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21명
[먹거리텃밭] 먹거리와 관련된 이야기를 나누는 곳입니다. 민족주의는 혀끝에서 나온다고 합니다. 우리가 꿈에도 잊을 수 없는, 혀끝에 사무치는 그리운 맛에 대해 얘기를 나눠 봅시다. 각자의 노하우가 담긴 요리강좌도 좋습니다. 깻잎 등 먹거리무료나눔글은 예외적으로 벼룩시장 말고 이곳에 게재하셔도 됩니다.

도다리 (가자미) 낚시 2탄   

두번째 도다리 낚시하러 오늘 9시에 약속을 했는데 5분이 지났는데, 아직들 안나타났다. 막간을 이용해서 베리에 오늘 낚시와 낚시 결과인 도다리로 횟감과 도다리 쑥국에 대해서 우리 베리의 요리의 장인님들께 문의를 드릴까 합니다. 물론 인터넷 검색에 요리법이 뜨긴 합니다만 그래도 문의를 드립니다. 아직 지난 번 낚시때 잡은 도다리도 냉동고에 있는데, 혼자서 해 먹자니 그래서 아직 손을 못대고 있는 상태입니다.^^ 오늘도 지인 둘과 함께 배를 타고 수우도와 통영의 부속섬인 욕지도근방에서 낚시를 할 예정입니다. 날씨도 해도 없으면서 춥지않고 바람도 별로 없고 파도도 잔잔한 편이라서 배낚시엔 적합한 날씨입니다. 도다리낚시의 최고의 미끼인 참갯지렁이 (홍무시 혹은 혼무시?)는 한통에 만 2천원이나하는 고가의 몸값을 자랑하는 미끼여서 오늘은 지난 번에 청갯지렁이 (청개비)를 써서 낚시했을때보다 자못 기대감이 큽니다.

다녀 오겠습니다~  


 
 
triumph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4-08 (토) 17:55 2년전
안녕하세요, 양지녘님! 그간 도다리 많이 잡으셨나요?
도다리기가 뭔가해서 인터냇 검색해보니 바로 Scholle 라고 하는 생선이였네요???

독일은 생선이 귀한나라여서인지 말린생선은 찾아볼수없고 가끔 폴투갈 식품점 에서 말린생선을 파는데 엄청 비싸네요.
언젠가 벨기에 오스트엔데에서 꾸덕꾸덕 말린 숄레를 사본적이 있는데 집에서 팬에 구워먹으니 별 양념이 필요없이 맛있던데요.
가자미는 예전에 엄마가 즐겨드시던 생선중에 하나인데 생선조림으로 하셨던것같아요.
저라면 싱싱한 그자체로 소금 후추 마늘 발라서 숯불에 구워 먹으면 젤로 생선특유의 맛을 볼수 있을것 같아요. 양념장으로 칼집을 낸 생선에 잘 발라서 오븐에 구워도 좋겠고요.
 찌게나 국은 인터냇 검색으로 해보셨으면  아마도 맘에 드실만한  레시피로 조리해서 드시지 않았을까요?

많이 잡아서 여유가 있으시다면 소금뿌려서 바람에  잘 말려서 냉동해놓으셔도 이담에 맛있게 튀김으로 드시면 일이 많이 없고 작은가시들은 그냥 부스러져서 먹어도 괜찮더라고요.
맛있게 드시고 행복한 휴가 되시길 바랍니다.
주소 추천 0
     
     
 
