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189명
[유학일기] 유학생의 애환이 담긴 일기 외에 사는 이야기 혹은 직접 쓴 시와 소설을 게재하는 곳입니다.

시소설 더 많이, 더 좋게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겨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64.37) 조회 2,380회 작성일 12-06-15 20:39

본문

Noch  mehr ,  noch  besser                                      더 많이, 더 좋게

In  jener  Zeit,                                                  우리 모두가
als  wir  alle  arm  waren,                                    가난했던 그 시절,
mit  einem Stück  Kartoffel                                  감자 한 톨에도
konnten  wir  so  gröhlich  sein,                            우린 그렇게 기뻐할 수 있었고,
mit  einem  Arm  voll  Brennholz                            한 아름의 땔나무에도
konnten  wir  so  glücklich  sein.                            그렇게 행복할 수 있었습니다.

Aber  in  dieser  Zeit,                                          우리 모두가
in  der  wir  in  Fülle  leben,                                  풍요로운 지금은,
mit  Delikatessen  aller  Art                                  진수성찬 앞에서도
wurden  wir  doch  nicht  froh,                              즐거워할 줄 모르고,
auch  unser  Wohlleben                                        화려한 생활 가운데에서도
hat  uns  nicht  glücklich  gemacht.                        행복한 줄을 모릅니다.

Wir  alle  leben                                                    우리 모두는
in  der  gegebenen  Natur,                                    자연의 섭리 가운데 살면서도
und  wünschen  immer                                        그 섭리를 알지 못하고,
noch  Mehr,                                                      더 많은 것을,
noch  Besseres,                                                  더 좋은 것을,
indem  wir  sie  doch  nicht  erkennen.                    늘 소망합니다.

Sie  bringt  alle  in  Harmonie ;                              자연의 섭리는
vom  Überfluss  nimmt  sie                                  모든 걸 고르게 합니다,
und  ergänzt  damit  einen  anderen  Mangel.          넘치는 것에서 덜어내어
Sowie  sie                                                          모자라는 걸 채워줌으로써.
von  einem  Besseren  abnimmt                            또한 잘난 것에서 꺾어내어
und  damit  verbessert  etwas  Schlimmes .            못난 것을 고쳐줌으로써.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유학일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10 시소설 fatamorgan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01 06-20
열람중 시소설 한겨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81 06-15
108 시소설 fatamorgan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42 06-05
107 시소설 한겨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38 05-21
106 시소설 fatamorgan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17 04-20
105 시소설 한겨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42 03-22
104 시소설 fatamorgan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28 03-22
103 시소설 한겨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38 03-07
102 시소설 리드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06 03-06
101 시소설 한겨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14 02-26
100 시소설 한겨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62 02-13
99 시소설 리드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43 01-26
98 시소설 한겨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94 01-18
97 시소설 한겨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52 01-10
96 시소설 가멜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94 01-04
95 시소설 한겨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91 01-04
94 시소설 fatamorgan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51 12-30
93 시소설 가멜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76 12-23
92 시소설 가멜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34 12-21
91 시소설 리드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62 12-15
게시물 검색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개인정보취급방침 | 등업방법 | 입금계좌및통보방법 | 관리자메일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온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