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포럼
생활문답
벼룩시장
대자보
먹거리
비어가든
자유투고
갤러리
연재칼럼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독일개관
독일개관
관광화보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현재접속
114명
[유학일기] 유학생의 애환이 담긴 일기 외에 사는 이야기 혹은 직접 쓴 시와 소설을 게재하는 곳입니다.

[유학일기] 심심하고 우울한 독일생활 극복!(독일어 공부도 함께)   



안녕하세요,

저는 현재 독일에서 공대 다니고 있는 학생입니다.ㅎㅎ
입학 후 학교에서 공부를 하면 독일어가 나날이 빠르게 발전 할 줄 알았었는데
생각과는 다르게 학교생활이 그렇게 큰 도움이 되지는 않더라구요.
이렇게 생각처럼 되는 일도 없고, 아시다시피 독일생활이 워낙 심심한지라 간혹 우울해지기 일쑤 였어요.

그래서 독일어 쓸 기회도 늘리고 취미활동도 해볼까해서 한국에서부터 즐겨해왔던 농구 대학 동아리에 들어갔는데, 아무래도 독일에서는 비인기 종목이라 그런지 중국친구들 밖에 없더라구요; (중국어 많이 배웠어요. 따거~)

지금도 재밌게 하고 있는 농구지만 부족함을 느낀 저는 이것저것 알아보다가 한국에서 몇번 경험해본 적 있던 주짓수를 시작하게 되었어요!

외국인들과 힘을 겨루는 운동이라 처음에는 정말 무섭고 많이 굳어 있었는데, 같이 운동하는 친구들이 말도 많이 걸어주고 기술도 알려주며 잘 챙겨주는 덕에 금방 적응했고 지금까지도 취미로 재밌게 즐기고 있습니다.

스포츠는 만국의 공통언어라고 하잖아요ㅎㅎ 그래서 그런지 적극적으로 관심갖고 열심히 하다보니 더 빨리 친해질수 있었던 것 같아요.

그래서 시작한지 얼마 안 된 시점에 경험삼아 대회도 나갔었어요.
그런데 진짜 운 좋게도 ㅎㅎ 은메달을 따왔습니다!

대회 이후로도 꾸준히 운동하면서 활기찬 나날들을 보내고 있어요.
주짓수를 시작하기 전 무료함과 다르게 요새는 건강도 챙기고 (관절은 남아나지 않지만...ㅠ) 독일친구들과 접할 기회도 많이 늘어나서 즐겁게 살아가고 있습니다.ㅎㅎ

많은 분들이 꿈꿔왔던 유학생활과 이질적인 독일생활로 인해 정서적으로 많이 힘들어 하시는거 같던데
저한테는 개인적으로 이런 취미활동이 정서적으로 많이 도움이 되었습니다.
날씨도 많이 좋아졌으니 적어도 취미활동 하나씩은 가져보시길 권장드립니다.

은메달 딴 모습을 남기고 싶어서 영상으로 만들어봤어요 ㅎㅎ 영상보시면서 동기부여 받으시길 바래요!!!
https://youtu.be/rJcQOY-G24g

 
 
mirumo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6-11 (화) 15:07 13일전
정말 멋지시네요!!!
취미를 잘 활용하면 독일생활을 풍요롭게 할 수 있는 것 같아요. 독일생활 뿐만 아니라 인생이 풍요로와지지요. 이렇게 멋진 취미를 가지신 님이 정말 부럽네요!!!
주소 추천 0
     
     
 
 
Hojj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6-12 (수) 11:32 12일전
감사합니다!! 네 맞아요, 특히 독일에서는 취미생활 하나씩 있으면 진짜 좋은 것 같아요 ㅎㅎ  제가 있는 지역은 오늘 정말 덥네요 ...!! mirumoon님도 더운 날 재밌고 멋진 취미생활로 즐겁게 보내시길 바래요!!!
주소 추천 0
 
 
jongw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6-11 (화) 23:03 13일전
와 잘하셨어요! 저도 독일 생활 우울하고 맥빠지는 나날이었는데, 뭘해도 재밌거나 한 일이 없더라구요.
주소 추천 0
     
     
 
 
Hojj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9-06-12 (수) 11:34 12일전
감사합니다!!!
그쵸.. 모두에게 그런날들이 오나봐요.... 겨울에는 특히 더 그렇더라구요ㅠ;;
그래도 jongwon님 기운빠져 있지 마시고 운동 같은거 하시면서 활기찬 나날들 보내시길 바래요!!
우울증 같이 극복합시다!! 독일생활 화이팅!
주소 추천 0
Home  > 유학일기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386 유학일기 2마지막 미대도 탈락했습니다. 그리고 제 정신도… 18 몽슈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15 3026
2385 사는얘기 처음으로 한국으로 돌아갈까 하는 생각을 했습니… 10 hallo0323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14 1763
유학일기 6심심하고 우울한 독일생활 극복!(독일어 공부도… 4 Hojj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11 1823
2383 시소설 5이자의 알바 오디세이 5 2 52Hz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11 295
2382 유학일기 8유학 3학기 넋두리.. 10 머스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05 1845
2381 유학일기 대학교 학생으로 지내다가, 아우스빌둥... 가… 1 B급남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27 1203
2380 유학일기 인터내셔널 과정 들어가기 위한 스튜디엔콜렉은 … 2 프랑크소세지123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17 953
2379 유학일기 시험 또 떨어졌다. 다 포기하고 싶다 6 olotor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16 3329
2378 시소설 5이자의 알바 오디세이 4 6 52Hz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5-08 635
2377 유학일기 4나의 독일 대학원 일기 5편 2 Droyse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17 1994
2376 유학일기 4나의 독일 대학원 일기 4편 1 Droyse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15 1499
2375 유학일기 13유학의 끝이 보이네요. 20 짜이한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15 4071
2374 사는얘기 3독일 지인과의 처신 문제 16 델리리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14 3543
2373 시소설 8이자의 알바 오디세이 3 10 52Hz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05 1107
2372 유학일기 여러분이면 독일의 어디에서 사실 건가요? 21 스누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02 4384
2371 사는얘기 9분데스리가 표 인터넷 구매시 주의해야 할 Vi… 3 Zusamme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27 1163
2370 사는얘기 6베를린에서 사기 당할 뻔한 얘기 - 신종사기 … 23 Zusamme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5 4626
2369 사는얘기 1사내 정치질?에 참여하고 싶지가 않습니다. 30 핸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1 3466
2368 유학일기 Vorlesung 과 seminar 수업 14 Jw035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07 1562
2367 유학일기 첫 klausur 치고 왔어요! 1 유기경종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04 1338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입금통보규칙 및 계좌 | 관리자메일
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동포 언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