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70명
[독어문답] 실생활에서 독어를 사용하면서 궁금한 점들을 묻고 답하는 곳입니다. 하늘은 스스로 돕는 자를 돕는다는 것이 이곳의 대원칙입니다. 모두 알아서 대신 해달라는 식의 글은 무통보삭제됩니다. 가령 작문 관련 질문을 할 때도 가능한 스스로 작문한 것을 제시하면서 먼저 성의를 보이세요. 또 특정인에게 무리한 요구를 하거나 귀찮게 하는 행위를 삼가합시다.

긴 한 문장 해석 도와주세요.

한 문장이 꽤 깁니다. 문학관련 텍스트고요. 특히 hatte 이전 문장, der에 걸리는 관계문이 매끄럽게 해석이 되지 않습니다.  좀 도와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Das Interesse für einen Lesestoff, der das Verhältnis der Geschlechter und das Sujet der partnerschaftlichen Liebe zum Inhalt und dessen anrührende Liebesgeschichte entscheidende Wirkung auf die bald im Bürgertum weit verbreitete Empfindsamkeitskultur hatte, erreichte zumindest in gewissen Grenzen auch männliche Leser, so dass der empfindsame Sprachcode der Zeit sich über von Frauen wie von Männern verschlungene Romane verbreitete, in denen Codewörter wie Herz und Träne, Rührung und Weinen, Freundschaft und Geselligkeit hundertfach vorkommen.
 
 
푸에블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3-08 (목) 21:36 11개월전 추천추천 0
der ..... zum Inhalt (hatte), und dessen .......... hatte 이렇게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둘다 haben 동사를 가져서 앞은 생략했다고 보셔도 됩니다. der가 아니라 두번째는 dessen으로 받아서 문장이 더 눈에 안들어왔을 수도 있겠네요.
몇몇 단어들이 정확한 의미를 제가 몰라서 하나하나 다 번역하기는 껄끄럽고 그냥 요약하면

연애소설류에 대한 관심이 (여성뿐만 아니라) 남성독자들도 어느정도 확보하면서 시대의 감성 언어코드가 남녀독자를
 불문하고 넓게 퍼졌다는 이야기 같습니다.

Das Interesse für einen Lesestoff/ der das Verhältnis der Geschlchter und das Sujet der Liebe zum Inhalt hatte, und dessen(Lesestoff) Libesgeschichte Wirkung auf Empfindsamkeitskultur hatte/ erreichte männliche Leser, so dass der Sprachcode der Zeit sich über Romane verbreitete, in denen Codewörter vorkommen.

뼈대만 남겨봤습니다. 슬러시 처리한 부분이 해석이 잘 안된다고 하신 부분이구요. 슬러시 안의 내용은 살짝 바꿨습니다.

 
 
푸에블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3-08 (목) 21:36 11개월전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der ..... zum Inhalt (hatte), und dessen .......... hatte 이렇게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둘다 haben 동사를 가져서 앞은 생략했다고 보셔도 됩니다. der가 아니라 두번째는 dessen으로 받아서 문장이 더 눈에 안들어왔을 수도 있겠네요.
몇몇 단어들이 정확한 의미를 제가 몰라서 하나하나 다 번역하기는 껄끄럽고 그냥 요약하면

연애소설류에 대한 관심이 (여성뿐만 아니라) 남성독자들도 어느정도 확보하면서 시대의 감성 언어코드가 남녀독자를
 불문하고 넓게 퍼졌다는 이야기 같습니다.

Das Interesse für einen Lesestoff/ der das Verhältnis der Geschlchter und das Sujet der Liebe zum Inhalt hatte, und dessen(Lesestoff) Libesgeschichte Wirkung auf Empfindsamkeitskultur hatte/ erreichte männliche Leser, so dass der Sprachcode der Zeit sich über Romane verbreitete, in denen Codewörter vorkommen.

뼈대만 남겨봤습니다. 슬러시 처리한 부분이 해석이 잘 안된다고 하신 부분이구요. 슬러시 안의 내용은 살짝 바꿨습니다.
주소 추천 0
 
 
52Hz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3-08 (목) 23:35 11개월전
성의 관계와 파트너적인 사랑을 테마로 하는 그리고 (그의) 감동스러운 사랑얘기가 곧 사회에 널리 퍼지게 되는 감성문화에 결정적인 영향을 준 읽을거리에 관한 관심은 적어도 어느정도 남성독자에게도 이르러 시대의 감성적인 언어코드가 여성과 남성에게도 마찬가지로 삼켜진 - 그 속에 마음과 눈물, 감동과 눈물흘림, 우정과 함께함 같은 코드들이 수백번 등장하는 - 소설들을 통해 퍼져나갔다.
주소 추천 1
 
 
시에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03-09 (금) 17:11 11개월전
두 분다 감사드립니다. 관계대명사 문장이 문법적으로는 명확하게 와 닿네요. 그런데 왜 이렇게 문장을 길게 늘여놓은 건지...ㅜㅜ
주소 추천 0
Home  > 독어문답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596 청구 취지, 항소 취지 3 내건 포인트 있음:400점 sonnenblume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4 345
8595 '익숙하지 않은' ....? 6 Eusebiu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4
8594 문법문제 Sein Ziel ist es, di… 1 서울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3 322
8593 hätte geöffnet werden müs… 2 떡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1 444
8592 1몸짱 근육맨을 독일어로 뭐라고 하나요? 4 사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0 788
8591 독어 문장 질문 하나만 부탁드립니다. 4 thestuffedm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0
8590 schätzen 2 오길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07 513
8589 test DaF 말하기 고민.. 2 내건 포인트 있음:1000점 smukk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07 559
8588 Du bissoch - 문장. 2 아라베스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06 320
8587 TESTDAF 작문 고민상담.. 7 고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29
8586 독일어 작문 질문드려요! 3 solt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28
8585 ohne와 kein의 용법... 2 Eusebiu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27 729
8584 Ebay 핸드폰 거래 못 알아 듣겠습니다 ㅠㅠ 1 로익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26 452
8583 "~임에 틀림없다, ~일지도 모른다" 의 표현… 2 떡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23 1076
8582 릴케의 시 1 소박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20 405
8581 팁을 줄때 어떻게 하나요. 5 아라베스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17
8580 도이체반 예매 해보신 분들 ㅠㅠ 2 김빵떡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13 555
8579 핸드폰 회사에서 편지 받았는데요,, 1 프란츠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12 536
8578 해석이 어렵습니다. 2 욱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12
8577 증상에 대해서 번역이 필요한 것 같습니다. 4 류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11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