나눔글은 예외적으로 벼룩시장 말고 이곳에 게재하셔도 됩니다.

시래기   





농장 하시는 분 한테 서 구해 말리는 중인데 어떻게 부드럽고 맛 있게 조리 해야 할지 고민입니다.

 
 
montrin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22 (목) 15:38 21일전
와~~ 진짜 여기서 구하기 힘든거 구하셨네요? 그것도 말리시고 계시고요. ㅎㅎ
조리법 비법은 없고 사진보니 감자탕 해먹고 싶네요. 이미 요리고수 같으신데...ㅎ
더 맛난 비법 얻으셔서 맛있는 식사하세요~~
주소 추천 0
     
     
 
 
triumph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22 (목) 20:36 21일전
감자탕에 시래기가 들어 갔던가요?  수미네 반찬보니 묵은지에  시래기 넣어서 볶음을 했던데 저도
한번 해보려고요.해마다  김장할때  조금씩 말려보긴 했는데  이번엔 무우 사면서 무우청을 부탁했더니  싱싱한걸로 많이 주셨어요, 감사합니다.
주소 추천 0
 
 
민트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22 (목) 19:05 21일전
엄마 하시는것 보니까 쌀뜨물에 하루 불렸다가 큰 솥에 손톱으로 눌렀을때 부드러워 질때까지 삶아서, 찬물에 헹군후 껍질을 벗겨서 된장에 무치거나 볶아주시더라구요^^ 시레기 된장비빔밥 너무 맛있겠네요!
주소 추천 0
     
     
 
 
triumph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22 (목) 20:48 21일전
안녕하세요,시험삼아서 압력솥에 7분정도 삶았는데 너무 부드러워진 느낌이네요.
엄마가 해주시던 예전 그맛 다시  찾아봐야죠.
주소 추천 0
 
 
rhei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22 (목) 19:09 21일전
어머나..... triumph님 하하 건조방법이,
놀라운 발상이세요.
아무리 생각해도 시래기맛에 대해 기억이 안 납니다.
나중에 요리로 만든 사진도 꼭 보여주셨으면 합니다.
주소 추천 0
 
 
triumph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22 (목) 20:59 21일전
라인님, 오랫만이네요. 한국에선 서리도 맞아가면서 말린 시래기가 맛 있다고 하는데 저는 이렇게 빨랫줄에 널어서 낮에는 밖에서 저녁엔 거실에서 벽난로까지 피면서 했더니 3일 지나니까  완전 건조가 되네요.
곰탕국에 된장 풀어 넣고 끓여서  총각김치 얹혀 먹으면 맛 있겠죠?ㅎㅎ
건강하세요!
주소 추천 0
 
 
초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23 (금) 13:36 20일전
엉 반가운 님들.... 얼마 전에 전 태어나서 처음으로 말린 시래기를 봤는데요, 조라법 검색해서 된장, 황태채 넣고 끓여봤어요. 와 꿀맛이더라구요. 아플 때 먹으면 좋을 맛? 남편 없을 때 한 솥 끓여서 혼자 다 냠냠.

추워졌어요. 건강들 하십셔.
주소 추천 0
 
 
초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23 (금) 13:38 20일전
사진 보니 트륌프 님도 참 대단하심다. 어쩜 저렇게 예쁘게 말릴 생각을 하셨을까요.
주소 추천 0
 
 
triumph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23 (금) 19:20 20일전
초롱니~~~임, 반갑습니다. 저역시 여기서 살면서 무청까지 말리는 할머니가 되리라곤
생각을 못했네요.ㅎㅎ
저의남편은 냄새 폴풀 나는 된장찌게도 안해줘서 못먹는사람 인지라 ...
초롱님도 건강 하세요.
주소 추천 0
 
 
gab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26 (월) 22:57 17일전
우와, 정말 대단하세요!!! 시래기가 예쁘게도 잘 말랐네요.
주소 추천 0
 
 
triumph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1-27 (화) 05:43 17일전
가을에 조금 말려서 먹어보니 산거보다 깨끗하고 또 있으면 자주 먹을수 있어서 좋더라구요.
주소 추천 0
Home  > 먹거리텃밭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932 샤브샤브용 고기 4 gab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1-26 1177
시래기 11 triumph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1-21 811
2930 떡만들때 필요한 찜기(찜통?) 및 면포(삼베보… 3 홀라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0-27 973
2929 북어채... 2 tavi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9-23 974
2928 대추나무에 대추가 주렁주렁 열렸어요! 3 비르투포르투나네체시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9-19 1103
2927 오징어비린내없앨때 3 앤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9-18 694
2926 혹시 떡만들어본신분.... 8 kangka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27 2242
2925 2채식주의자(비건)분들 희소식!! 진라면 비건 … 4 xxx1234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14 2293
2924 집된장 9 하늘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13 1461
2923 베를린 생물 고등어 5 sr947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19 1689
2922 미역국에 들어가는 소고기 종류 4 Bimme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18 1880
2921 [Wuerzburg] 봄동 새싹(?) 드려요 3 Jinn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15 730
2920 독일에서 한국 기념품으로 선물할만한 괜찮은 술… 1 별한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12 1087
2919 다들 생선 어떤 거 사드세요? 5 김빵떡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06 2206
2918 Grunkern 이 뭘까요 1 나는수요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05 934
2917 생크림 케이크에 올라가는 생크림.. 3 유시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6-29 1185
2916 깻잎용 흙 9 번개파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6-28 1386
2915 짜장면 면으로 어떤걸 쓰는게 나을까요? 12 eunh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25 3068
2914 독일 맥주 2 독일띠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24 1293
2913 안녕하세요 깻잎 모종이나 씨앗 구합니다! 무엇을하든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22 711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