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37명
[먹거리텃밭] 먹거리와 관련된 이야기를 나누는 곳입니다. 민족주의는 혀끝에서 나온다고 합니다. 우리가 꿈에도 잊을 수 없는, 혀끝에 사무치는 그리운 맛에 대해 얘기를 나눠 봅시다. 각자의 노하우가 담긴 요리강좌도 좋습니다. 깻잎 등 먹거리무료나눔글은 예외적으로 벼룩시장 말고 이곳에 게재하셔도 됩니다.

여러분의 도움으로 순대 만들어 보았습니다! ^^   

안녕하세요 순대를 사랑하는 여러분~ 

 

지난주 ​여러분들께서 주신 정보를 기초하여 주문한 돼지 피 분말과 소금에 절인 소창이 도착해서 본격적으로 도전해 보았습니다. 

 

애들이 자서 집이 조용해지는 저녁 9시에 시작해 새벽 1시까지 온 부엌에 피칠(!)을 하며 삶아내기까지.... 이건 뭐 출산의 고통만큼 고되고 일이 많아 수제 순대를 만드는건 태어나서 마지막이 아닐까 하는 심정으로 부엌 청소까지 끝까지 버텼습니다. 

 

생각했던 순대전문점 삘(?)의... 독일의 피소세지에 더 가까운 모습의... 순대를 만나게 되었습니다. 찹쌀과 당면 그리고 당근과 파의 콜라보레이션이 기가 막히게 맛있어서 터진 순대는 건져내서 족족 다 먹었습니다. 선짓국도 먹어본적이 없는 제가... 돼지 피칠한 부엌서 터진 순대를 먹고 있는 제 모습을 스스로 보았다면 괴기스러웠을것같아요.... 마녀가 히히히히 하며 흡족한 미소를 띤체로 무슨 짐승의 생간을 꺼내먹는것 같은 그런 인상 아니었을까 싶네요.^^

 

갑자기 순대 부자가 된 저는 오늘 아침에도 맛있는 순대볶음을 해먹고, 다음 순대는 당면을 좀더 넣어야겠다는 생각뿐입니다. 아이들이 이런 고급진 순대 말고 시장서 먹던 당면만 들어간 순대로 해달라고 해서요. 남편 회사 동료 아저씨들도 한국 여자가 만든 한국 블루트부어스트는 어떤가 싶어서 다들 조금 잘라오라고 남편을 설득하고 있다네요. ^^  순대 만들던 당시의 고통은 마치 출산의 고통이 출산 후 다 잊혀지듯이 이미 다 잊고 더 맛있는 다음 순대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잊을수 없는 인생의 추억을 만드는데 기여해주신 모든 먹거리텃밭 선배님들~ 언제 다 같이 둘러앉아 순대 나눠먹을 그날을 기대합니다~~~~ 다들 건강하시고 또 즐거운 시간 되시길 빕니다!

 

추신- 사진 업로드가 속상하게도 안되네요..ㅠㅠ

 

 

 

​ 

 
 
유리주전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2-20 (화) 09:35 7개월전 추천추천 1
나에게도 개그콘서트님 같은 정열이 있다면...
사진이 없어 진짜 아쉽습니다.

 
 
유리주전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2-20 (화) 09:35 7개월전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나에게도 개그콘서트님 같은 정열이 있다면...
사진이 없어 진짜 아쉽습니다.
주소 추천 1
     
     
 
 
개그콘서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2-20 (화) 14:24 7개월전
안녕하세요 유리주전자님~ 저도 설마설마했는데 역시 순대 해 드시는 고수님들이 여기 베리엔 많이 계셔서 이렇게 버킷리스트의 하나였던 순대만들기를 성공(?) 했습니다. 저도 정열까지라고 할만한 것은 없었지만 다들 등 밀어주셔서 수월하게 했어요. ^^ 베리분들 정말 대단하세요~~~
주소 추천 0
 
 
평생쟁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2-20 (화) 17:48 7개월전
엄청나십니다! 엄지척!
주소 추천 0
     
     
 
 
개그콘서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2-22 (목) 22:27 6개월전
부끄럽습니다.....ㅋㅋㅋ
주소 추천 0
 
 
슈메터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2-20 (화) 20:07 7개월전
축하드립니다^^
주소 추천 0
     
     
 
 
개그콘서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2-22 (목) 22:28 6개월전
감사합니다^^
주소 추천 0
 
 
영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2-22 (목) 21:00 6개월전
약 10년전 베리에서 "미미모나"께서 순대를 만드시고
사진도 올리시고 -- 어떻게 올리셨는지는 기억이 안남 --
우편으로 몇명에게 보내주셔서, 맛있게 먹은 1인입니다.