 
양지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4-08 (토) 23:13 2년전
triumph님, 안녕하세요?
맞습니다, Scholle. 이 봄도다리는 봄이 산란기여서인지는 몰라도 이때에 맛이 최고라고 합니다. 수우도라고하는 섬 근처의 조개, 홍합 양식장옆이 최고의 낚시 포인트이고 도다리 사이즈가 30 cm가 넘는 도다리로는 대물급이 잡혀서 이번에도 독일인마을 항구에서 출발하여 그리로 갔었습니다. 이번에는 모두 낚시 결과가 시원찮아서 그래도 4마리를 잡은 제가 두마리를 다른 지인 둘에게 양보하고 두마리만 챙겨왔습니다. 지난 번에 냉동해둔 두마리와 네마리의 도다리를 어떻게 해 먹을까 생각중입니다. 말씀대로 바람에 꾸덕하게 말려서 숯불에 구워 먹는 것도 괜찮을 것같습니다. 혼자서 먹기에는 생선이 모두 커서 이것 저것 다른 방법으로 해 먹어봐야겠어요^^. 욕지도까지는 못갔고 사량도까지 배로 이동해서 낚시를 해봤는데, 사량도는 주변이 크고 작은 섬으로 둘러 쌓여서인지 호수처럼 잔잔하고 햇살에 따스하다 못해 덥기까지했습니다. 경남 고성과 사량도 사이를 오가는 여객선이 사람들과 차를 잔뜩 싣고 지나가는데, 여객선이 지나가면서 사람들이 우리가 낚시하는 모습을 호기심있게 보더군요. 사량도에 산행을 가는 커플들의 모습이 눈에 많이 띄더군요.

요리에 대해 추천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 오늘부터는 다시 집수리에 전념할까 합니다. 일이 끝도 없는 것 같지만 나름 새로운 결과물이 생길때마다 흐뭇한 마음이 듭니다. 집 내부 수리를 하다보면 지치기도하고 배고파서 간단히 해먹고 다시 외부 작업 중오늘은 차고 지붕에 슁글지붕 붙이고 돌담 보수작업을 조금해야할 것 같습니다. 창고를 지으려고 기초석용으로 시멘트로 기둥용 기초석을 만드는 것도 해야하는데, 너무 많은 것을 하려는 마음에 제동을 걸기도 합니다. 앞으로 5년은 작업을 해야 집에 니름 재미있는 그림이 나올것 같습니다.
감사드리며 님께서도 오늘 행복하고 즐거운 하루되시기를 바랍니다.
주소 추천 0
Home  > 먹거리텃밭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986 1생연어 먹어도 되나요? 7 JINK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26 1403
2985 깻잎 모종구합니다. 8 violett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25 609
2984 [범준레시피] 수원왕갈비통닭 (순살치킨) 만들… inMainz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25 457
2983 3독일이니깐 담궈먹을 수 있는 명이김치 2 얀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24 836
2982 1[범준레시피] 마리마리 김말이! [feat. … inMainz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23 421
2981 1연휴의 아침은 프렌치토스트로 얀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21 466
2980 1일본식 코튼 치즈케이크 만들기 chefl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9 607
2979 4[범준레시피] 족발! 독일에서 쉽게 해먹을 수… 1 inMainz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8 741
2978 2[범준레시피]가 드디어 유튜브를 시작했습니다.… inMainz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7 485
2977 슈니첼Schnitzel 만들기 팁!! 얀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7 76
2976 레베에서 쌩 통 코코넛을 사서 코코넛워터를 마… 얀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5 459
2975 2깻잎키우기 - 작은 팁들... 3 얀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5 1252
2974 연어구매 영이2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3 530
2973 정말 간단하고 쉬운 고르곤졸라 피자 만들어봅시… 얀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10 552
2972 프랑크푸르트 깻잎씨앗 구해요 ㅠㅠ 8 Lisaaa0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09 606
2971 수원 왕갈비 치킨버거 만들기 chefl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09 376
2970 3요즘에 리들에 파는 아나나스!!! 꼭 드셔보세… 4 얀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06 1374
2969 베를린 깻잎 씨앗 나눔합니다. 3 형광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06 470
2968 1명이장아찌 담궈봤어요!! 10 얀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4-03 1182
2967 독일에서 먹는 은행 구할 수 있을까요?? 2 망할비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28 730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