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171명
[비어가르텐](친목.카풀) 순수한 친목을 넘어 사례나 반대급부가 필요한 구인글은 대자보에 올리시기 바랍니다. 카풀의 경우엔 영리적인 목적의 일방적인 비용추징이 아니라 십시일반 서로 조금씩 비용분담하는 것은 괜찮습니다.

[베를린] 2020년 4월 녹색평론 온라인 모임 (4/18 토 오후 2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앙가지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52.229) 조회 680회 작성일 20-04-15 09:31

본문

안녕하세요!

COVID-19상황이 나아지기 전까지 온라인으로 녹평모임을 진행하려 합니다.

-일시: 2020년 4월 18일 토요일 오후 2시
-방법: 스카이프 화상 채팅을 통해 
-읽을거리: 하단 부분 3개 텍스트

온라인 독자 모임에 함께 하고 싶으신 분은 아래 메일 주소로 스카이프 아이디를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연락처: lord8@naver.com

-읽을거리
1. 켄 로치, 봉준호, 몬스 사케르(녹평 제171호 수록글) http://greenreview.co.kr/greenreview_article/2603/
2. [정희진의 낯선 사이]건강을 잃으면 다 잃는다?(경향신문 칼럼) https://news.khan.kr/AUVf
3. 독자 한 분이 공유해주신 글
"아프리카 오지의 나라, 챠드의 아름다운 문인 무스타파 달렙의 글입니다. 
아무것도 아닌 '그 하찮은 것'에 의해 흔들리는인류. 그리고 무너지는 사회.. 코로나 바이러스라 불리우는 작은미생물이 지구를 뒤집고 있다. 보이지 않는 어떤 것인가가 나타나서는 자신의 법칙을 고집한다. 그것은 모든 것에 새로운 의문을 던지고 이미 안착된 규칙들을 다시 재배치한다. 다르게.. 새롭게.. 

서방의 강국들이 시리아, 리비아, 예멘에서 얻어내지 못한 (휴전, 전투중지) 것들을 이 조그만 미생물은 해내었다. 알제리군대가 못 막아내던 리프지역 시위에 종지부를 찍게 만들었다. 기업들이 못해내던일도 해냈다. 세금 낮추기 혹은 면제, 무이자, 투자기금 끌어오기, 전략적 원료가격 낮추기 등.. 시위대와 조합들이 못 얻어낸 유류가격 낮추기, 사회보장강화 등등도 (프랑스 경우) 이 작은 미생물이 성취해 내었다. 

순식간에 우리는 매연, 공기오염이 줄었음을 깨닫게 되었고 시간이 갑자기 생겨 뭘 할지 모르는 정도가 되었다. 부모들은 자신의 아이들에 대해 알아가기 시작했고 ,아이들은 집에서 가족과 함께 하는 시간에 대해 배우기 시작했으며 일은 이제 더 이상 삶에서 우선이 아니고, 여행, 여가도 성공한 삶의 척도가 아님을 깨닫기 시작했다. 

우리는 곧 침묵 속에서 스스로를 돌아보기 시작했으며 '약함'과 '연대성'이란 단어의  가치에 대해 이해하기 시작했다. 우리는 가난하거나 부자거나 모두 한 배에 타고 있음을.. 시장의 모든 물건들을 맘껏 살 수도 없으며 병원은 만원으로 들어차 있고 더 이상 돈으로 해결되는 문제들이 아님을 깨닫게 되었다. 

코로나 바이러스 앞에서는 우린 모두 똑같이 연약한 존재일 뿐이라는 것도..외출할 수 없는 주인들 때문에 차고 안에서 최고급차들이 잠자고 있으며, 그런식으로 단 며칠만으로 세상에는 사회적 평등(이전에는 실현 불가능해 보였던)이 이루어졌다. 공포가 모든 사람을 사로잡았다. 가난한 이들에게서부터 부유하고 힘있는 이들에게로.. 공포는 자기 자리를 옮겼다. 

우리에게 인류임을 자각시키고 우리의 휴머니즘을 일깨우며.. 화성에 가서 살고, 복제인간을 만들고, 영원히 살기를 바라던 우리 인류에게 그 한계를 깨닫게 해주었다. 하늘의 힘에 맞갖으려 했던 인간의 지식 또한 덧없음을 깨닫게 해주었다. 단 며칠이면 충분했다. 확신이 불확실로.. 힘이 연약함으로, 권력이 연대감과 협조로 변하는데에는.. 아프리카가 (코로나에) 안전한 대륙이 되는 것, 많은 헛된 꿈들이 거짓말들로 변하는 데에는 단 며칠이면 충분했다. 인간은 그저 숨 하나, 먼지일 뿐임을 깨닫는 것도.. 

우리는 누구인가? 우리의 가치는 무엇인가 ? 이 코로나 바이러스 앞에 우리는 무엇을 할 수 있나? 섭리가 우리에게 드리울 때를 기다리면서  스스로를 직시하자. 이 전세계가 하나같이 직면한 코로나바이러스 상황에서 우리의 휴머니티가 무엇인지 질문해보자. 집에 들어앉아 이 유행병이 주는 여러가지를 묵상해보고 살아있는 우리 자신을 사랑하자."
추천1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비어가르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076 미켈란젤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9 06-29
2075 킴0895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5 06-28
2074 swimming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2 06-26
2073 End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8 06-20
2072 eunnch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4 06-16
2071 junge67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9 06-14
2070 Blue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0 06-14
2069 도네스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0 06-13
2068 HappyViru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7 06-13
2067 제겔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6 06-09
2066 앙가지몽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4 06-08
2065 농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9 06-05
2064 뚜정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3 06-04
2063 제임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9 06-02
2062 Ykim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3 05-31
2061 gkdms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2 05-30
2060 수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7 05-27
2059 tomtom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0 05-26
2058 hase9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4 05-26
2057 하나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1 05-26
게시물 검색
 
약관 | 운영진 | 비번분실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개인정보취급방침 | 등업방법 | 입금계좌및통보방법 | 관리자메일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온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