아마 하키님, 스누커님도 같이 드셨을듯 ...
다들 보고싶네요
주소 추천 0
     
     
 
 
유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3-13 (화) 18:04 6개월전
헐..누구시레요?어쩐지 들르고 싶더니만 영이님이...어디서 사세요?거넝하시고요?
주소 추천 0
 
 
영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2-22 (목) 21:03 6개월전
주소 추천 0
     
     
 
 
개그콘서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2-22 (목) 22:26 6개월전
안녕하세요^^ 하키님께서 미미모나님 순대성공기 알려주셔서 저도 참조했답니다. ^^ 그 당시 댓글들이 2002년 월드컵 열기 저리가라로 뜨겁더라구요. 읽는 저도 흥분되고 너무 재미있었어요.^^
주소 추천 0
          
          
 
 
영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2-23 (금) 22:25 6개월전
그당시 베리가 엄청 뜨거웠죠, 만든 음식도 나눠먹고 ...
쓸데는 없지만 포인트도 사심만 넘게 그때 쌓인겁니다.
다들 열살씩 더 드셨을텐데 저만 빼고 ~
주소 추천 0
               
               
 
 
개그콘서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2-25 (일) 18:25 6개월전
그 일이 벌써 10년전 일이군요! 10년이 지난 지금도 모든 댓글들  너무 재밌었어요. ^^ 만든 음식도 나눠드셨다니 정말 좋네요. 대단하세요~ 영이님만 10년전 나이라는걸 전 믿씁니당~~ ^^
주소 추천 0
               
               
 
 
유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3-13 (화) 18:07 6개월전
다시 뜨겁게 데울까요? 영이님..영원한 이십대라고 ..영이..님..첨에 여잔줄...무기야..흠..또 뭔추억..
주소 추천 0
 
 
EnSoF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4-24 (화) 17:53 4개월전
축하드립니다~^^. 요새 순대만들때 소세지 기계를 사다가 만들고 있는데, 훨씬 빠르게 만들어지더라구요. 10인분이 순식간에 만들어집니다. 강추!
주소 추천 0
     
     
 
 
개그콘서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5-09 (수) 22:55 4개월전
안녕하세요^^ 어떤 기계를 쓰시는지 여쭤봐도 될까요?
주소 추천 0
          
          
 
 
EnSoF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9-19 (수) 16:25 6일전
주소 추천 0
Home  > 먹거리텃밭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930 북어채... 2 tavi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9-23 219
2929 대추나무에 대추가 주렁주렁 열렸어요! 2 비르투포르투나네체시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9-19 407
2928 오징어비린내없앨때 1 앤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9-18 202
2927 혹시 떡만들어본신분.... 8 kangka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27 1531
2926 2채식주의자(비건)분들 희소식!! 진라면 비건 … 4 xxx1234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14 1736
2925 집된장 9 하늘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13 1115
2924 베를린 생물 고등어 4 sr947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19 1395
2923 미역국에 들어가는 소고기 종류 4 Bimme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18 1305
2922 [Wuerzburg] 봄동 새싹(?) 드려요 3 Jinn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15 572
2921 독일에서 한국 기념품으로 선물할만한 괜찮은 술… 1 별한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12 808
2920 다들 생선 어떤 거 사드세요? 5 김빵떡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06 1783
2919 Grunkern 이 뭘까요 1 나는수요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05 733
2918 생크림 케이크에 올라가는 생크림.. 3 유시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6-29 920
2917 깻잎용 흙 9 번개파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6-28 1131
2916 짜장면 면으로 어떤걸 쓰는게 나을까요? 12 eunh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25 2768
2915 독일 맥주 2 독일띠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24 1114
2914 안녕하세요 깻잎 모종이나 씨앗 구합니다! 무엇을하든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22 573
2913 들깨와 고추모종을 나누어 드립니다 1 새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8 770
2912 두부 파는 독일 슈퍼마켓 있나요? 5 silent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3 1501
2911 프라이부르크 깻잎 나눔합니다. 1 Gurm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30 692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